최종편집 2017.07.24(월)09:34
 
 
 
   
   
   
   
올림푸스한국, 수요일밤 '하이네 가곡의 밤' 공연 개최
메디파나뉴스 2015-08-05 17:01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올림푸스한국(www.olympus.co.kr)은 오는 19일 삼성동 올림푸스홀에서 독일 최고의 낭만 시인인 하이네의 작품 세계를 예술 가곡을 통해 조망하는 네 번째  콘서트를 진행한다.
 
하이네는 낭만주의에서 출발해 사회비판적 정치 시 장르를 개척한 청년 독일파의 대표 시인이자, 괴테 이후 최대의 가곡 시인으로 평가 받는 인물이다.
 
낭만적인 정서에 맞게 다듬어진 언어 속에 미묘한 거리 두기와 비판의식, 반어와 풍자가 섞여 있어 하이네의 작품은 예술 가곡의 작곡에 많은 영향을 미쳤다.
 
공연의 1부는 하이네의 시 세계를 조망할 수 있는 작품들 중 낭만적인 노래 시에 희화화, 반어성을 두드러지게 녹여낸 작품들로 구성됐다.
 
2부는 비교로 듣는 작곡가들의 하이네 읽기로 진행된다. 같은 시에 붙은 다른 음악을 비교 감상함으로써 문학적 해석의 차이가 어떻게 작곡의 차이로 연결됐는지를 살펴볼 수 있다.
 
특히 이번 공연을 통해 프란츠 라흐너(1803-1890)나 한스 피츠너(1869-1949) 등 국내 무대에 생소한 작곡가의 작품들도 만나볼 수 있다.
 
피아니스트와 성악가로 구성된 앙상블 무지카미아(Musicamia)와 함께 진행되는 이번 공연에는 해설 나성인, 소프라노 장선혜, 메조 소프라노 윤영민, 테너 박창준, 바리톤 송시웅, 임국희, 피아노 공희상, 장은혜, 이경은 등이 참여한다.
 
올림푸스한국 사회공헌팀 고화진 팀장은 "올림푸스홀에서는 순수예술 분야의 다양성을 높이기 위해 다양한 기획공연을 진행하고 있다"며 "예술가곡 콘서트는 문학과 음악에 대한 깊이 있는 이야기에 재미있는 해설을 더해 보다 쉽고 친숙하게 관객에게 다가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 2015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기사작성시간 : 2015-08-05 17:01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비주류 당뇨·에제티미브 복합제 `돌풍`
[올 상반기 성장률 가장 높은 원외처방액 10억원 이상 품..
조현병 치료에 LAI‥"긍정적 영향력 점차 드러나는 중"
[메디파나뉴스 = 박으뜸 기자] 조현병 치료에 '장기 지속형주사제(LAI, Long-Act..
새정부 조각 마무리…'합종연횡'의 보건의료계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보건복지부 장관 임명으로 새정부 내각 조각이 사실상 ..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비주류 당뇨·에제티미브 복합제 `돌풍`
의사 '왕진' 활성화..별도 수가 추진
`동아제약 대학생 국토대장정` 20년‥의미 ..
패혈증으로 엄마가 위독해요. 이 치료는 ..
치과위생사는 간호사보다 더 많은 의료행위..
스케일링 예방교육 등등 치과의사만큼 구강..
몰래 돈 쓴거학고 몰래 여자 만난거 들켰..
실제로 보건소에서 일해보면 갑과을의 관계..

[포토] 시원한 수박으로 무더위를 물리쳐요!

 
블로그
저스틴
생머리 나신녀
이 분야 주요기사
국산 의료기기 경쟁력 강화 '트레이닝센터'..
한의협, 박능후 보건복지부장관 임명에 &q..
병원 가구 브랜드 퍼시스케어, 전시장 리뉴..
삼성 초음파 영상, 미국 산부인과 학술저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