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06.18(월)18:16
 
 
 
   
   
   
   
국산 의료기기 200억 규모 해외시장 진출
진흥원, 바이오코리아서 수출계약 및 MOU 체결 통해 성과 달성
이상구기자 lsk239@medipana.com 2016-04-01 13:32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국내 보건산업 대표 행사인 바이오코리아 2016을 통해 국산 의료기기의 해외시장 진출 성과를 공유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은 31일 바이오코리아 행사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MedTech Fair의 특별 세션으로 'Bio Korea Signing Ceremony'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는 2건 해외 판매 계약 및 1건의 중국 현지화 진출을 위한 양해각서(MOU)가 체결됐다. 
 
이에 메인텍社는 사우디아라비아에 실린더 펌프를 5년간 약 200억원 규모로, 바이오니아社는 레바논 공식 대리점을 통해 약 2억원 규모의 국산 의료기기 수출 기회가 마련됐으며, 국내 의료기기 기업의 중국 현지화 생산 진출 시범사업 추진을 위해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중국 위해 임항구, 중국 위해시 한국대표처, 뉴바이오의 다자간 업무협약이 체결됐다. 
 
또한 수출계약 및 MOU 체결식에 이어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이 주관한 '의료기기 중국 현지화 진출 설명회 및 비즈니스 상담회'에서는 중국 진출을 희망하는 20여개 국내 의료기기 기업과 21개 중국 기업들이 참석, 총 70건 내외 비즈니스 상담이 진행됐다.  
 
진흥원 의료기기산업지원단 박순만 단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국내 의료기기기업들의 수출 증진에 많은 도움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의료기기업 해외 진출을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2016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이상구기자 (lsk239@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lsk239
기사작성시간 : 2016-04-01 13:32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급성장 중국 보톡스 시장, 국산 3총사 진출 '기대'
  국산 보툴리눔 톡신의 중국 시장 진출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
"다제내성균 질환 예방관리, 약사 관여도 높여야"
의료관련감염의 주요문제 중 하나인 다제내성균 질환 예방을 위해서는 항생제 사용..
근무시간 단축‥병원, 못 한다 vs 간호사, 안 한다
[메디파나뉴스 = 조운 기자] 다음 달 1일로 다가온 근무시간 단축을 놓고, 의료계의 ..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한국 위상 높였다" 식약처 ICH 위원회 선..
제일헬스사이언스, `아이케어밤` 약국 총판..
서울대 총장 강대희 선출…38년 만에 '의대..
급성장 중국 보톡스 시장, 국산 3총사 진출..
바이오시밀러 CRL 발부 건수 증가‥"땅고르..
근무시간 단축‥병원, 못 한다 vs 간호사, ..
`인보사` 국내 특허 기간 최대 5년 연장
9개월 먼저 1500억 도전…국내 제약사, 자..
승승장구 'SGLT-2 억제제'‥임상적 장점 모..
통일의료‥의료기기업계도 지원 논의
왜 간호사가 없어 널린게 놀고 있는 간호..
병원에서, 환자에게 많은 일을 해주지도 ..
현대의학은 검사장비가 발달한 것인데 치료..
낙태죄 반드시 지켜져야 합니다!!
낙태죄는 유지 되어야하고 아이와 산모가 ..

[포토] 경북대병원, '꿈꾸는 우리병원' 진로체험

 
블로그
스티풀
국수 도둑
이 분야 주요기사
씨유메디칼, 신사업 추진 위해 병원 시설 ..
비트컴퓨터, 번거로운 민간보험 청구 간소화
메디데이터코리아, 임우성 신임 총괄대표 사..
통일의료‥의료기기업계도 지원 논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