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03.28(화)19:09
 

 

 
 
   
   
   
   
복지부 다국적제약 행정조사 예상보다 늦어지나?
조사 범위 놓고 고심 알려져…노바티스 재판도 참고사항
이상구기자 lsk239@medipana.com 2016-11-14 11:07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국감에서 이슈화돼 복지부가 검토 중인 다국적제약사 행정조사가 예상보다 늦어질 것이란 관측이 제기되고 있다. 현실적으로 조사 범위를 어떻게 설정하느냐를 결정하는 것이 쉽지 않다는 지적이다.   
 
관련업계에 따르면 보건복지부는 다국적제약사 행정조사의 구체적 내용을 아직 확정하지 못한 단계로 파악되고 있다.   
 
현재 복지부는 행정조사에 대해 철저하게 함구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처럼 복지부의 다국적제약사 행정조사 착수가 늦어지는 것은 현실적으로 행정조사 한계와도 일정 부분 연결돼있다는 분석이다.
 
수사권이 없는 복지부가 공문을 발송해 관련 자료를 제약사들에게 요청하는 경우 취지나 목적에 맞는 자료를 얼마나 획득할 수 있느냐가 주요 사안으로 분류된다.   
 
실제 복지부는 제약사들에게 요청할 자료의 구체적 범위를 놓고 고심하는 단계로 제약업계는 추정하고 있다.   
 
조사 대상의 경우 전체 다국적제약사로 하면 형평성 차원에서 문제가 적어 고심이 적지만 구체적으로 어떤 범위의 자료를 요청하느냐는 사실상 이번 조사의 핵심으로 볼 수도 있어 결정이 쉽지 않다는 것. 
 
또한 현재 서울서부지방법원이 진행 중인 노바티스 형사재판 상황도 체크하며 파악해야 하는 등 행정조사 준비가 만만치 않은 작업으로 알려졌다.  
 
업계 소식통들은 "복지부 준비가 치밀하면 할수록 실제 행정조사 착수 시 업계에 미치느 여파가 커지는 것 아니냐"며 "조사가 지연된다면 다음 달로 이월될 가능성을 완전히 배제할 수 없다"고 언급했다.
 
<ⓒ 2016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이상구기자 (lsk239@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lsk239
기사작성시간 : 2016-11-14 11:07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짠한 오리지널… 제네릭 도전없이 유유자적 특허 풀려
특허소송 춘추천국시대를 맞은 제약업계. 조금이라도 시장성 있다 싶으면 제네릭 ..
휴온스그룹 윤성태 부회장, 잇따라 주식 매입 왜?
휴온스글로벌(대표 윤성태·김완섭, www.huonsglobal.com) 윤성태 부회장(사진)은 ..
파행 겪은 약사회 총회, 임시총회 개최시점 관심사
파행으로 마무리 된 대한약사회 정기총회가 끝난 지 20여 일의 시간이 지나면서 임시 ..
지금 의약계에선...
 
 

 
 
 
메디파나 클릭 기사
혈액암치료제 계속 발전하는데‥애로사항은..
한미약품 논란 후 강화된 공시기준…재무제..
"쓸데는 쓴다"‥상장제약기업, 판촉비 업체..
유한양행, `비리어드` 1392억 - `트라젠타`..
보건산업에 '혁신' 날개를 달다
중국인 환자 줄자 성형외과도 '휑'‥관광의..
퍼스트 제네릭의 절반가… 항전간제 최저가..
[탐방] PIC/s 인증 유나이티드제약 베트남 ..
상장제약사, 뉴페이스 전문경영인 13명 새..
"폐암 대표 표적치료제는 나"‥최근 연구의..
갑자기 어느날 침묵의 살인자인 뇌졸중 어렵..
등록자의성명;박선재 며허본호;5960 ..
면허본호; 5960 근무처; 강서참사랑의..
요즘 알레르기비염이 심해져서 걱정인데 인하..
타그리소 면역항암제 제발 빠른 급여 되야됩..

[포토] "건강과 기부 함께"‥숭의역 '건강기부계단'

 
블로그

모델 라이스 리베이로가 눈부신 명품 몸매를
이 분야 주요기사
'17년 식약처 연구사업 우수성과 전시·발표회 개최
복지부·실명예방재단, 어린이 실명예방사업 확대
올해 계약 만료 위험분담제 재계약..'성과평가'한다
"역량있는 의사 배출위해 시험과 교육 상호보완돼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