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03.25(토)06:27
 

 

 
 
   
   
   
   
복지부 다국적제약 행정조사 예상보다 늦어지나?
조사 범위 놓고 고심 알려져…노바티스 재판도 참고사항
이상구기자 lsk239@medipana.com 2016-11-14 11:07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국감에서 이슈화돼 복지부가 검토 중인 다국적제약사 행정조사가 예상보다 늦어질 것이란 관측이 제기되고 있다. 현실적으로 조사 범위를 어떻게 설정하느냐를 결정하는 것이 쉽지 않다는 지적이다.   
 
관련업계에 따르면 보건복지부는 다국적제약사 행정조사의 구체적 내용을 아직 확정하지 못한 단계로 파악되고 있다.   
 
현재 복지부는 행정조사에 대해 철저하게 함구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처럼 복지부의 다국적제약사 행정조사 착수가 늦어지는 것은 현실적으로 행정조사 한계와도 일정 부분 연결돼있다는 분석이다.
 
수사권이 없는 복지부가 공문을 발송해 관련 자료를 제약사들에게 요청하는 경우 취지나 목적에 맞는 자료를 얼마나 획득할 수 있느냐가 주요 사안으로 분류된다.   
 
실제 복지부는 제약사들에게 요청할 자료의 구체적 범위를 놓고 고심하는 단계로 제약업계는 추정하고 있다.   
 
조사 대상의 경우 전체 다국적제약사로 하면 형평성 차원에서 문제가 적어 고심이 적지만 구체적으로 어떤 범위의 자료를 요청하느냐는 사실상 이번 조사의 핵심으로 볼 수도 있어 결정이 쉽지 않다는 것. 
 
또한 현재 서울서부지방법원이 진행 중인 노바티스 형사재판 상황도 체크하며 파악해야 하는 등 행정조사 준비가 만만치 않은 작업으로 알려졌다.  
 
업계 소식통들은 "복지부 준비가 치밀하면 할수록 실제 행정조사 착수 시 업계에 미치느 여파가 커지는 것 아니냐"며 "조사가 지연된다면 다음 달로 이월될 가능성을 완전히 배제할 수 없다"고 언급했다.
 
<ⓒ 2016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이상구기자 (lsk239@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lsk239
기사작성시간 : 2016-11-14 11:07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베일 벗는 국내사 '뇌졸중 치료제'‥해외에서 군침
[메디파나뉴스 = 박으뜸 기자] 국내사가 뛰어든 '뇌졸중 치료제'가 가시적인 성과를..
250억 베시케어 시장 도전하려면 '더 빨리·더 싸게'
오는 7월 13일 물질특허가 만료되는 연간 250억원의 과민성방광 치료제 '베시케어' ..
중앙대·덕성여대·경북대 등 약대 8곳서 학장 교체
다수 약학대학에서 1학기 시작을 앞두고 학장 교체가 이뤄진 것으로 파악됐다.  ..
지금 의약계에선...
 
 

 
 
 
메디파나 클릭 기사
"이대로면 공급 대혼란"… 일련번호 앞두고..
지방의료원장 의사 구걸하기.."인건비·파..
`C형간염 치료제` 르네상스‥의사들 선택 ..
다이어트 한약 '마황' 논란…"누구 말 믿어..
면역항암제 급여 지연…시간과 사투
올해 키워드는 '바이오 스타트업'… 고개드..
대림성모·광주보훈·동국대경주병원, 위암..
'유전자치료제' 개발 르네상스‥환자 혜택 ..
어려워진 '교수 만나기'…제약사, '임상미..
점차 증가하는 3제 병용치료제‥"급여 준비..
이미 만들어져 있다 그것보단 불법적으로 운..
급여 되는것조차 비급여치료 병행하면 비급여..
그만 좀 해먹어라. 불법인줄 알면서 왜..
간호사 처우나 개선해라 ㅋㅋㅋ 소외는 간호..
암환자도 아니고 암환자 가족도 아니지만 의..

[포토] "불통 정부와 소통하러 왔습니다!"

 
블로그
Ti-amo
알고 있으면 유용한 정부서비스 13가지
이 분야 주요기사
소아 의약품 60% 오프라벨‥"임상시험 강제화 고려"
"우린 면역항암제가 절실하다"…급여화 논의 일부 진전
민인순 교수 "오프라벨 임상시험 지원해야" 제안
더불어의료포럼, 의료계 목소리→공약 반영 힘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