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05.29(월)16:37
 

 

 
 
   
   
   
   
제약업계, 새 둥지 찾은‥새 보금자리 찾아갈 인사들
제약사별 영입 잇따라…신대희·양길안·류성기·오희수 사장 발탁
최봉선기자 cbs@medipana.com 2017-01-05 06:06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제약업계가 연말연시를 맞아 영입 인사가 잇따르고 있다.
 
관련업계에 따르면 영진약품 R&D 본부장을 지낸 신약개발 전문가 신대희 전무가 코스닥기업인 에이치엘비생명과학(HLBLS)의 바이오사업 총괄사장으로 영입된 것을 비롯해 양길안 前 명인제약 사장이 코스닥 상장기업 코아스템으로 영입됐다. 양 사장을 코아스템의 자회사의 대표이사를 맡는다.
 
명문제약도 한미약품과 대원제약을 거쳐 삼익제약에서 8년간 근무했던 류성기씨(58세)를 사장으로 영입했다. 이외에도 지난 11월 1일 신풍제약 출신의 노승균 상무를 영입해 부공장장으로 임명했고, 동아제약과 동아오츠카에서 회계업무를 담당했던 유종식씨를 재경담당 상무로 영입했다.
 
서울제약은 지난 12월 대웅제약 경영관리본부장과 재경본부장, 경영기획실장과 전무이사를 거쳐 최근 대웅제약 계열사 시지바이오 대표이사를 역임한 박재홍(55세)씨를 부사장으로, 또 JW생명과학 대표이사를 역임했던 JW홀딩스 박종전 前 부회장을 R&D 담당 부회장으로 영입했다.
 
지난 2일부로 휴온스 신임 사장에 R&D 전문가 엄기안 부사장을 승진시킨 휴온스그룹은 지난해 11월 계열사 임원진들을 잇따라 영입했다.
 
휴온스 해외사업본부 책임자로 서울약대 출신으로 초당약품에 이어 최근까지 종근당에서 개발업무 총괄과 글로벌사업본부장을 지낸 최수영씨를 부사장으로, 한국릴리, LG생명과학, 쉐링프라우, 최근 한독에서 근무했던 김인섭씨를 마케팅본부 상무로 임명했다.
 
또한 계열사인 바이오토피아 부사장에 영진약품을 거쳐 화이자, 바이엘 등과 최근까지 GSK 부사장을 역임한 기성욱씨를 영입했으며, 휴메딕스는 화장품 마케팅 수장으로 신현철 전무를 영입했다. 신 전무는 LG생활건강, 차바이오 F&C 대표이사 출신이다.
 
동국제약은 지난해말 사임한 박목순 공장장 후임에 종근당 전무 출신의 김광종씨(58세)를 후임 공장장(부사장)으로 영입했다. 김 부사장은 서울약대 출신으로 한국릴리, 한미약품 상무를 거쳐 종근당 생산본부장 등을 역임했다. 삼아제약도 SK케미칼과 휴온스 공장장을 역임한 최호근 상무를 영입해 생산본부장을 맡겼다. 그는 성대약대 출신이다.
 
씨엘팜은 동화약품 대표이사까지 역임했던 오희수 전 상무(50세)를 사장으로 영입했다. JW중외제약은 지난 12월에 신임 준법관리 실장에 前 대웅제약 이세찬 상무를 영입했다. 이 실장은 대웅제약에서 27년간 영업과 법무팀 등을 거친 대웅맨으로, 최근까지 자율준수관리자를 맡았다.
 
또 대웅제약에서 27년여 인허가와 홍보 및 대관업무를 총괄했던 주희석 상무가 메디톡스로 영입돼 눈길을 끌었다. 메디톡스와 대웅제약은 보툴리눔 톡신균주 출처를 놓고 접입가경의 공방을 벌리고 있는 상태.
 
이처럼 영입을 통해 새롭게 둥지를 찾은 인사들이 있는 반면 새로운 보금자리를 찾아갈 인사들도 있다. 대웅제약 지주사 ㈜대웅의 대표이사를 역임하고 자문역으로 활동해온 정난영 고문이 퇴임했고, 38년 1개월을 근무해 중외맨 중 역대 최장수 기록을 경신한 `레알 중외맨` JW홀딩스 박구서 부회장(63세)이 지난해 말을 기점으로 공식 퇴임했다.  
 
그는 특히 홍보 담당직으로 시작, JW중외제약은 물론 그룹의 지주사 대표이사까지 오른 입지전적 인물이다.
 
동국제약의 치료제·일반약·컨슈머헬스 영역 마케팅을 두루 총괄해왔던 마케팅 전문가 김희섭 부사장(59세)도 지난해말 동국제약을 떠났다.
 
이외에도 지난 11월말 휴온스 전재갑 전 대표이사(60세)와 휴메딕스 정봉열 전 대표이사(63세)가 일신상의 이유로 사임하면서 몸담았던 회사를 떠났다. 이들은 임기가 각각 2년과 1년여 남긴 상태였다. 
 
이에앞서 유한양행 중앙연구소장인 남수연 전무(52세)가 퇴행성디스크치료제 'YH14618'의 임상 실패의 책임을 지고 회사를 떠났다. 남 전 전무는 2010년 5월 R&D전략실장으로 영입됐던 연세의대 출신의 의사다.
 
동아제약과 동아에스티에서 영업을 총괄했고, 2013년 12월 동아제약그룹 계열사인 용마로지스 대표이사로 자리 이동을 했던 허중구 사장(63세)도 지난해를 기점으로 퇴임했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제약업계, 올해 인사 트렌드는?‥승진내역 보니

01-03  06:09

  올해 말 퇴임하는 제약업계 4인방

12-20  12:52

  상장제약사 COO 13명 임기만료‥인사태풍 올까?

12-05  06:09

메디파나뉴스 최봉선기자 (cbs@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cbsun
기사작성시간 : 2017-01-05 06:06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오래 기다렸다"‥퍼제타·비키라 등 6월부터 급여시작
오랜시간 급여를 기다려온 유방암 치료제 퍼제타를 비롯한 차세대 C형간염 치료제로 ..
P-CAB 1번 타자는 CJ헬스케어? "하반기 허가 신청"
CJ헬스케어가 새로운 기전의 '칼륨-경쟁적 위산분비억제(Potassium Competitive Aci..
폐렴진료 적절치 못한 34곳..3곳 종병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폐렴 진료 점수가 30점에도..
 
독자의견
 

 
 
코코  2017-01-05 08:23    답글 삭제
코스닥은 상장이 아니라 등록입니다.
 
잡초  2017-01-05 12:37    답글 삭제
원래부터 코스닥기업으로 표기되어 있는데 웬 코스닥상장? 잘좀 보세요
 
 
메디파나 클릭 기사
"오래 기다렸다"‥퍼제타·비키라 등 6월부..
P-CAB 1번 타자는 CJ헬스케어? "하반기 허..
파마리서치프로덕트, 상하이 미용 엑스포 ..
`파머징·바이오·제네릭`‥글로벌 시장의 ..
탈리도마이드 복용 시 '간염-폐동맥고혈압'..
신약조합 - 한국에프디시법제학회, 업무협..
붙이는 독감백신 효과 우수
노바티스 항암제 '자이카디아' 美 적응증 ..
"급여정지 되는 오리지날 치매치료제 공백 ..
녹십자, 장애청소년과 함께 문화예술봉사활..
안아키 원장님이 공개토론 제안했는데 어디..
학술적인 근거가 있다고 함.
일단 문제 생기면 자기들 면피용이죠. ㅋ..
우리나라는 공무원들때문에 나라가 발전이 ..
대책없는 탁상행정이죠. 마진도없어도매..

[포토]백종원씨, 식약처로부터 식품안전 홍보대사 위촉

 
블로그

비밀 게임
이 분야 주요기사
P-CAB 1번 타자는 CJ헬스케어? "하반기 허가 신청"
파마리서치프로덕트, 상하이 미용 엑스포 참가
`파머징·바이오·제네릭`‥글로벌 시장의 3대 키워드
신약조합 - 한국에프디시법제학회, 업무협약 체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