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05.23(수)06:55
 
 
 
   
   
   
   
10대 청소년 척추건강은 지금? '빨간불'
건양대병원 정형외과, 고교생 48명 분석 결과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17-01-05 09:48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잘못된 자세와 스마트폰 장시간 사용 등으로 인해 청소년들의 목과 척추건강에 문제가 많다는 분석결과가 나왔다.

건양대병원(원장 최원준)은 지난 2일 18세 고등학생 48명을 대상으로 3차원 엑스레이 장비인 '에오스(EOS)'로 촬영해 분석한 결과 83%인 40명이 '거북목 증후군'으로 분류되었다고 밝혔다.

거북목 증후군은 마치 거북이 목처럼 앞으로 구부러지는 증상으로, 장시간 같은 자세로 앉아 있어야 하는 학생은 물론 스마트 폰을 오래 사용하거나 컴퓨터 업무가 많은 직장인들에게도 흔히 나타나는 증상이다.

아울러 요추부 정렬에 이상이 있는 학생도 25명(52%)이었으며, 척추가 정상범위보다 10도 이상 휘어진 '척추측만증'도 4명(8%)으로 나타났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한 자료에 따르면 작년 척추측만증으로 진료받은 사람은 11만3천여명인데 이중 44.4%인 5만여명이 10대인 것으로 나타나 성장기 청소년들에게 목과 허리에 대한 건강관리가 매우 중요하다는 지적이다.

건양대병원 정형외과 김상범 교수는 "청소년들이 목과 허리의 간단한 통증을 별게 아니라고 생각하는 것이 가장 큰 문제이다"라며 "척추측만증이 점점 악화되면 가슴부위를 압박해 심폐기능이 크게 저하될 수 있고 위가 눌리면서 음식물이 거꾸로 역류하는 등 많은 합병증을 일으킬 수 있으므로 청소년들도 조기진단과 치료가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hopewe
기사작성시간 : 2017-01-05 09:48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차세대'-'끝판왕' 기대감…물오른 대상포진백신시장
    국내 백신 명가의 차세대 백신 개발, '끝판왕'으로 불리는 '싱그..
의협 정치적 행동 중단‥선배로서 조언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첫 수가협상을 앞둔 대한의사협회와 국민건강보험공단..
"1천원 어치 팔아 77원 남긴 장사했다"
[상장제약기업 2018년도 1분기 경영실적 분석 시리즈] ③..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연명의료 이용 쉽게‥政, 공용윤리위원회 ..
병협 "문재인케어 성공할 수 있도록 수가에..
의료급여 미지급금 추경 본회의 통과..5.37..
서울시약 "병원약사 과실 도마위, 인력 증..
"수가인상 1등해도 유형별 양극화로 더 어..
한의협 "신바로·레일라 등 한방 보장성 대..
소청과 의사들, 메르스사태 책임 국가에 묻..
[현장] 대한문 앞 다시 모인 '8천 의사' "..
청와대 앞 의사들 "대통령님 전문가 의견 ..
"문 케어로 누르기만 하면 '의료' 풍선처럼..
구입도 가능한지요
간호사를 개.돼지 취급하는구나. 분노하라..
뜬금없이 이제사 왜? ㅋㅋ 하루라도 고소..
님들 왜 그랬을까 생각좀하삼
문케어, 그 많은 수가항목 평가를 어떻게..

[포토] 다시 열린 전국의사총궐기대회, "문케어 저지"

 
블로그
커피
xiaolajiao659
이 분야 주요기사
"부부는 일심동체, 음주 습관도 ..
여의도성모병원, '5월은 위의 달' 건강강..
한양대병원, 루게릭병 영양관리 건강강좌 개..
지방흡입 병원 찾는 40대 남성, 목적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