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02.25(토)00:48
 

 

 
 
   
   
   
   
겨울철 피부가려움증 어떻게 극복해야 할까?
꾸준한 수분 공급 및 실내 적정 습도 유지해야
박으뜸기자 acepark@medipana.com 2017-01-05 10:35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겨울철 영하의 추운 날씨로 인해 피부가 건조해져 평소에는 괜찮다가 겨울철만 되면 가려움증으로 고생하는 사람들이 많다. 이는 대표적인 겨울철 피부질환 중 하나인 피부건조증의 주요증상으로, 기존에 건선, 아토피 등을 앓고 있는 환자라면 피부 가려움증이 더욱 심해지기 마련이다.
 
겨울에는 날씨가 추워지면서 건조해지는데 피부의 자연 보습인자가 피부를 촉촉하게 유지하기에 상대적으로 부족하게 되어 피부건조증의 증상이 나타나면서 가려움증을 느끼게 된다. 특히, 날씨가 쌀쌀해지는 10월부터 환자의 수가 점점 늘면서 실내 난방을 지속적으로 하게 되는 12월과 1월경에 가장 많이 발병한다.
 
이처럼 피부가 건조해지고 가려워지는 이유는 노화로 인한 피부 기능 저하나 기존에 앓고 있는 피부 질환적인 요인뿐만 아니라, 요즘과 같은 춥고 건조한 날씨 탓에 피부의 수분이 정상 이하로 부족해지면서 더 쉽게 발생하게 되며, 피부가 붉어지거나 각질이 일어나면서 피부표면이 거칠어지게 된다.
 
고대 구로병원 피부과 전지현 교수는 "건조한 피부를 그대로 방치하거나 간지럽다고 계속해서 긁을 경우 이차적으로 피부염으로 진행이 될 수 있다"며, "피부 각질층의 수분손실을 최소화하고 꾸준한 수분공급을 하기 위해 보습제를 바르고 실내 공기의 적정 습도를 유지하는 것이 피부보호에 가장 우선적인 방법이다"고 말했다.
 
피부건조증의 증상은 다리와 팔 등에서 더 쉽게 나타나지만, 몸통이나 얼굴 등에도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증세가 심해지면 논바닥이 갈라지는 것과 유사하게 피부 표면이 변하면서 따끔거리고, 더 악화되면 자세를 바꿀 때 피부가 당기고 아프기도 한다. 또한, 피부 표면에 미세한 균열이 발생하면서 피가 나거나 진물이 발생하게 된다.
 
간지럽다고 피부를 심하게 긁거나 본인의 판단으로 상처 부위에 연고를 지속해서 바르게 되면 오히려 염증이 생기거나 연고에 따른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어서 주의해야 한다.
 
전지현 교수는 "건조한 피부를 유발하는 피부 질환이나 전신 질환이 있는 경우에는 원인이 되는 질환을 치료하는 것이 가려움증 완화 및 피부 증상 개선에 도움이 된다"며, "가볍게 여기고 방치하거나 잘못된 정보로 약을 구입해 바르면 더욱 악화시킬 수 있으니 증상이 장기간 지속한다면 전문의와 상담 후 치료를 받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피부건조증은 특히, 습도가 낮은 곳에서 생활하거나 장시간의 사우나 또는 뜨거운 물에서의 목욕, 과도한 비누의 사용 등 평소의 잘못된 생활습관으로 악화하는 경우가 많다.
 
증세가 나타날 시 때를 밀게 되면 피부보호의 가장 중요한 작용을 하는 각질층을 벗겨내 피부의 방어력에 결정적인 손상을 초래할 수 있으므로 샤워나 목욕을 할 때 때수건은 될 수 있으면 사용하지 않는 것이 좋다. 또한, 목욕 후 물기가 있을 때 피부 보습제를 발라줘 수분이 날아가지 않게 해주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평소 하루에 8컵 이상 충분한 수분섭취를 하고, 만일 가려움증이 나타나 손톱으로 긁을 경우 세균으로 인한 감염이 일어날 수 있으므로 증상이 나타난다면 일단 보습제로 가려움증을 가라앉힌 후 병원을 방문해 진료를 받는 것이 가장 좋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박으뜸기자 (acepark@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acepark
기사작성시간 : 2017-01-05 10:35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공공의대 설립하면 의사부족난 해결?…"글쎄"
[메디파나뉴스 = 조운 기자] 정부가 취약지 의료인력 부족 및 기피과 문제의 해결책으..
베트남 진출에 열 올리는 제약사들‥'현지화' 전략이 관건
[메디파나뉴스 = 박으뜸 기자] 성장 잠재력이 높은 베트남 시장에 한국제약사..
카데바 인증 의사 5명, 과태료 50만원 처분
최근 논란이 일었던 해부용 시신(카데바) 앞에서 기념촬영을 한 의사 5명을 대상으로 ..
지금 의약계에선...
 
 

 
 
 
메디파나 클릭 기사
조기대선 가능성↑ 의료정책 두고 개원가 '..
베트남 진출에 열 올리는 제약사들‥'현지..
제약 지주사들, 지난해 `고전`‥동아쏘시오..
'의료로봇 개발'‥ 이유 있는 자신감
스타틴 위상은 어디까지?‥의사들 평가 들..
휴온스그룹, 계열사 COO 윤곽‥지주사도 선..
Y제약 리베이트 수수 의사 23명 행정처분 ..
코오롱 `인보사`, 세계 최초 `DMOAD` 가능..
"오는 28일, 제약사 신약개발 연구자들의 ..
기술거래위원회 출범‥ 40개 제약기업 77명..
바른말 하는 의사 오랜만에 아니 처음이다
창피하다 ㅎ 오픈 하트 서저리를 10년 ..
몇일전 강남병원 신갈 예서 수술실후호흡곤란..
유령수술의사부터 처벌해야지 무슨 소립니까...
와이케이명찰에 문의하세요^^ www.yk..

[포토] 대구가톨릭대 졸업식…"큰 소명으로 전진" 약속

 
블로그
♥사♥랑♥나♥눔♥공♥간
대통령측 변호인단 황성욱변호사 소고
이 분야 주요기사
"여의도하면 국회, 용산하면 의협…어려울때 뭉치자"
김권배 계명대학교 동산의료원장 연임
장애인 알파인스키 前 국가대표, 병원 도전기 화제
부산대병원, '지능형 의료서비스 지원체계 구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