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10.19(목)07:09
 
 
 
   
   
   
   
"올해부터 촉탁의 진료받으면 별도 지불해야"
건보공단, 개편된 촉탁의사제도 본격 시행 발표
서민지기자 mjseo@medipana.com 2017-01-05 15:50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성상철)은 요양시설 의료서비스 개선을 위해 촉탁의사 제도를 개편, 올해부터 본격 시행한다고 5일 밝혔다.
 
촉탁의는 지역의사회를 통해 추천 기준(인적기준, 지리적기준, 건강관리기준 등)에 따라 지정돼 매월 시설을 방문하여 입소자의 건강상태 확인 등 건강관리하는 의사다.
 

그간 장기요양보험 수가에 촉탁의 활동 비용이 포함돼 있었고, 촉탁의사의 활동이 형식적이라는 지적이 있어 촉탁의 관련 비용을 제외하면서 그만큼 전체 수가가 인하됐다.
 
올해부터는 촉탁의에게 진찰을 받으면, 공단과 수급자가 촉탁의사 활동비용을 촉탁의사에게 별도 지불하는 방식으로 변경됐다.
 
촉탁의 진찰 서비스를 받을 경우, 기존에 납부하던 시설 이용 본인부담금과는 달리 촉탁의 진찰에 따른 본인부담금을 별도로 시설에 납부해야 한다.
 
건보공단 관계자는 "촉탁의사를 통한 어르신 건강관리가 제대로 되고 있는지 등에 대해 추후 모니터링을 통해 관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서민지기자 (mjseo@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mjseo
기사작성시간 : 2017-01-05 15:50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동아-알보젠, 비만시장의 변수 '부상'
예상보다 저조한 '콘트라브', 국내 약값을 맞추기 힘든 ..
'오프라벨' 개선 위해 모였지만 협의체 '대표성'에 갈등
[메디파나뉴스 = 박으뜸 기자] `오프라벨 처방`과 관련해 면역항암제를 포함, ..
복지부 "총액계약제 도입 전제 검토 아니다"‥의료계 달래기
박능후 장관이 국정감사에서 총액계약제를 적극 검토하겠다는 입장을 밝히면서 반발이..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국·공립병원 제외' 실거래가 약가인하 세..
"병원부지 내 약국개설 저지"… 약사회, 탄..
국민 'C형 간염'에 대한 인지도 부족 '빨간..
서울대병원 `36만원 간호사` 5년간 1,212명
'오프라벨' 개선 목표‥'협의체' 구성원 배..
'총액계약제' 성공사례 꼽히던 대만은 과연..
간호사 첫 월급 '36만원' 파장‥"10년 전과..
[종합]문 케어 싸고 여야 건건이 충돌
NSAIDs+PPI 복합제 처방 감소 추세… 낙소..
15년만의 심부전 신약 '이것' 일거양득
말씀대로 메일로 보냈으니 증거가 남는 일..
환단연의 입장을 들어보셨습니까?
메일로 보냈다는건 증거가 남는일인데 증거..
환단연은 면역항암제 오프라벨에 대해서는 ..
저도 근호사인디 돈 못받앗어오 ㅠㅠ

[포토] 국감장에 선 류영진 식약처장 '긴장되네'

 
블로그

제시카 고메스 (jessica gomes) 누드
이 분야 주요기사
'오프라벨' 개선 위해 모였지만 협의체 '..
복지부 "총액계약제 도입 전제 검..
만성신부전 환자 10년새 2배 급증..사망..
'국·공립병원 제외' 실거래가 약가인하 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