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03.30(목)11:36
 

 

 
 
   
   
   
   
"그 약 광고 봤어?"‥제약사 전략이 '통(通)했다'
SNS에서 먼저 화제‥감기같이 쉽게 접하는 약일수록 파급력 커
박으뜸기자 acepark@medipana.com 2017-01-06 06:08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메디파나뉴스 = 박으뜸 기자] SNS에서 먼저가 화제가 되기 시작했다. 그것도 '약 빤 광고', '병맛' 등으로 말이다. '웃음과 재미' 코드를 넣은 제약사들의 약 광고가 그만큼 소비자들로 하여금 화제가 되고 있음을 증명하는 대목이다.
 

다케다제약의 `화이투벤`은 '유머' 코드로 소비자들의 관심을 끌었다. 2015년 방영됐던 '화이투벤 나잘스프레이'의 경우, 코감기로 고생하던 한 여성이 코막힘 때문에 숨쉬기 힘들어하던 중, 화이투벤 나잘스프레이를 뿌리고 2분 만에 코막힘 증상이 해결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코막힘과 재채기로 괴로워하는 여성의 코를 과감하게 막는 두 손가락. 이는 화이투벤의 효능 및 효과를 단번에 이해시키면서도 유머코드가 있어 소비자들에게 확실하게 각인된 광고다.
 
다케다제약은 최근 먹는 감기약인 '화이투벤Q'와 '나잘스프레이' 등을 묶은 새로운 광고를 통해 다시금 화제에 올랐다. 이번에는 감기에 걸렸을 때 대처하는 방법에 대해 종합한 '감기대백과' 컨셉으로 진행됐다.
 

이중 '콩나물편' 광고는 감기에 걸린 남성을 위해 콩나물국을 끓여주는 여자친구의 모습으로 시작된다. 그러나 '비타민같은 여친의 콩나물국이면 충분하다'는 남성의 실상은 '가상현실'이었다는 눈물 겨운 스토리를 담고있다.
 

또 다른 '양파편'은 코감기가 심할 때 양파를 크게 썰어 머리에 올려놓으면 된다는 사연으로 시작한다. 하지만 양파를 만진 손으로 딸의 눈을 만져 아빠와 딸이 눈물 짓게 되는 내용은 소비자들로 하여금 '웃픈 광고'라는 평을 받으며 관심을 모았다.
 

얀센은 '타이레놀' 광고에 '1인 1두통닭 시대'라는 컨셉을 내세웠다. '저는 두통닭입니다'라는 묵직한 성우의 내래이션으로 시작하는 광고는 두통 때문에 잠에서 허겁지겁 깨어나는 직장인 남성을 대변했다. 남성의 머리에는 새 둥지가 틀어져 있다. 이어 두통을 방치하면서 머리위 '닭'이 점점 커져 힘들게 한다. 얀센 측은 '두통은 키우지말고 약을 먹어라'라는 메세지로 현대인의 고충을 여과없이 드러냈다.
 
이처럼 다양한 컨셉의 약 광고들이 등장하며 소비자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특히 감기약이나 비타민과 같이 쉽게 접하고 자주 찾는 약들은 그만큼 기억에 오래 남을 수 있는 광고가 중요하다는 의견이다. 
 
과거 B급 문화는 소수의 취향을 만족하는 비주류로 통했다. 그러나 SNS가 활성화되고 사회분위기상 '유머'를 찾는 이들이 늘어나면서 제약사 광고도 이러한 컨셉들이 통하기 시작했다.
 
한 제약업계 관계자는 "맥락없는 유머, 촌스러움, 어설픔, 유치함 등을 의도적으로 차용하는 방식은 인터넷과 SNS의 발달로 더욱 효과를 얻고 있다. 온라인에서 화제가 되기 시작하면 입소문을 타고 그 효과는 증폭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잘만든 광고는 그만큼 제약사 인지도와 제품에 대한 매출 증대까지 불러일으키므로 소비자들이 상대적으로 많이 찾는 감기약의 경우 기억에 남는 '광고'나 '인지도'를 통해 시장을 섭렵하려는 의지가 강한 편"이라고 말했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박으뜸기자 (acepark@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acepark
기사작성시간 : 2017-01-06 06:08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요양병원 내 흉부외과 푸대접 "참을 만큼 참았다"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흉부외과 전문의 숫자가 적다고 요양병원에서 푸대접..
"한자 한자의 글귀..심사에 활력소"
하나의 수식어만으로는 표현하기 어려운 사람들..
서울대병원 161명 의무기록 무단 열람… 관리부실
서울대병원에서 고(故) 백남기씨의 전자의무기록이 무단으로 열람됐다는 의혹이 ..
지금 의약계에선...
 
 

 
 
대한민국  2017-01-06 22:52    답글 삭제
와우 1인1두통닭...대박
40년 살면서 한국에서 본 정말 좋은 광고 ㅋㅋㅋㅋㅋ
하나라도 일본이나 다른나라 광고를 보고 따라 한게 아니라면
최고의 광고 ㅋㅋㅋ멋지다
그러나 카피 했다면 아뷩~!
 
 
메디파나 클릭 기사
에제티미브 요동…처방액 '아토젯', 처방건..
노인질환 치료제 개발 트렌드‥"보다 새롭..
제약사들, 의약품 팔아 3.5개월만에 대금 ..
코오롱생명과학, '인보사' 국내 판매 '먼디..
미우나 고우나 R&D 투자‥`항암제`와 `바이..
[탐방] 핫한 강소기업 코아팜바이오
비리어드, 이례적 '5인 재판부' 구성… 제..
폐암 신약 갈증‥"내성 잡고 또 잡는 치료..
투자부동산, 유한양행 1014억-대웅제약 977..
짠한 오리지널… 제네릭 도전없이 유유자적..
연구의 목적이 무엇인가요...제발 ..
입랜스의 급여화를 바라는 1인입니다. 좋은..
제발 신약을 쓰게 해주시오!!!입랜스를 급..
대체 좋은약을 왜 못쓰냐고!!!돈없우면
임상강사믿지마세요ㅜㅜ

[포토]신약조합, '17년판 신약개발포스터 제19호 제정

 
블로그

소피 마르소 악명 높은 풀 슬립
이 분야 주요기사
코오롱생과, 먼디파마와 `인보사` 마케팅·영업 제휴
한독 `케토톱`, 국민 배우 고두심 모델로 신규 광고
'타이레놀' 캠페인, 국제광고제 애드페스트 동상
`압타머` 개발에 주목하는 이유‥치료와 진단에 최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