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11.20(월)09:02
 
 
 
   
   
   
   
'로푸드 다이어트' 오히려 턱 관절 장애 유발
다이어트 위한 딱딱하고 질긴 로푸드 음식, 턱 관절 질환 '적색경보'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17-01-09 09:11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새해가 되면서 신년 계획으로 다이어트를 결심하는 사람들이 많다. 연말, 크리스마스 등 잦은 술자리와 모임으로 평소보다 살이 쪘다고 느끼는 사람들이 많기 때문이다.
 
최근 다이어트의 한 방법으로 로푸드를 많이 선호한다. 로푸드는 열로 조리하지 않은 음식을 뜻한다. 로푸드 음식은 신선한 과일과 채소, 견과류, 씨앗류 뿐만 아니라 현미와 같이 가공전 상태의 음식도 포함된다. 채소나 아몬드와 같은 견과류는 치아 건강에 좋다고 알려져 있다.

하지만 익히지 않은 딱딱하고 질긴 음식을 장기간 섭취할 경우 턱 관절 장애를 유발할 수도 있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의 자료에 따르면 2015년 턱관절 장애로 진료 받은 환자는 34만8,413명으로 2010년 24만8,052명에 비해 45%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또한 2015년 진료 환자 34만8,413명 중 여성이 20만9,474명으로 남성 13만8,939명 보다 1.5배 더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런 현상에 대해 백영걸 대표원장은 "여성이 남성보다 근육량이 부족하고, 다이어트로 인한 무리한 운동, 스트레스, 영양 불균형 등이 턱 관절 장애의 원인이 되지만 그 중에서도 잘못된 식습관이 주요원인으로 꼽힌다"고 설명했다.
 

 
◆화식이 아닌 생식(로푸드), 질기고 딱딱해 치아와 턱 관절에 무리

불에 익힌 음식들은 생식에 비해 부드럽고 씹기 편한 상태의 음식이 된다. 또한 생식은 체내 흡수율이 떨어져 똑같이 일일 권장 칼로리를 섭취하기 위해 화식에 비해 훨씬 많은 양의 음식을 먹게 된다.

이러한 채소나 견과류, 씨앗류 등의 생식을 지속해서 장기간 씹으면 치아가 마모되고 턱 관절에 무리가 간다.

아울러 턱 관절 장애는 턱 관절과 주위 근육 이상으로 나타나기도 하지만 정서적인 원인 또한 근육을 긴장시켜 발병의 원인이 된다. 다이어트에 대한 강박관념이나 과도한 스트레스는 턱을 괴거나 이 악물기 등 나쁜 습관으로 이어져 턱에 무리를 주기 때문이다.

일반적으로 턱 관절 장애가 생기면 통증이 발생하거나 입을 벌릴 때 ‘딱! 딱!’하는 소리가 난다. 개인마다 증상과 원인이 다르기 때문에 전문가와의 상담을 통해 구강구조에 따른 적절한 치료방법과 치아교정장치를 선택하는 것이 좋다.

◆턱 관절 장애, 스트레칭 습관화로 초기 예방이 중요

턱 관절 장애는 치료가 어렵고, 치료 후에도 다시 재발될 가능성이 높아 초기에 예방하는 것이 좋다. 턱 관절과 주위 근육을 자주 스트레칭 해주는 것이 도움된다. 입을 천천히 크게 벌렸다가 천천히 다무는 과정을 5~10회 정도 반복한다.

너무 빨리 하면 턱 관절에 무리를 주고 오히려 근육을 긴장시킬 수 있어 천천히 하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혀끝을 입천장에 댄 상태에서 하면, 턱 관절 뒤쪽 혈관이 많이 분포된 공간이 넓어지면서 관절 기능을 회복하는데 효과적이다.

백영걸 대표원장은 "턱 관절장애 치료는 정확한 진단과 원인을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 턱 관절 장애의 치료방법으로 스플린트 치료, 약물 및 물리치료 등이 있으며 환자 상태에 따라 보톡스 시술을 통해 턱 관절 질환의 증상이 호전될 수 있으므로 치과에서 전문적인 진단 후 시술 받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hopewe
기사작성시간 : 2017-01-09 09:11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국내제약에 계륵 상품매출‥3Q누계?
[상장제약기업 2016년도 경영실적 분석 시리즈] ④상품매..
'윤리적 기준 강화' 新혁신형 제약 기준 초안 완성
새로운 혁신형 제약기업 인증기준의 핵심이 될 '사회적 책임 및 윤리성' 요건 윤곽..
의사왕진·조무사 권익·비급여 의무보고 등 이슈법안 상정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국회 보건복지위원회는 20일 전체회의를 열어 법안을 ..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국내제약에 계륵 상품매출‥3Q누계?
"한미 '올리타', 뇌 전이 폐암환자에도 효..
제약, 4차산업 시대 걸맞는 영업활동 박차..
"할 거면 제대로" 문케어 두고 의약계 한 ..
치매는 약물치료만?‥'인지중재치료' 제도..
외과醫 초음파 관심 높아져 "학회 규모도 ..
장기요양보험 10년째..요양보호사 처우는 ..
동탑훈장 김한기·산업포장 배경은 수상
약업인들 "안전한 약 사용·제약산업 발전"..
"보장성 강화, 반드시 의료제공체계 개편 ..
카대 최은진교수가 학대로숨진 입양부모 편..
카대 최은진교수가 학대로숨진 입양부모 편..
초음파 비급여고 너무 비싸. 이전에 초음..
ㅈ랄하네.. 니가 다른 나라 가서 내시경..
김윤 교수도 수가 보전은 커녕 후려칠 생..

[포토] 제31회 약의 날 시상식, 영광의 얼굴들은?

 
블로그
♥사♥랑♥나♥눔♥공♥간
말은 이렇게 해라
이 분야 주요기사
올가메이드 물티슈 새로운 시작‥ '20% ..
골다공증성 고관절 골절, 남성 환자 급증세
순천향대 부천병원, 생존율 낮은 췌장암 건..
자꾸만 '심쿵' 부정맥, 아침 기온 떨어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