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01.23(월)23:57
 

 

 
 
 
   
   
   
   
유앤아이 美 자회사, 91만불 규모 공급계약 체결
플로리다에 이어 애리조나까지 미국 내 판매지역 확대
서민지기자 mjseo@medipana.com 2017-01-09 10:53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유앤아이의 자회사인 U&I Medical Technologies(이하 U&I Medical)가 최근 미국 애리조나, 플로리다주에 소재한 현지 유통업체와 91만불 규모 척추고정장치, 골절치료장치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그간 소재지인 캘리포니아를 비롯해 텍사스, 네바다 등 미국 중서부지역에 주로 판매해왔는데, 지난 7월 플로리다에 이어 이번 애리조나주까지 판매지역이 대폭 확대된 것이다.
 
U&I Medical의 지난해 전체 매출액은 180만 달러로 2015년(134만 달러) 대비 34% 증가했다.
 
지난 2013년 지사형태로 출발한 뒤 레조메트 마케팅 강화를 위해 올해 4월 법인으로 전환하면서 미국 시장을 넓히고 있는 셈이다.
 
유앤아이는 "지난해 8월 FDA로부터 수입품목허가를 받은 MIS(Minimally Invasive Surgery ; 미세침습의료기) 등 신규제품 5개를 추가로 미국에 출시할 예정"이라며 "올해 매출액은 판매지역 확대 및 기존 거래처로의 공급확대 등에 힘입어 지난해 대비 2배 이상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이어 "MIS는 척추고정장치의 일종으로 시술 시 절개부위를 최소화할 수 있는 특징을 지니고 있다. 신규제품이 추가될 경우 유앤아이가 자회사를 통해 미국에서 판매하는 제품은 8개에서 13개로 늘어나게 된다"면서 "이를 통해 유앤아이는 8조원 이상인 미국 시장을 더욱 적극적으로 공략하겠다"고 강조했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서민지기자 (mjseo@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mjseo
기사작성시간 : 2017-01-09 10:53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정부, 환자 중심 의료기관 적정성 평가 도입
정부가 환자경험을 중심으로 한 의료기관 평가에 나섰다.    보건복지부와 ..
심평원장까지?…보건의료기관장 서울대 의대 출신 '독식'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차기 심평원장까지 서울대 출신이 유력하게 거론되며 ..
뜨거웠던 '세레콕시브' 시장, 종근당이 웃었다
[메디파나뉴스 = 이상훈 기자] 골관절염 치료제 '쎄레콕시브' 제네릭 시장에서 종근..
지금 의약계에선...
 
 

 
 
 
메디파나 클릭 기사
복지부 女사무관 사망 일파만파…대책 마련될까?
의협, 정부 현지방문 시 대응 돕는 '센터' 신설 착수
서울대병원도 간호·간병통합…'빅5' 곧 전원 합류?
한의난임치료에 의료계 반발‥"무엇이 국민 위한 길?"
"종합병원 안갈래" 당뇨·고혈압환자 의원급 이용 늘어나
가톨릭관동대학교 의대, 의사국시 전원합격 쾌거
"군의료, 질 향상으로 신뢰 회복"
의무사, 軍 의료혁신 마인드 붐 조성에 총력
"의료계 옥죄지 마세요" 새해부터 각종 규제 '반발'
차기 정부 출범 후 보건복지부 조직 개편될까?
가톨릭관동대학교는 올해 제81회..[축하]
수정했습니다. 기사를 전개하는 ..[담당기자]
한국msd의 고지혈증 치료제 '..[자누비아 담당자]
직접해보고 기사쓰던지, [웃기는]
박으뜸 기자님은 의사출신이신지요..[박희연]

[포토] 을지대 의과대학, 화이트코트 세리모니

 
블로그

‘보일까 조심조심…’ 女모델, 비키니 탈의…
이 분야 주요기사
지난해 의료기기 실적, 협회로 반드시 제출해야
한의협, 재활병원 종별 신설 "적극 추진 촉구"
복지부, 원주서 의료기기산업 발전방안 모색
올해 체외진단 안전관리 강화..차세대 제품 40개 선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