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02.25(토)06:20
 

 

 
 
   
   
   
   
드론 배송 계획 수정?… 미래부 "의약품은 대상 아냐"
약사사회 "온라인 의약품 판매, 조제약 택배 단초" 우려에 후속조치
이호영기자 lhy37@medipana.com 2017-01-10 06:06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미래창조과학부가 오는 3월부터 의약품 드론 배송 시범사업을 시작하겠다고 밝힌 입장을 수정해 의약품은 드론 배송의 대상이 아니라고 선을 그었다.
 
이는 의약품 드론 배송이 드론을 활용한 택배 배송을 넘어 향후 의약품 온라인 판매, 조제약 택배 등의 정책 추진의 단초가 될 수 있다는 약사사회의 우려가 커진데 따른 후속조치로 풀이된다.
 
미래부는 지난 6일 미래성장동력 확보분야 정부업무보고회를 개최하고 이 같은 내용이 담긴 '2017년도 업무 추진계획'을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에게 보고했다. 
 
구체적으로 도서·산간지역 의약품 드론 시범배송을 오는 3월부터 시행하겠다는 계획을 밝힌 것.
 
해당 지역은 규제프리존인 전남 고흥(도서지역) 및 드론 시범사업 전용공역이 위치한 강원 영월(산간지역)에서 운영하기로 했다.
 
시범운영은 내륙 우체국에서 섬의 고정된 장소로 드론 배송 도는 산간마을 진입로까지 드론탑재차량 이동 후 드론으로 물품을 배송하는 내용으로 두 달간 진행되며 구축 사업 종료 후 오는 2019년까지 지속적인 성능 개선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도서·산간 등 배송이 어려운 지역에 대해 의약품· 구호품 등 긴급 물품의 배송을 실증하는 과제를 평가해 향후 드론을 통한 배송의 상용화를 검증하는 과정이다.
 
그런데 이중 의약품을 대상으로 시범사업에 나서겠다는 미래부의 계획이 공개되며 그동안 의약품 관련 규제완화 조치로 우려스러운 목소리를 제기했던 약사들은 불편한 시선을 나타내기 시작했다.
 
약사사회에서는 정부가 도서·산간지역에 드론을 활용해 의약품이나 긴급 구호물품 등을 배송하는 긍정적인 취지에는 공감하지만 의약품 드론 배송이 향후 약사사회를 압박할 수 있는 정책 추진의 시작점이 될 수 있지 않을까 우려하는 목소리를 내놨다.
 
실제 일부 약사들은 SNS나 대화방 등을 통해 의약품 드론 배송을 바라보는 우려스러운 목소리를 전했고 대한약사회는 강력히 대응하기로 하고 성명서 등 준비 작업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이 같은 약사사회 우려는 미래부가 의약품 드론 배송 추진을 고려하지 않겠다고 밝히면서 일단락 되는 분위기다.
 
미래부는 의약품을 포함시킨 시범사업에서 의약품을 제외하기로 하고 위생용품, 식료품 등 긴급구호 물자 배송에 활용하겠다는 입장을 전달했다.
 
미래부가 밝힌 드론 배송 시범사업 계획을 보면 "평상시에는 국민들이 접수하는 택배·우편물을 드론으로 시범적으로 배송하고 신속한 배송이 요구되는 긴급 상황에서는 위생용품, 식료품 등 긴급구호 물자 배송에도 활용 가능성을 검증하겠다"고 의약품을 제외했다.
 
이와 관련 대한약사회 강봉윤 정책위원장<사진>은 기자들과 만나 "미래부는 기술력 등을 고려해 드론 배송 추진 여부를 신중히 결정하겠다는 입장"이라며 "의약품은 드론 배송의 고려 대상이 아니라는 점을 확인했다"고 강조했다.
 
강 위원장은 "당초 미래부 업부보고 과정에서 의약품 드론 배송 사업 추진 이야기를 듣고 강력 대응에 나서기로 했었다"며 "정부 관계자들과 사실관계 파악에 나서면서 약사회가 왜 민감하게 반응하는지에 대해 설명했고 이를 공감하고 납득하면서 의약품을 제외하고 진행하는 부분으로 정리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정부에서는 긴급 구호물품 배송에 있어서 의약품을 포함시킨 것에 대해 의도가 없었다고 했다"며 "그러나 지난해 정부에서 도입하고자 한 부분 중 조제약 택배가 있었던 만큼 당연히 의심을 하지 않을 수 없었고 의약품 드론 배송 사업이 연결될 수밖에 없었다는 점을 강조했다"고 전했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드론 의약품 배송 상용화 임박, 약사회 "강력 대응"

01-07  06:06

메디파나뉴스 이호영기자 (lhy37@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lhy37
기사작성시간 : 2017-01-10 06:06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카데바 사건' 일부의사 일탈… 의료계 전체 압박 우려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최근 사회적 물의를 빚은 일명 ‘카데바 사건’으로 의..
"의사'만' 윤리의식 중요?"…의료계 아청법 논란
[메디파나뉴스 = 조운 기자] "의사만 윤리의식이 중요한가?"   성범..
공공의대 설립하면 의사부족난 해결?…"글쎄"
[메디파나뉴스 = 조운 기자] 정부가 취약지 의료인력 부족 및 기피과 문제의 해결책으..
지금 의약계에선...
 
 

 
 
 
메디파나 클릭 기사
베트남 진출에 열 올리는 제약사들‥'현지..
제약 지주사들, 지난해 `고전`‥동아쏘시오..
스타틴 위상은 어디까지?‥의사들 평가 들..
휴온스그룹, 계열사 COO 윤곽‥지주사도 선..
Y제약 리베이트 수수 의사 23명 행정처분 ..
코오롱 `인보사`, 세계 최초 `DMOAD` 가능..
"오는 28일, 제약사 신약개발 연구자들의 ..
기술거래위원회 출범‥ 40개 제약기업 77명..
HIV·안과질환·뇌전증 치료제‥무난하게 ..
일양약품, 간 건강 도움 `플래티넘밀크씨슬..
바른말 하는 의사 오랜만에 아니 처음이다
창피하다 ㅎ 오픈 하트 서저리를 10년 ..
몇일전 강남병원 신갈 예서 수술실후호흡곤란..
유령수술의사부터 처벌해야지 무슨 소립니까...
와이케이명찰에 문의하세요^^ www.yk..

[포토]신약조합, '17년판 신약개발포스터 제19호 제정

 
블로그

당신에게 보여줄 뭔가가있다 (사진 41 장)
이 분야 주요기사
서울마퇴, 청소년 대상 교육… 건강지킴이 역할 전파
한국마퇴본부, 중독범죄학회와 업무협약 체결
강남구약, 구룡마을 독거노인 찾아가 온정 전달
성남시약, '당뇨전문약사 과정' 학술강좌 준비 만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