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02.25(토)14:06
 

 

 
 
   
   
   
   
H+양지병원, 간호∙간병통합 '스마일병동' 확장
전체 병상의 1/3, 경제적 부담은 낮추고 의료서비스 만족도는 향상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17-01-10 17:43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에이치플러스(H+) 양지병원(원장 김상일)은 간호간병통합서비스인 ‘스마일병동’을 1월부터 2배 확대 운영한다.

지난해 9월부터 50병상 규모로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동인 ‘스마일병동’을 개소했던 양지병원은 이용 환자들의 큰 호응에 따라 병동을 기존 2배 확장했다. 이에 따라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의 스마일병동 병상 수는 기존 50병상 포함 총 100병상으로, 병원 전체 300병상의 1/3을 차지하게 된다.

병원이 운영하는 간호간병통합서비스인 스마일병동은 ‘앞선 간호, 따뜻한 간병’이라는 슬로건 아래 간호사와 간호조무사, 물리치료사가 한 팀을 이뤄 환자의 식사보조부터 위생관리, 욕창방지를 위한 자세교정 등 전반적인 간병·간호서비스를 제공해왔다.

지난 3개월 동안 스마일병동을 운영해온 결과 환자 및 보호자들의 경제적 부담을 더는 것은 물론 의료서비스 질 향상으로 인한 만족도가 높았던 것으로 판단, 2017년을 맞아 병동을 2배 확대하게 되었다.

특히 양지병원 '스마일병동'은 올해부터 코미디언 이용식과 함께하는 개그테라피, 풍선테라피와 힐링콘서트 등 콘셉트에 맞는 다양한 심리안정 프로그램을 병행, 병원생활로 인한 환자나 보호자들의 심리·정서적 피로감을 해소시켜 주는 역할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김상일 병원장은 "3개월 동안 스마일병동을 운영하면서 고객들께서 보내주신 믿음과 사랑에 더 큰 감사의 뜻을 전해드리고자 한다. 스마일병동 확대 외에도 지속적인 의료 서비스 향상을 통해 고객에게 보답하는 병원이 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3년 7월부터 시행된 간호∙간병통합서비스는 별도의 보호자와 간병인 대신 간호사와 간호조무사 등이 한 팀이 돼 환자를 돌봐주는 서비스로, 보호자 1인당 간병비를 절감해주는 효과뿐만 아니라 전문간호인력이 365일, 24시간 통합의료를 제공함으로써 환자가 질 높은 입원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hopewe
기사작성시간 : 2017-01-10 17:43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카데바 사건' 일부의사 일탈… 의료계 전체 압박 우려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최근 사회적 물의를 빚은 일명 ‘카데바 사건’으로 의..
"의사'만' 윤리의식 중요?"…의료계 아청법 논란
[메디파나뉴스 = 조운 기자] "의사만 윤리의식이 중요한가?"   성범..
공공의대 설립하면 의사부족난 해결?…"글쎄"
[메디파나뉴스 = 조운 기자] 정부가 취약지 의료인력 부족 및 기피과 문제의 해결책으..
지금 의약계에선...
 
 

 
 
 
메디파나 클릭 기사
청와대, 복지부·식약처 출신 8명 근무…황..
공공의대 설립하면 의사부족난 해결?…"글..
조기대선 가능성↑ 의료정책 두고 개원가 '..
'의료로봇 개발'‥ 이유 있는 자신감
스타틴 위상은 어디까지?‥의사들 평가 들..
"유령수술…같은 의사로서 용서 안 돼"
양천구醫, "창립 30주년 향해, 회원과 함께..
의료기기협동조합 총회 "중소업체 어려움 ..
롯데 보바스병원·규제프리존…"의료영리화..
의협 직원, 평균 연봉 '5,200만원'의 역설..
돈에 미친것들만 모여있는 집단이다 너희들..
의인이시구만 의사들이 단합해서 뜻을같이해..
바른말 하는 의사 오랜만에 아니 처음이다
창피하다 ㅎ 오픈 하트 서저리를 10년 ..
몇일전 강남병원 신갈 예서 수술실후호흡곤란..

"한국의 호킹들 졸업, 입학을 축하합니다"

 
블로그
Rita
wife paradise `ayaka` <2-4>
이 분야 주요기사
'카데바 사건' 일부의사 일탈… 의료계 전체 압박 우려
"여의도하면 국회, 용산하면 의협…어려울때 뭉치자"
김권배 계명대학교 동산의료원장 연임
장애인 알파인스키 前 국가대표, 병원 도전기 화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