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01.16(화)18:42
 
 
 
   
   
   
   
세종병원, 소외계층 의료서비스 지원사업 시행기관 지정
외국인 소외계층 건강 증진에 기여할 예정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17-01-11 09:39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세종병원(이사장 박진식)이 지난 2015년에 이어 보건복지부, 경기도가 시행하는 '외국인 근로자 등 소외계층 의료서비스 지원사업 시행기관'으로 재지정됐다.

외국인 근로자 등 소외계층 의료서비스 지원사업은 보건복지부와 경기도가 건강보험이나 산재 가입이 어려워 의료 혜택을 받지 못하는 불법체류 외국인 근로자 및 소외계층에게 진료비를 지원하여 최소한의 건강한 삶을 살 수 있도록 돕기 위한 사업으로 의료기관을 지정 실시하고 있다.

2010년부터 참여하여 9년 연속으로 선정된 세종병원은 부천 지역에서는 유일하게 지정되었으며, 이번 사업기간은 2017년 1월부터 2018년 12월까지다.

의료서비스 지원대상은 노숙인, 외국인 근로자 및 그 자녀(18세 미만), 국적 취득 전 여성 결혼이민자 및 그 자녀, 난민 및 그 자녀로서 건강보험, 의료급여 등 각종 의료보장제도에 의해서 의료혜택을 받을 수 없는 자이며, 입원부터 퇴원까지 발생한 총 진료비를 지원하되 1회당 500만 원 범위 내에서 지원된다.

본 사업으로 도움을 받은 중국 교포 이용철(가명, 45세/남) 씨는 "2015년 협심증으로 세종병원에서 2회가량 지원받아 시술하여 건강을 회복했다. 현재는 영주권을 취득하고 초등학생 딸과 함께 가족 모두가 행복한 삶을 살고 있다"며 감사를 표했다.

세종병원 이명묵 병원장은 "앞으로도 의료복지 혜택을 받지 못했던 외국인 근로자들이 한국 사회에 잘 정착하고, 건강하게 살아갈 수 있도록 의료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hopewe
기사작성시간 : 2017-01-11 09:39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반대 전환 이유는 의협회장 선거탓"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대선 당시 의료계의 요구를..
유전자치료제 전망 장미빛? 흑빛?‥규제가 큰 변수
[메디파나뉴스 = 박으뜸 기자] 글로벌 유전자치료제 시장 규모는 2015년 2.8억 달러..
국내 제약, 면역항암제 활기…기술이전-자체기술로 접근
국내 제약사들이 기술 이전 및 자체 개발로 3세대 항암제라고 불리는 면역항암제 개..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유전자치료제 전망 장미빛? 흑빛?‥규제가 ..
국내 제약, 면역항암제 활기…기술이전-자..
SK 직원 150명 우르르 내려간다…'백신메카..
"꿈을 이뤘다"‥백혈병도 드디어 '완치 시..
금천구약 "의약분업 원칙 위배 약국개설 원..
양천구약사회 "상비약 대신 당번약국 제도..
강동지역 약사들 "상비약 품목 확대 심의 ..
종로구약사회 "60년간 분회 이끌어 준 분들..
이대목동, 정부기관 신뢰로 '불똥'
고셔병 치료 패러다임‥`ERT→SRT`로 바뀌..
개인적으로 한방분업시 한약조제약사포함하는..
금침. 부작용 있는가. 30년전 금침..
먼소리여ㅋㅋ그게된다 안된다 얘기한게아니라..
자격지심을 버리세요
좋은기회 홍보하고 싶은건 당연한거 아닌가..

[포토] "선배님 의사국시 잘보세요. 합격 가즈아"

 
블로그
FABRIC
화보 같은 비주얼로 홍콩을 사로잡다 명품美 뽐낸 박신혜
이 분야 주요기사
고대 구로병원, TUV 라인란드 코리아와 ..
부산대병원, 고객 상담에 인공지능 '챗봇'..
세브란스-KB손해보험-레몬헬스케어, 어플 ..
한림대강남성심병원, 개원 38주년 기념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