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01.23(월)23:57
 

 

 
 
 
   
   
   
   
세종병원, 소외계층 의료서비스 지원사업 시행기관 지정
외국인 소외계층 건강 증진에 기여할 예정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17-01-11 09:39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세종병원(이사장 박진식)이 지난 2015년에 이어 보건복지부, 경기도가 시행하는 '외국인 근로자 등 소외계층 의료서비스 지원사업 시행기관'으로 재지정됐다.

외국인 근로자 등 소외계층 의료서비스 지원사업은 보건복지부와 경기도가 건강보험이나 산재 가입이 어려워 의료 혜택을 받지 못하는 불법체류 외국인 근로자 및 소외계층에게 진료비를 지원하여 최소한의 건강한 삶을 살 수 있도록 돕기 위한 사업으로 의료기관을 지정 실시하고 있다.

2010년부터 참여하여 9년 연속으로 선정된 세종병원은 부천 지역에서는 유일하게 지정되었으며, 이번 사업기간은 2017년 1월부터 2018년 12월까지다.

의료서비스 지원대상은 노숙인, 외국인 근로자 및 그 자녀(18세 미만), 국적 취득 전 여성 결혼이민자 및 그 자녀, 난민 및 그 자녀로서 건강보험, 의료급여 등 각종 의료보장제도에 의해서 의료혜택을 받을 수 없는 자이며, 입원부터 퇴원까지 발생한 총 진료비를 지원하되 1회당 500만 원 범위 내에서 지원된다.

본 사업으로 도움을 받은 중국 교포 이용철(가명, 45세/남) 씨는 "2015년 협심증으로 세종병원에서 2회가량 지원받아 시술하여 건강을 회복했다. 현재는 영주권을 취득하고 초등학생 딸과 함께 가족 모두가 행복한 삶을 살고 있다"며 감사를 표했다.

세종병원 이명묵 병원장은 "앞으로도 의료복지 혜택을 받지 못했던 외국인 근로자들이 한국 사회에 잘 정착하고, 건강하게 살아갈 수 있도록 의료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hopewe
기사작성시간 : 2017-01-11 09:39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정부, 환자 중심 의료기관 적정성 평가 도입
정부가 환자경험을 중심으로 한 의료기관 평가에 나섰다.    보건복지부와 ..
심평원장까지?…보건의료기관장 서울대 의대 출신 '독식'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차기 심평원장까지 서울대 출신이 유력하게 거론되며 ..
뜨거웠던 '세레콕시브' 시장, 종근당이 웃었다
[메디파나뉴스 = 이상훈 기자] 골관절염 치료제 '쎄레콕시브' 제네릭 시장에서 종근..
지금 의약계에선...
 
 

 
 
 
메디파나 클릭 기사
복지부 女사무관 사망 일파만파…대책 마련될까?
의협, 정부 현지방문 시 대응 돕는 '센터' 신설 착수
서울대병원도 간호·간병통합…'빅5' 곧 전원 합류?
한의난임치료에 의료계 반발‥"무엇이 국민 위한 길?"
"종합병원 안갈래" 당뇨·고혈압환자 의원급 이용 늘어나
가톨릭관동대학교 의대, 의사국시 전원합격 쾌거
"군의료, 질 향상으로 신뢰 회복"
의무사, 軍 의료혁신 마인드 붐 조성에 총력
"의료계 옥죄지 마세요" 새해부터 각종 규제 '반발'
차기 정부 출범 후 보건복지부 조직 개편될까?
가톨릭관동대학교는 올해 제81회..[축하]
수정했습니다. 기사를 전개하는 ..[담당기자]
한국msd의 고지혈증 치료제 '..[자누비아 담당자]
직접해보고 기사쓰던지, [웃기는]
박으뜸 기자님은 의사출신이신지요..[박희연]

[포토] 을지대 의과대학, 화이트코트 세리모니

 
블로그
♥사♥랑♥나♥눔♥공♥간
설날 (구정) 이미지
이 분야 주요기사
한양대구리병원, '구리시간호사회 창립총회' 개최
강남차병원, 난임 부부 심리 치유 음악회 개최
"음악은 평등" 서울대치과병원, 장애인 연주자 고용
삼성서울병원 '새 노안수술법' 도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