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09.21(목)18:21
 
 
 
   
   
   
   
세종병원, 소외계층 의료서비스 지원사업 시행기관 지정
외국인 소외계층 건강 증진에 기여할 예정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17-01-11 09:39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세종병원(이사장 박진식)이 지난 2015년에 이어 보건복지부, 경기도가 시행하는 '외국인 근로자 등 소외계층 의료서비스 지원사업 시행기관'으로 재지정됐다.

외국인 근로자 등 소외계층 의료서비스 지원사업은 보건복지부와 경기도가 건강보험이나 산재 가입이 어려워 의료 혜택을 받지 못하는 불법체류 외국인 근로자 및 소외계층에게 진료비를 지원하여 최소한의 건강한 삶을 살 수 있도록 돕기 위한 사업으로 의료기관을 지정 실시하고 있다.

2010년부터 참여하여 9년 연속으로 선정된 세종병원은 부천 지역에서는 유일하게 지정되었으며, 이번 사업기간은 2017년 1월부터 2018년 12월까지다.

의료서비스 지원대상은 노숙인, 외국인 근로자 및 그 자녀(18세 미만), 국적 취득 전 여성 결혼이민자 및 그 자녀, 난민 및 그 자녀로서 건강보험, 의료급여 등 각종 의료보장제도에 의해서 의료혜택을 받을 수 없는 자이며, 입원부터 퇴원까지 발생한 총 진료비를 지원하되 1회당 500만 원 범위 내에서 지원된다.

본 사업으로 도움을 받은 중국 교포 이용철(가명, 45세/남) 씨는 "2015년 협심증으로 세종병원에서 2회가량 지원받아 시술하여 건강을 회복했다. 현재는 영주권을 취득하고 초등학생 딸과 함께 가족 모두가 행복한 삶을 살고 있다"며 감사를 표했다.

세종병원 이명묵 병원장은 "앞으로도 의료복지 혜택을 받지 못했던 외국인 근로자들이 한국 사회에 잘 정착하고, 건강하게 살아갈 수 있도록 의료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hopewe
기사작성시간 : 2017-01-11 09:39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노후 의료기기 문제 심각..사용기간별 수가 차등화 주문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의료기관이 보유한 의료기기 노후화가 심각했다. 특히 ..
복지부, 한국보험학회 정부 비급여규모 오류 지적에 정면반박
문재인 정부가 대대적으로 추진중인 '비급여의 전면 급여화'의 재정추계 및 재원마..
기대 신약 '입랜스'‥여러 숙제를 가진 치료제
[메디파나뉴스 = 박으뜸 기자] 화이자의 '입랜스(팔보시클립)'가 여전히 화제의 중심..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복지부, 한국보험학회 정부 비급여규모 오..
명문제약, 위암 치료제 'TS-1' 퍼스트제네..
"부실 의료법인, 퇴출제도라도 필요"
기대 신약 '입랜스'‥여러 숙제를 가진 치..
글리아티린 대조약, 대웅제약서 다시 종근..
이대목동병원 '벌레 수액' 성원메디칼 대표..
식약처, 대조약 변경 '묵묵부답'… 애타는 ..
COX-2 억제제 순풍‥'안전성' 입증이 제역..
전문약·성분 유사 일반의약품·원료의약품..
입원전담전문의 수가 인상‥전공의·학회도..
너무나 감사드립니다.~~^^
좋은 기사네요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박으뜸 기자님!! 희망주시는 기사글 감..
유방암 환자들이 하루 빨리 이런 혜택을 ..

[포토] 요양병원 학술세미나‥'노인' 맞춤 부스 눈길

 
블로그

men love when the bras and t-shirts are too small
이 분야 주요기사
서울대병원, 암 치료용 중입자가속기 추진 ..
차병원, 'CHA ART 안전관리시스템' ..
전남대어린이병원 26일 개원, 146병상 ..
"부실 의료법인, 퇴출제도라도 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