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07.23(일)11:31
 
 
 
   
   
   
   
아스피린 회수 이렇게… 동아 직거래 약국 바이엘로
약사회, 약국가 신속한 회수 주문… 도매상 거래 약국은 도매상에 회수 조치
이호영기자 lhy37@medipana.com 2017-01-11 11:45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자진회수 과정에서 혼선을 빚은 바이엘코리아 '아스피린정500mg'에 대한 회수절차가 공지돼 약국의 주의가 요구된다.
 
그동안 약국가에서는 아스피린 회수조치가 진행되는 동안 제약사로부터 제대로 된 공지를 받지 못하면서 제대로 된 회수가 이뤄지지 않고 있다는 불만이 터져나왔다.
 
특히 이 과정에서 아스피린의 공동판촉을 담당해왔던 동아제약이 지난해 12월 말로 바이엘과의 계약 만료로 회수에 참여하지 않게 되면서 직거래 약국들에게 혼란을 가중시켰다는 지적이 나왔다.
 
이와 관련 대한약사회는 최근 아스피린에 대한 회수절차를 시도약사회에 안내하고 약국가의 신속한 회수를 진행해줄 것을 당부했다.
 
약사회에 따르면 아스피린정500mg 일부 제품의 용출율이 기준 이하로 저하됨에 따라 해당 제품을 포함해 제조번호가 'CM'으로 시작되는 전 제품에 대해 자진회수를 진행하고 있다.
 
회수절차로는 먼저 가장 혼선을 빚고 있는 동아제약과의 직거래 약국의 경우 회수 전담팀을 운영하고 있는 바이엘코리아를 통해 회수하면 된다.
 
아스피린 회수 안내 콜센터(02-829-6942)로 전화해 직접 회수 신청을 하거나 바이엘코리아 전담팀에서 약국으로 회수 안내 전화를 할 때 회수 신청을 하면 된다.
 
그러면 바이엘에서 직접 해당 약국에 방문해 회수를 진행한다는 것이다.
 
또 도매상에서 제품을 구입한 약국의 경우는 구입한 도매상에 연락해 회수 신청을 진행하면 된다. 회수 시에는 회수확인서를 작성하면 된다.
 
바이엘코리아 측은 "약국의 불편을 고려해 최대한 원활하게 자진회수를 진행하려고 전담팀을 꾸려서 노력하고 있다"며 "최대한 잘 해결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번 자진회수 대상 의약품은 제조번호 CM36489, CM36490, CM39027, CM39081, CM39082, CM40527, CM41607, CM42022, CM42021, CM42816, CM42975, CM36303, CM40517이 해당된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이호영기자 (lhy37@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lhy37
기사작성시간 : 2017-01-11 11:45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100억대 아빌리파이 '양극성 장애' 시장 개봉 조짐
연 300억원대 '아빌리파이' 처방액의 30~40%를 차지하는 양극성 장애 적응증 시장이..
전국약사대회 취소 고심… 임원들 사직서 제출 결의
오는 9월 FIP 서울총회와 함께 진행될 예정이었던 전국약사대회 개최가 불투명해 졌다..
"당뇨·고혈압 상담수가..정작 필요한 천식·COPD 배제"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암은 물론 당뇨병과 고혈압에 대해서는 '상담 수가'가 ..
 
독자의견
 

 
 
문제  2017-01-25 15:35    답글 삭제
회수조치 이유도 모른체 회수를 방조하는 것은 소비자에 대한 치명적 위협이될 수있음에도. 어디에도 이유를 찾아볼수없다. 정부의 안일함뿐만아니라 기자 정신의 망각이 아닐 수 없다
 
지나가다  2017-01-26 11:42    답글 삭제
일부 제품의 용출율이 기준 이하로 저하됨에 따라

기사 내용에 나오는데...이유를 모른다? 참 그렇네
 
 
메디파나 클릭 기사
'신약개발' 제약사 고유영역 벗어나‥병원..
100억대 아빌리파이 '양극성 장애' 시장 개..
전국약사대회 취소 고심… 임원들 사직서 ..
"당뇨·고혈압 상담수가..정작 필요한 천식..
관심집중 '4차 산업혁명위원회' 출범 본격..
뇌 수술 후 시력 상실‥"고령·뇌경색증 요..
의협 "박능후 복지부 장관 임명 환영, 소통..
영진약품, 단독으로 '아빌리파이' 용도특허..
처방조제비 10년새 6.6조 증가..스타틴제제..
비리어드 개량신약 허가기간 연장 철회…조..
실제로 보건소에서 일해보면 갑과을의 관계..
방문건강관리실은 매일매일허약노인의 집을 ..
방문건강관리실은 매일매일허약노인의 집을 ..
비정규직과 정규직의 차이는 조직사회에..
가천대는 한의예과에 투자하나요.???장학..

[포토] 조찬휘 회장 운명의 투표 진행 중

 
블로그

2361_lg
이 분야 주요기사
전국약사대회 취소 고심… 임원들 사직서 제..
"조 회장 사퇴촉구 서명 명단 공..
조찬휘 회장, 조사 임박… 직무정지 후속조..
서울 17개 분회장 "조 회장 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