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01.24(화)21:05
 

 

 
 
 
   
   
   
   
보건신기술 의료기기분야 3개 기술 인증
특허 획득 경비 등 혜택…진흥원, 피씨엘·제노텍·메디칼임팩트 등 3사에 인증수여
이상구기자 lsk239@medipana.com 2017-01-11 10:56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보건복지부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은 지난 9일 보건신기술(NET) 인증 수여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수여식은 2016년 제3차 보건신기술 인증평가를 통해 인증된 의료기기 분야 3개 기술에 관한 것이다.   
 
이번에 인증 받은 보건신기술(NET)은 2016년 12월 26일부터 3년간 유효하며, NET 마크사용, 기술개발자금(기술신용보증 등), 신기술 이용제품 우선구매 혜택(국가기관 및 공기업 등) 및 국내·외 기술거래 알선 등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이외에도 진흥원은 보건신기술(NET) 인증업체를 대상으로 특허획득경비 및 해외박람회 참여, 기술이전·사업화를 위한 체계적 마케팅 등 진흥원 각종 지원사업에서 우대와 함께 지속적 모니터링과 사후관리를 진행하고 있다. 
 
이번 보건신기술(NET) 인증 수여식 및 간담회는 신기술 인증에 대한 보건산업 관련 업체 관심을 높이고, 인증업체 의견을 수렴·반영해 보건산업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진흥원 산업진흥본부 엄보영 본부장은 "보건신기술(NET) 인증기업들이 다양한 인증지원혜택들을 적극 활용해 향후 보건산업분야 기술 사업화 성공모델이 될 수 있도록 진흥원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연계 지원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번에 새롭게 보건신기술(NET) 인증을 받은 기술은 △피씨엘 감염성질환의 고감도 다중검출을 위한 3차원 SG Cap 기술 △제노텍 FenDel 기반 고감도 유전자 변이 분자진단 기술 △메디칼임팩트 투관침 및 봉합사가 포함된 복강경 의료용봉합기 등이다.    
 
한편, 보건신기술(NET) 인증마크는 보건의료기술진흥법 제8조에 의거해 복지부 장관이 국내 최초로 개발된 보건신기술에 부여하는 것으로, 인증은 연 3회 실시되고 있으며 신청은 온라인(NET 인증마크 홈페이지(http://technomart.khidi.or.kr)으로 가능하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이상구기자 (lsk239@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lsk239
기사작성시간 : 2017-01-11 10:56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의약대 동문회보·학회 회원명부 광고 '규약위반'
[메디파나뉴스 = 이상훈 기자] 1년이 넘는 시간 동안 표류했던 제약업계 4차 공정경쟁..
유전체분석 국산화 취약…정밀의료 대비 부족하다?
[메디파나뉴스 = 조운 기자] 우리나라 유전체분석 산업의 해외 의존도가 지나치게 높..
심평원장 후보 3명 면접 완료..유력인물 장관 동기?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지난 23일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인사추천위원회는 최병..
지금 의약계에선...
 
 

 
 
 
메디파나 클릭 기사
바이오시밀러의 성장세‥신약개발은 '성장통' 겪는중
심평원장 후보 3명 면접 완료..유력인물 장관 동기?
안종범 수첩에 의약계 우려정책 '빼곡'
ARB-CCB 복합제 이어 3제 조합‥새로운 '승부수'
호텔롯데, 보바스병원 인수가 M&A?…반발 확산
올해 이것만은 `꼭`‥ 리베이트 처벌 수위 강화
스포츠닥터스, 약사회 부회장에 조윤민 약사 위촉
울산경남간호조무사회, 하식 회장 선출
심평원장까지?…보건의료기관장 서울대 의대 출신 '독식'
뜨거웠던 '세레콕시브' 시장, 종근당이 웃었다
하루기준이 아니고 한달평균냄....[양심]
세종청사의애로사항 이한두가지가아..[초롱이]
이런 쓰레기 같은 걸 기사라고 ..[애국심과 정의감으로]
이런 기사좀 쓰지마라.. ,, ..[111]
회원은 안중에 없는 회무...무..[분노약사]

[포토] 을지대 의과대학, 화이트코트 세리모니

 
블로그
♥사♥랑♥나♥눔♥공♥간
전투에 이겨도 전쟁에 지면 말짱 꽝!
이 분야 주요기사
시민단체도 편의성 앞세운 상비약 확대, '폐지 촉구'
만성폐쇄성폐질환 의료기관마다 약제 처방 '제각각'
조직은행 종사자 교육 등 인체조직 안전관리 개선
'내 손 안의 스마트폰 보건소' 5월부터 확대 시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