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02.22(목)09:40
 
 
 
   
   
   
   
신약개발조합 "2017년은 글로벌 신약 창출의 해"
김동연 이사장, 신약개발 마스터 플랜 제안 강조
이상훈기자 kjupress@medipana.com 2017-01-11 16:25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메디파나뉴스 = 이상훈 기자]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이 2017년을 '글로벌 신약 창출의 해'로 선포했다.
 
11일 신약조합은 서울 삼정호텔 제라늄홀에서 '글로벌 한국을 선도하는 차세대 먹거리 산업'을 주제로 2017년도 신년교례회를 개최했다.
 
신약조합 김동연 이사장(일양약품 대표이사)은 "우리나라 제약업계는 이미 30여 년의 신약개발 경험을 가졌다"며 "1,000조원이 넘는 세계 의약품 시장을 차세대 먹거리로 만들어 나갈 토대가 마련됐다"고 말했다.
 
이에 김 이사장은 "신약조합이 중심이 되어 국가 신약개발 마스터플랜을 제안하겠다"는 새해 계획을 밝혔다.
 
김 이사장은 "미래창조과학부, 보건복지부, 산업자원부 등과 긴밀한 협조 체제를 확대, 비전 주도형 R&D를 통한 새롭게 도약하는 한해가 되기를 소망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신약조합은 2016년도 활동을 돌아보고 2017년 새해 비전을 선포했다. 신약조합이 제언한 새해 비전은 '글로벌 신약 창출'이다.
 
산학연관 혼연일체 정신으로 2017년을 글로벌 신약 창출의 해로 만들겠다는 목표다.
 
한편, 신약조합은 지난해 글로벌 경쟁력 강화라는 목표 아래 ▲대정부 정책·제도·규정 개선 건의 ▲국가 프로젝트 산학연 R&D 컨소시엄 인큐베이션 운영 ▲신약 R&D 오픈이노베이션 지원 환경 구축 등에 힘을 쏟았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이상훈기자 (kjupress@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kjupress
기사작성시간 : 2017-01-11 16:25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산업 눈높이`에 충실한 이사장 평가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제12대 이사장인 이행명 명인제약 ..
시행 2주만에 바뀌는 연명의료법…벌칙 1년 유예
[메디파나뉴스= 서민지 기자] 시행 2개월만에 연명의료법이 개정될 전망이다. &..
베트남 의약품 수출에 `비상`‥시장 무너질 위기
우리나라 제약기업들이 공을 들이고 있는 베트남 의약품 수출시장이 무너질 위..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올해도 '기술수출' 탄력‥빅파마가 주시하..
간협 제37대 회장, 신경림 교수 선출
"간호사 수급 불균형 해소로 국민건강 증진..
NMC 원지동 이전, 2018년 재시작
사회전반 '미투(Me too)운동'‥의료계로 확..
"새우가 고래를"…콜마, 재무부담 필연
도지사출마·당적변경‥국회 보건복지위 대..
척추특구는 부산? 지역별 특화 의료관광모..
서울아산병원 간호사 자살 계기.."업무시스..
서울 대형병원 신규 간호사 설날에 투신‥..
솔직히 간조가 해야되는 일은 그냥 보조 ..
인정... 어떻게 치과위생사선생님들이랑 ..
지난해 토론회며 집회 등 열심히 뛰어다니..
구체적인 내용을 알 수는 없지만 보건교육..
무슨 2류의사 ??2류 진료라도받고싶다 ..

[포토] "약사국시 응시생들, 꼭 합격 하세요"

 
블로그
커피
가터벨트로 19금 섹시미 뽐낸 걸그룹 멤버들.jpgif
이 분야 주요기사
한국콜마 "CJ헬스케어 초기 지분..
휴럼-알리코제약-서흥, 이고들빼기 제품화 ..
우파다시티닙의 크론병 임상 2상도 '수월'..
한국화이자, 화상 디테일링 채널 화이자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