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04.25(수)06:20
 
 
 
   
   
   
   
신약개발조합 "2017년은 글로벌 신약 창출의 해"
김동연 이사장, 신약개발 마스터 플랜 제안 강조
이상훈기자 kjupress@medipana.com 2017-01-11 16:25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메디파나뉴스 = 이상훈 기자]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이 2017년을 '글로벌 신약 창출의 해'로 선포했다.
 
11일 신약조합은 서울 삼정호텔 제라늄홀에서 '글로벌 한국을 선도하는 차세대 먹거리 산업'을 주제로 2017년도 신년교례회를 개최했다.
 
신약조합 김동연 이사장(일양약품 대표이사)은 "우리나라 제약업계는 이미 30여 년의 신약개발 경험을 가졌다"며 "1,000조원이 넘는 세계 의약품 시장을 차세대 먹거리로 만들어 나갈 토대가 마련됐다"고 말했다.
 
이에 김 이사장은 "신약조합이 중심이 되어 국가 신약개발 마스터플랜을 제안하겠다"는 새해 계획을 밝혔다.
 
김 이사장은 "미래창조과학부, 보건복지부, 산업자원부 등과 긴밀한 협조 체제를 확대, 비전 주도형 R&D를 통한 새롭게 도약하는 한해가 되기를 소망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신약조합은 2016년도 활동을 돌아보고 2017년 새해 비전을 선포했다. 신약조합이 제언한 새해 비전은 '글로벌 신약 창출'이다.
 
산학연관 혼연일체 정신으로 2017년을 글로벌 신약 창출의 해로 만들겠다는 목표다.
 
한편, 신약조합은 지난해 글로벌 경쟁력 강화라는 목표 아래 ▲대정부 정책·제도·규정 개선 건의 ▲국가 프로젝트 산학연 R&D 컨소시엄 인큐베이션 운영 ▲신약 R&D 오픈이노베이션 지원 환경 구축 등에 힘을 쏟았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이상훈기자 (kjupress@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kjupress
기사작성시간 : 2017-01-11 16:25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먹고살기 어렵다" 의사회 참여 줄어드는 젊은의사들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시간이 지날수록 20대, 30대 젊은 ..
사용량약가협상 개선‥모니터링 강화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국민건강보험공단이 약품비..
의장단과 총회 합의 급물살… "5월 10일 이전 개최"
정기 대의원총회 파행에 따른 혼란을 겪고 있는 대한약사회가 조속한 총회 개최에 대..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동네의원 야간·토요일·공휴일 진료시 수..
'환자이송부터 수술 후까지' 권역외상센터 ..
위암치료제 '사이람자' 위험분담제로 급여..
외과계 몰락 이유?‥"정말 힘든데 보람 없..
한양의대, 4차 산업혁명 대비 '바이오메디..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수가 개선..별도 보상..
의협, 투쟁회비만 20억 원?‥타 의료단체들..
동아·동국 등 10개사, 유통비용 변동없이 ..
다국적 제약사, '대행사' 출신 잇따라 영입..
이정희 이사장, 카드결제 '공식 거절'
한약 처방젠 공개하는 제도가 원외탕전입니..
언제부터 약사가 4년제로 됐지???? ..
인천의 한 기초자치단체가 로타바이러스 무..
아무리 지식이 많으면 뭐합니까?탁상공론으..

[포토] 계명대 동산의료원 경북 청도군 의료봉사

 
블로그
커피
할리우드 스타들의 야릇한 도끼자국
이 분야 주요기사
첫째도 둘째도 '수수료'… 도마 위 오른 ..
`난임`도 이제 `맞춤치료`에 근접
"1회용 점안제 약가 반토막&qu..
일본, 산학연 컨소시엄 맺고 AI 신약개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