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07.24(월)09:24
 
 
 
   
   
   
   
대통령 맞은 태반주사 오남용↑..식약처는 수수방관
서민지기자 mjseo@medipana.com 2017-02-15 16:57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박근혜 대통령이 맞은 것으로 알려진 태반주사에 대한 수요가 폭발적으로 늘고 있으며, 이에 따른 오남용도 급증하는 추세다. 하지만 보건당국은 해당 의약품 관리에 대해 손을 놓고 있는 실정이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더불어민주당 김상희 의원은 15일 식품의약품안전처 업무보고 전체회의를 통해 이 같은 문제를 지적했다.
 
김 의원은 "허가를 받지 않은 의약품을 많이 사용하고 있고, 이로 인해 오남용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면서 "대표적인 것인 미용주사인 태반주사"라고 밝혔다.
 
이어 "지난 국감에서 이에 대한 문제를 지적한 바 있고, 최근 비선진료 보도가 나오면서 이에 대한 수요와 오남용이 폭증하는데도, 식약처에서는 이에 대한 관리에 손을 놓고 있다"고 말했다.
 
안전대책 마련은 커녕 관련 진료비 사용 내역이나 사용 용량 등에 대한 실태조사조차 시행하지 않고 있는 점을 지적한 것이다.
 
이에 손문기 처장은 "실태조사를 현재 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서 복지부와 함께 논의하고, 조사 결과를 취합해 조만간 발표하도록 하겠다"고 답했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서민지기자 (mjseo@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mjseo
기사작성시간 : 2017-02-15 16:57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비주류 당뇨·에제티미브 복합제 `돌풍`
[올 상반기 성장률 가장 높은 원외처방액 10억원 이상 품..
조현병 치료에 LAI‥"긍정적 영향력 점차 드러나는 중"
[메디파나뉴스 = 박으뜸 기자] 조현병 치료에 '장기 지속형주사제(LAI, Long-Act..
새정부 조각 마무리…'합종연횡'의 보건의료계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보건복지부 장관 임명으로 새정부 내각 조각이 사실상 ..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비주류 당뇨·에제티미브 복합제 `돌풍`
의사 '왕진' 활성화..별도 수가 추진
`동아제약 대학생 국토대장정` 20년‥의미 ..
패혈증으로 엄마가 위독해요. 이 치료는 ..
치과위생사는 간호사보다 더 많은 의료행위..
스케일링 예방교육 등등 치과의사만큼 구강..
몰래 돈 쓴거학고 몰래 여자 만난거 들켰..
실제로 보건소에서 일해보면 갑과을의 관계..

[포토] 시원한 수박으로 무더위를 물리쳐요!

 
블로그

당기고 늦추는 오르가슴 조절팁
이 분야 주요기사
"공공제약사, 공산주의적 발상....
새정부 조각 마무리…'합종연횡'의 보건의료..
강제입원·장기입원 외국과 비교해 심각?‥'..
김승희 의원의 100대 과제 평가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