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02.27(월)01:24
 

 

 
 
   
   
   
   
세브란스-동아에스티, 유전성 난청 치료제 개발
치료제 후보물질 도출을 위한 공동연구 진행
박으뜸기자 acepark@medipana.com 2017-02-17 08:54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연세의료원(의료원장 윤도흠)과 동아에스티(대표 사장 민장성)가 유전성 난청 치료제 개발을 위한 공동연구 계약을 체결했다.
 
연세의료원과 동아에스티는 지난 16일 오전 연세의료원 종합관 6층 교수회의실에서 윤도흠 연세의료원장, 한균희 연세대 약대학장, 이민구 연세의대 약리학교실 교수, 최재영 세브란스병원 이비인후과 교수와 강수형 동아에스티 부회장, 임원빈 신약연구소 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계약을 체결했다.
 
계약에 따라 최재영, 이민구, 한균희 교수팀과 동아에스티 신약연구소가 유전성 난청치료제의 후보물질 도출을 위한 공동연구를 진행한다.
 
선도물질의 탐색은 연세의료원에서, 선도물질 발견 이후부터 최종 후보물질의 도출은 동아에스티에서 담당한다.
 
최재영/이민구 교수팀은 지난해 우리나라와 동아시아에서 가장 흔하게 발견되는 유전성 난청의 원인이 세포막에서 이온 상호교환작용에 관여하는 펜드린(Pendrin) 단백질의 돌연변이 때문이라는 것을 발견했다. 또한 돌연변이를 일으킨 펜드린 단백질이 정상적으로 작동할 수 있도록 돕는 단백질을 발견하기도 했다.
 
윤도흠 연세의료원장과 강수형 동아에스티 부회장은 "유전성 난청 치료제의 성공적인 개발을 위해 우수한 연구진을 갖춘 연세의료원과 신약 개발 노하우를 가진 동아에스티가 긴밀히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유전성 난청은 선천적인 청력 저하로 5세 전후로 대부분의 청력을 상실하게 되는 질환이며, 신생아 1,000명 중 2~3명꼴로 나타나는 희귀질환이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박으뜸기자 (acepark@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acepark
기사작성시간 : 2017-02-17 08:54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카데바 사건' 일부의사 일탈… 의료계 전체 압박 우려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최근 사회적 물의를 빚은 일명 ‘카데바 사건’으로 의..
"의사'만' 윤리의식 중요?"…의료계 아청법 논란
[메디파나뉴스 = 조운 기자] "의사만 윤리의식이 중요한가?"   성범..
공공의대 설립하면 의사부족난 해결?…"글쎄"
[메디파나뉴스 = 조운 기자] 정부가 취약지 의료인력 부족 및 기피과 문제의 해결책으..
지금 의약계에선...
 
 

 
 
 
메디파나 클릭 기사
'카데바 사건' 일부의사 일탈… 의료계 전..
"의사'만' 윤리의식 중요?"…의료계 아청법..
보건복지부 "심뇌혈관법에 '심부전' 별도 ..
청와대, 복지부·식약처 출신 8명 근무…황..
"여의도하면 국회, 용산하면 의협…어려울..
동작구醫, "고군분투하는 의사회, 회원 참..
공공의대 설립하면 의사부족난 해결?…"글..
조기대선 가능성↑ 의료정책 두고 개원가 '..
구미차병원, 경북 응급의료센터 선정
'의료로봇 개발'‥ 이유 있는 자신감
대학병원에서 담담의사가 누군지도 모르고 치..
가능성 있는 치료법이 없는것도 안고 돈이많..
약사님이 필요없단 소린 아니고, 솔직 우리..
지금껏 약국에서 약사면서 복약지도 제대로 ..
환자가 봉이구만 유령수술하는 의사들 좋겠네..

"한국의 호킹들 졸업, 입학을 축하합니다"

 
블로그
굿~모닝
주간 띠별 운세] 2017년 2월 27일~
이 분야 주요기사
'카데바 사건' 일부의사 일탈… 의료계 전체 압박 우려
"여의도하면 국회, 용산하면 의협…어려울때 뭉치자"
김권배 계명대학교 동산의료원장 연임
장애인 알파인스키 前 국가대표, 병원 도전기 화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