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03.28(화)19:09
 

 

 
 
   
   
   
   
다국적제약 행정조사 장관 답변 5개월째..'용두사미' 냄새가
복지부, "재판·경찰 수사 결과 나와야" 입장...조사 의지 부족 지적
이상구기자 lsk239@medipana.com 2017-02-17 12:31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지난해 국정감사에서 제기된 복지부의 다국적제약사 행정조사 방침이 5개월째 구체적 조사 기준과 범위를 확정하지 못하고 있다.
 
지난해 9월 27일 보건복지부 국정감사에서 더불어민주당 전혜숙 의원이 한국노바티스의 변종 리베이트 사태를 질타하며 "다국적제약업계 빙산의 일각인데 복지부가 리베이트 사태에 소홀한 것 아니냐"며 전면조사를 요구한데 대해 정진엽 장관이 "다국적사들에 대한 행정조사를 하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당시 전혜숙 의원은 "교수들이 강연 흉내만 내고 불법으로 리베이트를 받아가는 변종 리베이트는 노바티스만의 문제는 아니다"며 "갈수록 처방량이 많아지고 있는 다국적사에 이같은 리베이트가 비일비재했을 것"이라며 즉각적인 전면 조사를 주문했었다.
 
전 의원은 특히 "국내 생산을 하지 않고 수입만 하는 보험에 등재된 급여 의약품 중심으로 감사를 해야 한다"고 구체적 범위를 지적하기도 했다.
 
그러나 장관의 행정조사 약속에도 불구하고 아직 복지부는 다국적사에 대한 전면조사 기준이나 범위 등을 전혀 검토하지 않고 있어 조사 의지가 없는 것 아니냐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그간 장관 답변 후 진행된 조사는 한국다국적의약산업협회(KRPIA)에 전문지 광고자료를 요구, 제출받았을 뿐이다. 이 자료도 다국적사 전체적인 전수자료가 아닌 협회가 제출한 일부 자료에 그친 것으로 알려졌다.
 
복지부는 다국적사 행정조사에 대해 노바티스 사태의 재판과 감사원 적발사항을 복지부가 경찰에 의뢰한 강연료, 자문료 수사 결과가 나와야만 검토할 수 있다는 방침이다.
 
하지만 노바티스 재판은 현재 서울서부지방법원 형사 5단독에서 맡고 있으나 검찰과 노바티스 법정대리인의 주장이 팽팽히 맞서 장기전에 들어가고 있는 모양새다. 그간 몇차례 공판이 열렸지만 이렇다할 결론없이 오는 3월 21일 또다시 변론기일이 잡혀 있다.
 
감사원 감사 적발에 따른 강연료, 자문료 경찰수사도 일부는 무혐의로 내사 종결되고 복지부도 계속 문제를 제기하는 것이 의미가 없고 수사기관의 몫이라는 생각이어서 그다지 기대할 것이 없다는 시각이다.
 
감사원은 지난 2012~2013년 당시 2년간 의사 28명에 대한 강연료 자문료 과다수령 지적사항을 복지부에 통보했었다.
 
이같은 사항에 대해 복지부는 복지부 전문기자협의회에 "다국적사 행정조사는 노바티스 재판 결과와 강연료 자문료에 대한 경찰 수사결과가 나와야 명확히 결정할 수 있는데 현재 진행형이라 아직 검토하기 어렵다"고 밝혀 용두사미에 그칠 것 같다는 냄새를 피우고 있다.
 
복지부 관계자는 "정부 입장은 조사나 처벌보다는 미래 지향적 방향으로 제도를 개선해 나가는 게 적절하다고 본다"며 "경제적이익 지출보고서 작성이나 강연료와 자문료 공정경쟁규약 가이드라인 등이 대표적 사례"라고 언급했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복지부 다국적제약 행정조사 예상보다 늦어지나?

11-14  11:07

  다국적사 행정조사, 강연·자문료 중심…리베이트 찾을 수 있나?

09-30  06:09

메디파나뉴스 이상구기자 (lsk239@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lsk239
기사작성시간 : 2017-02-17 12:31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짠한 오리지널… 제네릭 도전없이 유유자적 특허 풀려
특허소송 춘추천국시대를 맞은 제약업계. 조금이라도 시장성 있다 싶으면 제네릭 ..
휴온스그룹 윤성태 부회장, 잇따라 주식 매입 왜?
휴온스글로벌(대표 윤성태·김완섭, www.huonsglobal.com) 윤성태 부회장(사진)은 ..
파행 겪은 약사회 총회, 임시총회 개최시점 관심사
파행으로 마무리 된 대한약사회 정기총회가 끝난 지 20여 일의 시간이 지나면서 임시 ..
지금 의약계에선...
 
 

 
 
 
메디파나 클릭 기사
혈액암치료제 계속 발전하는데‥애로사항은..
한미약품 논란 후 강화된 공시기준…재무제..
"쓸데는 쓴다"‥상장제약기업, 판촉비 업체..
유한양행, `비리어드` 1392억 - `트라젠타`..
보건산업에 '혁신' 날개를 달다
중국인 환자 줄자 성형외과도 '휑'‥관광의..
퍼스트 제네릭의 절반가… 항전간제 최저가..
[탐방] PIC/s 인증 유나이티드제약 베트남 ..
상장제약사, 뉴페이스 전문경영인 13명 새..
"폐암 대표 표적치료제는 나"‥최근 연구의..
갑자기 어느날 침묵의 살인자인 뇌졸중 어렵..
등록자의성명;박선재 며허본호;5960 ..
면허본호; 5960 근무처; 강서참사랑의..
요즘 알레르기비염이 심해져서 걱정인데 인하..
타그리소 면역항암제 제발 빠른 급여 되야됩..

[포토] "건강과 기부 함께"‥숭의역 '건강기부계단'

 
블로그

린제이 로한의 전성기 시절의 늘씬한 몸매를 뽐냈다
이 분야 주요기사
'17년 식약처 연구사업 우수성과 전시·발표회 개최
복지부·실명예방재단, 어린이 실명예방사업 확대
올해 계약 만료 위험분담제 재계약..'성과평가'한다
"역량있는 의사 배출위해 시험과 교육 상호보완돼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