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03.28(화)19:09
 

 

 
 
   
   
   
   
서울대병원 심혈관센터, TAVI 100례 돌파
국내 최초 3종류 판막 독립시술팀 인증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17-02-17 11:36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서울대병원 심혈관센터 김효수 교수팀이 최근 타비(TAVI; Transcatheter Aortic Valve Implantation, 경피적 대동맥판막 삽입술) 시술 100례를 돌파했다.

타비 시술이란 심장 혈액순환에 장애가 있는 대동맥판막 협착증 환자를 대상으로, 허벅지 동맥에 도관을 삽입하고 카테터를 이용해 심장에 인공판막을 삽입하는 치료방법이다.

이 기술은 2011년 7월 서울대병원을 비롯한 국내 4개 병원에 처음 도입 됐다. 심혈관 환자에게 이뤄지는 최고 난이도 시술로 극소수 병원에서만 시행하고 있으며, 치료 효과가 이미 전 세계적으로 입증됐다.

초기에는 개흉수술이 불가능한 고위험군 환자에게만 적용됐으나 최근에는 중등·저위험군에게도 탁월한 성적이 보고되며 수술을 능가하는 기본 치료법으로 자리 잡고 있다.

서울대병원 타비 성적은 국내 최고 수준이다. 시술 직후 사망이나 급성합병증으로 인한 응급수술 전환이 없었고, 후유증도 극소수였다. 타 병원 대비 환자 위증도가 심각했다는 점을 고려하면 더욱 값진 결과다.

서울대병원의 훌륭한 성과는 국내에선 유일하게 시판중인 인공판막 3종류 모두에 대하여 독립시술팀으로 인증을 받은데 있다. 타비 시술 성공여부는 환자 상태에 맞는 인공판막 선택과 시술팀 테크닉에 달렸기 때문이다.

김효수 교수팀(내과 구본권 양한모 한정규, 마취과 전윤석 김태경, 흉부외과 안혁 김경환)은 인공판막 선택 범위를 넓히기 위해 각 종류 판막을 균형 있게 다루면서 국내최초로 3개 회사로부터 '독립시술팀 인증'을 받았다.

시판중인 3종류의 판막은 일정 시술경험을 쌓아야만 해당 제조사에서 감독관 없이 시술을 할 수 있도록 인정하는데, 국내에는 서울대병원이 유일하다. 이 때문에 인공판막 선택의 폭이 넓어졌고, 다른 병원에서는 혈관구조상 시술이 불가능한 환자가 서울대병원에서 생명을 구한 경우가 늘고 있다.

김효수 교수는 "타비는 시술시간이 짧고 흉터와 통증이 적으며 시술 후 바로 활동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기존 개흉수술 보다 합병증이 적고 생존율은 높다는 것이 해외 대규모 연구에서 증명됐다. 하지만 국내에서는 타비 시술에 대한 의사의 인식이 저조해, 인구 규모에 비해 타비 시술 증가율이 중국·일본·동남아 국가보다 저조하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환자가 타비 시술의 우월한 성적을 알고 찾아오지만 30%의 환자는 비용 부담 때문에 포기하고 개흉수술을 선택한다. 정부의 보험료 지원 비율이 현재 20%에서 50% 정도까지 상향조정 되면 많은 환자들이 기뻐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hopewe
기사작성시간 : 2017-02-17 11:36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짠한 오리지널… 제네릭 도전없이 유유자적 특허 풀려
특허소송 춘추천국시대를 맞은 제약업계. 조금이라도 시장성 있다 싶으면 제네릭 ..
휴온스그룹 윤성태 부회장, 잇따라 주식 매입 왜?
휴온스글로벌(대표 윤성태·김완섭, www.huonsglobal.com) 윤성태 부회장(사진)은 ..
파행 겪은 약사회 총회, 임시총회 개최시점 관심사
파행으로 마무리 된 대한약사회 정기총회가 끝난 지 20여 일의 시간이 지나면서 임시 ..
지금 의약계에선...
 
 

 
 
 
메디파나 클릭 기사
보건산업에 '혁신' 날개를 달다
중국인 환자 줄자 성형외과도 '휑'‥관광의..
노인인구 700만 시대…손 놓고 있다간 전국..
"다양하고 심도있는 뉴스 전달 기대"
경기도醫 "의료사각지대 老…보건소 보다 ..
"70만 간호조무사, 2017년 전문직종 도약의..
사무장병원, 사실혼 관계 부인이 운영하면?..
DAA 등장으로 C형간염 치료율↑‥남은 과제..
지방의료원장 의사 구걸하기.."인건비·파..
다이어트 한약 '마황' 논란…"누구 말 믿어..
갑자기 어느날 침묵의 살인자인 뇌졸중 어렵..
등록자의성명;박선재 며허본호;5960 ..
면허본호; 5960 근무처; 강서참사랑의..
요즘 알레르기비염이 심해져서 걱정인데 인하..
타그리소 면역항암제 제발 빠른 급여 되야됩..

[포토] "건강과 기부 함께"‥숭의역 '건강기부계단'

 
블로그
무늬만?
신정환-임재욱, "촬영 참여했지만,
이 분야 주요기사
인천시의회, 길병원 인공지능·원격의료센터 시찰
국군수도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개방병동' 개소
강동성심병원, 병원체험 '나는 의사다' 진행
강동경희대병원, 스마트병원 서비스 가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