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05.27(토)12:03
 

 

 
 
   
   
   
   
전남대병원, 다문화가정 캄보디아 피부이식 수술
수년간 통증 앓았던 팔 피부이식수술 받고 모처럼 기쁨 만끽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17-02-17 11:39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통증이 없어져 마치 새로운 삶을 얻은 것 같아요. 또 밤에 걱정 없이 편하게 잘 수 있게 돼 더욱 기뻐요. 영원히 잊을 수 없는 선물을 안겨주신 의사 선생님과 병원에 감사해요"

코리안 드림을 안고 캄보디아에서 온 20대의 여성 뱅섬낭씨가 전남대학교병원의 의술과 경제적 도움으로 오른팔 피부이식 수술을 받고서 웃음꽃이 가득하다.

지난 2014년 캄보디아서 교통사고로 팔을 크게 다쳐 피부이식수술을 받은 이후 지금까지 참아왔던 수술부위의 통증이 말끔히 사라졌기 때문이다,

또한 그동안 비싼 비용 때문에 수술은 엄두도 못내고, 단순히 통증치료만 받아야 했던 경제적 문제까지 해결돼 입가에 미소가 끊이질 않는다.

수술은 전남대병원 성형외과 김광석 교수의 집도로 6시간여 동안 진행됐으며, 큰 어려움 없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김광석 교수는 "캄보디아서 받았던 수술 부위가 시간이 지남에 따라 피부가 오그라드는 구축현상으로 통증이 있었던 것 같다. 이번 수술은 부위가 넓고 둥글어서 다소 시간이 걸렸지만 이상 없이 끝났으며 환자도 건강한 상태이다"고 설명했다.

뱅섬낭씨는 전남 고흥 총각과 결혼한 언니를 따라 어머니와 함께 고흥서 ‘농사 도우미’로 어렵게 생활하고 있는 다문화가정이다.

조금씩 모은 돈으로는 수술비에 턱없이 부족했으며, 더구나 농산물 행상하는 언니와 형부에게 도움을 청할 상황도 돼지 못했다.

전남대병원 홍보실은 이러한 딱한 사연을 접하고 그녀를 도울 수 있는 방안을 모색했다.

마침 전남대병원의 갤러리 오픈(2013년 1월) 이후 전시회에 참여했던 작가들이 지난해 1월 불우환자 돕기 기증전을 통해 마련한 수익금이 있어, 그 중 일부를 지원키로 했다.

기증전은 '나눔과 배려, 사랑을 그리다'라는 주제로 소아암 환자·다문화가정 가족 환자·소년소녀가장 등을 돕기 위해 28명의 작가가 참여한 사랑나눔 행사였다.

홍보실은 또 전남대병원 직원들의 순수한 봉사단체인 학마을 봉사회(회장 이정길 신경외과 교수)에도 도움을 청해 지원을 받았다.

이렇게 모아진 성금을 지난 17일 전남대병원 윤택림 병원장이 직접 병실을 방문해 환자와 가족에게 전달했다.

이날 윤택림 병원장은 "이번 수술을 통해 전남대병원의 수준 높은 의술과 따뜻한 마음을 함께 전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하며, 이를 계기로 더 큰 희망과 용기를 갖고 생활하길 바란다"며 격려했다.

오랜만에 한껏 즐거워하는 모습을 병상 옆에서 지켜보고 있는 그녀의 가족도 기쁨을 감추지 못한 채 다소 떨리는 목소리로 의료진에 거듭 감사의 뜻을 전했다.

언니는 "돈 벌기위해 한국에 와서 힘든 일 마다하지 않고 열심히 생활하다가도 팔 통증으로 괴로워하는 동생을 볼 때마다 가슴 아팠는데 이렇게 큰 행운을 안게 돼 마치 꿈꾸는 것 같다"며 눈시울을 붉혔으며, 한국말이 서툰 어머니도 두 손 모으며 “감싸해요”를 거듭했다.

이에 뱅섬낭씨는 "전남대병원의 은혜는 영원히 잊지 못할 것이며, 더 열심히 노력해 나보다 더 어려운 이웃을 돕는 것으로 보답하며 살겠다"고 다짐했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hopewe
기사작성시간 : 2017-02-17 11:39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의약품 일련번호 정상보고 제약사 3분의1 수준
심사평가원 의약품관리종합정보센터의 제약사 대상 의약품 일련번호 공급내역 모니..
연구자부터 산업계까지… 신약개발을 보는 시각은?
성공적인 신약개발을 위한 각계의 다양한 의견이 쏟아졌다.   기초연구자들의..
`안아키 카페` 파문 확산…의료계 촉각 곤두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수두파티를 열고 싶다"는 등 극단적인 자연주의 육..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동화약품, `정동야행` 축제에 독립운동 체..
무릎의 `과사용증후군`을 아십니까?
왜 `TAF` 성분일까?‥B형간염과 HIV에서 보..
의약품 일련번호 정상보고 제약사 3분의1 ..
연구자부터 산업계까지… 신약개발을 보는 ..
`안아키 카페` 파문 확산…의료계 촉각 곤..
벤딩 폭 낮은 이유, 민주노총과 한국노총의..
뒤늦게 복지부에 서류 제출…"핑계대도 소..
"의료사고분쟁 '간이조정', 원하면 정식 조..
의약품 RA전문인력 양성, 산·관·학 힘 합..
현실을 잘알고계신분이 있다는것에 다행입니..
현실을 잘알고계신분이 있다는것에 다행입니..
으~90 살 이상까지 이를 하며 지내야 ..
입랜스 급여화 촉구합니다.
입랜스급여화 시급해요..1년치1억..피눈..

[포토] NMC, 호스피스 환자들과 '힐링 나들이'

 
블로그
Rita
street japanese girls <205-3> minto みんと
이 분야 주요기사
건강보험 일산병원, 환자안전 및 감염관리의 날 성료
이종욱글로벌의학센터, 우즈벡서 심장병兒 수술
건국대병원, 재난대응 소방종합훈련 실시
순천향대천안병원, '2017년 환자경험 심포지엄'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