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03.28(화)19:09
 

 

 
 
   
   
   
   
전남대병원, 다문화가정 캄보디아 피부이식 수술
수년간 통증 앓았던 팔 피부이식수술 받고 모처럼 기쁨 만끽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17-02-17 11:39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통증이 없어져 마치 새로운 삶을 얻은 것 같아요. 또 밤에 걱정 없이 편하게 잘 수 있게 돼 더욱 기뻐요. 영원히 잊을 수 없는 선물을 안겨주신 의사 선생님과 병원에 감사해요"

코리안 드림을 안고 캄보디아에서 온 20대의 여성 뱅섬낭씨가 전남대학교병원의 의술과 경제적 도움으로 오른팔 피부이식 수술을 받고서 웃음꽃이 가득하다.

지난 2014년 캄보디아서 교통사고로 팔을 크게 다쳐 피부이식수술을 받은 이후 지금까지 참아왔던 수술부위의 통증이 말끔히 사라졌기 때문이다,

또한 그동안 비싼 비용 때문에 수술은 엄두도 못내고, 단순히 통증치료만 받아야 했던 경제적 문제까지 해결돼 입가에 미소가 끊이질 않는다.

수술은 전남대병원 성형외과 김광석 교수의 집도로 6시간여 동안 진행됐으며, 큰 어려움 없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김광석 교수는 "캄보디아서 받았던 수술 부위가 시간이 지남에 따라 피부가 오그라드는 구축현상으로 통증이 있었던 것 같다. 이번 수술은 부위가 넓고 둥글어서 다소 시간이 걸렸지만 이상 없이 끝났으며 환자도 건강한 상태이다"고 설명했다.

뱅섬낭씨는 전남 고흥 총각과 결혼한 언니를 따라 어머니와 함께 고흥서 ‘농사 도우미’로 어렵게 생활하고 있는 다문화가정이다.

조금씩 모은 돈으로는 수술비에 턱없이 부족했으며, 더구나 농산물 행상하는 언니와 형부에게 도움을 청할 상황도 돼지 못했다.

전남대병원 홍보실은 이러한 딱한 사연을 접하고 그녀를 도울 수 있는 방안을 모색했다.

마침 전남대병원의 갤러리 오픈(2013년 1월) 이후 전시회에 참여했던 작가들이 지난해 1월 불우환자 돕기 기증전을 통해 마련한 수익금이 있어, 그 중 일부를 지원키로 했다.

기증전은 '나눔과 배려, 사랑을 그리다'라는 주제로 소아암 환자·다문화가정 가족 환자·소년소녀가장 등을 돕기 위해 28명의 작가가 참여한 사랑나눔 행사였다.

홍보실은 또 전남대병원 직원들의 순수한 봉사단체인 학마을 봉사회(회장 이정길 신경외과 교수)에도 도움을 청해 지원을 받았다.

이렇게 모아진 성금을 지난 17일 전남대병원 윤택림 병원장이 직접 병실을 방문해 환자와 가족에게 전달했다.

이날 윤택림 병원장은 "이번 수술을 통해 전남대병원의 수준 높은 의술과 따뜻한 마음을 함께 전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하며, 이를 계기로 더 큰 희망과 용기를 갖고 생활하길 바란다"며 격려했다.

오랜만에 한껏 즐거워하는 모습을 병상 옆에서 지켜보고 있는 그녀의 가족도 기쁨을 감추지 못한 채 다소 떨리는 목소리로 의료진에 거듭 감사의 뜻을 전했다.

언니는 "돈 벌기위해 한국에 와서 힘든 일 마다하지 않고 열심히 생활하다가도 팔 통증으로 괴로워하는 동생을 볼 때마다 가슴 아팠는데 이렇게 큰 행운을 안게 돼 마치 꿈꾸는 것 같다"며 눈시울을 붉혔으며, 한국말이 서툰 어머니도 두 손 모으며 “감싸해요”를 거듭했다.

이에 뱅섬낭씨는 "전남대병원의 은혜는 영원히 잊지 못할 것이며, 더 열심히 노력해 나보다 더 어려운 이웃을 돕는 것으로 보답하며 살겠다"고 다짐했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hopewe
기사작성시간 : 2017-02-17 11:39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짠한 오리지널… 제네릭 도전없이 유유자적 특허 풀려
특허소송 춘추천국시대를 맞은 제약업계. 조금이라도 시장성 있다 싶으면 제네릭 ..
휴온스그룹 윤성태 부회장, 잇따라 주식 매입 왜?
휴온스글로벌(대표 윤성태·김완섭, www.huonsglobal.com) 윤성태 부회장(사진)은 ..
파행 겪은 약사회 총회, 임시총회 개최시점 관심사
파행으로 마무리 된 대한약사회 정기총회가 끝난 지 20여 일의 시간이 지나면서 임시 ..
지금 의약계에선...
 
 

 
 
 
메디파나 클릭 기사
혈액암치료제 계속 발전하는데‥애로사항은..
한미약품 논란 후 강화된 공시기준…재무제..
"쓸데는 쓴다"‥상장제약기업, 판촉비 업체..
유한양행, `비리어드` 1392억 - `트라젠타`..
보건산업에 '혁신' 날개를 달다
중국인 환자 줄자 성형외과도 '휑'‥관광의..
퍼스트 제네릭의 절반가… 항전간제 최저가..
[탐방] PIC/s 인증 유나이티드제약 베트남 ..
상장제약사, 뉴페이스 전문경영인 13명 새..
"폐암 대표 표적치료제는 나"‥최근 연구의..
갑자기 어느날 침묵의 살인자인 뇌졸중 어렵..
등록자의성명;박선재 며허본호;5960 ..
면허본호; 5960 근무처; 강서참사랑의..
요즘 알레르기비염이 심해져서 걱정인데 인하..
타그리소 면역항암제 제발 빠른 급여 되야됩..

[포토] "건강과 기부 함께"‥숭의역 '건강기부계단'

 
블로그
시간여행자
나이든 장(腸), 변비 방치하면 각종 장 질환 유발
이 분야 주요기사
인천시의회, 길병원 인공지능·원격의료센터 시찰
국군수도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개방병동' 개소
강동성심병원, 병원체험 '나는 의사다' 진행
강동경희대병원, 스마트병원 서비스 가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