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09.25(월)06:22
 
 
 
   
   
   
   
인하대병원, 응급실 자살시도자 사후관리한다
보건복지부 '응급실 기반 자살시도자 사후관리 수업' 수행기관 선정
조운기자 goodnews@medipana.com 2017-02-17 15:13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인하대병원(병원장 김영모)이 인천권역 권역응급의료센터에 내원한 자살시도자의 정서적 안정을 위해 앞장선다.

인하대병원은 보건복지부의 '응급실 기반 자살시도자 사후관리 사업' 수행기관에 선정되었다고 17일 밝혔다. 사업 운영 기간은 2017년 3월부터 2019년 12월까지, 약 3년 간이다.

본 사업은 응급실에 내원한 자살시도자의 정서적 안정을 촉진하고, 치료와 서비스를 연계하여 자살재시도 및 자살을 예방하고자 운영하는 사업이다.

수행기관으로 선정된 인하대병원에서는 응급의학과, 정신건강의학과 의료진 등으로 구성된 사례관리팀을 운영하며 자살시도자에 대한 사례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고, 지역사회 응급의료기관, 정신건강증진센터를 연계해 자살시도자에 대한 정신·심리적 치료와 사후관리 서비스, 사회복지 서비스 등을 전문적으로 제공할 수 있는 관리 협력체계를 구축하게 된다.

김영모 병원장은 "인하대병원은 인천권역 권역응급의료센터를 운영하며 지역사회 대표병원으로서의 역할을 수행 중이다. 본 사업에 선정이 되어 책임감을 느낀다"며 "자살고위험군의 자살을 예방하고 지역 자살률 감소에 공헌하며 '보석'과도 같은 생명의 중요성을 일깨우고 존엄성을 지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조운기자 (goodnews@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goodnews
기사작성시간 : 2017-02-17 15:13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지출보고제 완화…요양기관코드 확인 힘들면 '주소' 기재
경제적 이익 지출보고서 작성 시 요양기관기호를 알 수 없는 경우 요양기관의 '주소..
김영란법 1년…병원계 "진료순서 바꾸기 사라졌다"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오는 26일로 부정청탁금지법(일명 김영란 법)이 시행..
병원약사 존재감, 질향상·표준화로 UP
"병원약사들의 업무는 그들만의 리그다. 우리들은 잘 하고..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N사 P크림, 스포츠 스타 앞세워 허위·과장..
국내 제약사도 실적 전면 배제 영업사원 평..
고령환자와 재발 많은 'CLL'‥2차 치료옵션..
소아당뇨병 환자들 첨단 의료기기 급여 요..
이충훈 회장 "산의회 회무 정상화…정관 개..
"병원 많은데 의사 부족" 한국, 여전히 OEC..
복지부 "비약사 조제 해결 위한 대안은 필..
노인정액제에 한의계 참여
국감장 또 서는 건강관리협회..비리 온상 ..
노후 의료기기 문제 심각..사용기간별 수가..
강력히 찬성합니다
왜 반품이 안되니.....제약사 반품 불..
김명연국회낙선운동한표
간호사들도 파업해야겠네 대학병원 조..
김명연의원개누리당 패거리들 국민들생명..

[포토] 요양병원 학술세미나‥'노인' 맞춤 부스 눈길

 
블로그
♥사♥랑♥나♥눔♥공♥간
중국은 어떤 나라인가? (1)
이 분야 주요기사
김영란법 1년…병원계 "진료순서 ..
서울아산병원, 신약개발 빅데이터 이용 연구..
국제성모, NGO단체와 아프리카에 따뜻한 ..
조선대병원, 광주광역시 광역치매센터 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