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10.17(수)17:09
 
 
 
   
   
   
   
심평원 환자경험평가 시행..병원 환자중심 서비스↑
서민지기자 mjseo@medipana.com 2017-08-07 10:40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입원 환자가 직접 병원 의료서비스를 평가하는 환자경험평가가 지난달부터 시작되면서, 의료계 전반에서 환자 중심의 의료서비스 도입하는 데 한창이다.
 
환자경험평가는 의료진과의 의사소통, 투약 및 치료과정 등 환자가 병원에서 받은 의료서비스 경험에 대해 직접 평가하는 새로운 의료기관 평가 방식으로, 의료진의 서비스, 투약 및 치료과정, 병원 환경, 환자 권리보장 등 총 24개 문항에 대한 평가가 이뤄진다.
 
이에 따라 의료기관들은 환자에게 최상의 진료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IT기술을 통한 병원 이용환경 개선부터 의료진을 대상으로 한 교육 및 다양한 서비스를 도입 중이다.
 
▲암 전문 코디네이터 동행 서비스= 우선 아주대병원은 지난 5월부터 암 진단을 받거나 암으로 의심돼 처음으로 병원을 찾는 환자들을 위한 '암신환 동행 서비스'를 도입했다. 서비스 대상은 대장암 위암, 간암, 폐암 등 전체 암 환자의 약 80%를 차지하는 10대 암이다.
 
암 환자 간호경력 3년 이상인 암 전문 코디네이터가 환자와 같이 다니며 1:1로 모든 과정을 지원하는 서비스다.
 
예약일에 병원을 방문한 환자는 발렛파킹 서비스를 시작으로 당일 이뤄지는 모든 진료과정을 암신환 코디네이터와 동행하며 도움을 받게 된다. 

▲모바일 앱을 통한 회진알림서비스 시작= 한림대학교의료원은 지난 6월부터 모바일 앱을 통해 담당 의사의 회진시간을 환자에게 알려주는 '회진알림서비스'를 도입했다.
 
회진알림서비스는 담당 의사가 회진 전 한림대의료원의 고객가이드 앱을 통해 회진시작 문자를 입원환자들에게 전송하는 서비스다.
 

환자들은 불규칙한 회진 시간으로 인해 겪게 되는 불필요한 기다림이나 치료 경과에 대해 자세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는 유일한 기회인 회진 시간을 잠깐 자리를 비웠다가 놓치게 되는 불편함을 예방할 수 있다.
 
환자의 네임카드나 병동 부착물을 통해 회진정보를 제공하던 '회진예고제'를 한 단계 발전시킨 것으로, 환자와 보호자 모두 만족감을 표시하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동산병원, 환자의 궁금증을 맞춤형 애니메이션으로= 계명대 동산병원은 각종 질병과 검사, 진료과정, 수술 안내 및 원무 행정 등을 환자들이 알기 쉽도록 맞춤형 애니메이션으로 안내하는 '하이차트 애니메이션 설명처방서비스'를 도입했다.
 
의사가 애니메이션으로 제작된 의료정보를 환자에게 처방하면, 환자는 언제 어디서나 스마트폰, 컴퓨터, 태블릿PC 등을 통해 시청이 가능하다.
 

병원 측은 지난해 7월부터 1000여 종의 맞춤형 질병 애니메이션을 제작해 의료진들이 해당 환자와 보호자의 휴대전화로 전송한 결과 환자와 보호자들의 만족도가 높아졌다고 전했다.
 
올해 3월부터는 진료 후 제공하던 입원∙외래 이용안내 동영상을 환자가 입원하기 이틀 전, 진료일 하루 전에 발송해 병원 이용의 편의성과 이해도를 한층 높이고 있다.
 
병원 측은 "하이차트 서비스가 질병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고 구두 설명에 따른 혼란을 줄임으로써, 환자나 보호자들에게 심리적 안정을 제공하고 의료진과의 소통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면서 "서비스의 확대 시행을 통해 병원 이용이 더욱 편리해지고 질병 이해도 또한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부산대∙경북대∙한양대병원, 스마트 헬스케어 플랫폼= 부산대병원, 경북대병원, 한양대병원 등은 스마트 헬스케어 플랫폼인 엠케어를 도입, 긴 대기시간, 번거로운 이용절차로 환자들의 불편함이 큰 기존의 진료 환경을 개선했다.
 
이는 스마트폰 앱을 통해 간편하게 진료를 예약할 수 있으며, 병원에서는 비콘을 활용한 위치 기반 서비스를 통해 이동 동선에 따라 진료 예약부터 진료비 수납까지 모든 과정을 맞춤형 메시지로 안내받을 수 있다.
 
신용카드 정보로 진료비를 간단하게 납부할 수 있는 모바일 간편결제는 물론 진료비 내역에 대한 조회도 가능하다.
 
특히 생체 인증 기반의 본인인증 서비스를 도입해 고령의 환자들도 복잡한 로그인 절차 없이 손쉽게 진료 절차를 밟을 수 있다.
 
이를 개발한 데이타뱅크시스템즈 관계자는 "시뮬레이션 결과 엠케어 서비스 도입시 진료 대기시간이 반으로 줄어드는 것으로 확인됐다"며 "주요 보험사와 함께 모바일 앱으로 실손 보험금을 간편하게 청구할 수 있는 서비스를 올해 내로 론칭하여 병원 이용객의 편의를 극대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환자 15만명, 불필요 검사 등 의료서비스 직접 평가

07-13  12:00

  병원들 "업무 또 늘겠네" 한숨..중증환자 '불만' 걱정

02-23  06:06

메디파나뉴스 서민지기자 (mjseo@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mjseo
기사작성시간 : 2017-08-07 10:40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아무리 자도 피곤하다면…'수면무호흡증' 의심
   수면무호흡증 검사 장면 '잠이 보약' 이라는..
"일차의료, 보편적 보장 시작" WONCA '서울 선언'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전 세계 가정의학과 전문..
바이오 R&D 외연 넓히는 중견 상장 제약사
IPO(기업공개)를 시작한 중견 제약사들이 바이오 자회사를 통해 신약개발 외연을 넓..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일회용 점안제 공급 차질… 소비자 컴플레..
"식약처 위상 강화..대통령 직속기관·임기..
"임상 주가조작 동일수법..식약처 사전대응..
4세대 주인공 `대사항암제` 개발 목표
인천 여약사들 한 자리에… "희망찬 미래상..
[현장] "위암 환자는 어떤 치료를 받을 수 ..
깜깜이 의사국시 탈피?‥법원 "실기 체크리..
과열돼도 큰 시장… 휴톡스, 내년 국내 출..
요동치는 대약 선거판, 서울·경기 선거에..
심평원, 의약품 낭비적 지출 개선 추진
과기부와 산업부도 동참해야한다 이제는 우..
비결핵항산균 ntm약개발 해주십시오~~ ..
의대 를 3배수 늘리면 됨
교모로3번입원반복하고있는데 발작2번빼고..
데모달과아바스틴의효과가교모세포종에제일효과..

[포토] 고신대복음병원, 호스피스 주간행사 성황

 
블로그
굿~모닝
원장 비리 파면, 1년간 몰랐다 망연자실한 환희유치원 학부모들
이 분야 주요기사
유럽 CE인증 변화로 수출↓.."..
의료기기산업협회, 의료기기 광고사전심의제도..
백내장 年40만명‥수술옵션 어디까지?
뷰노, 인공지능으로 정확하게 응급환자 자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