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의사 의료기기 사용 반대" 의협, 릴레이 1인 시위

국회 앞 김록권 상근부회장, 김태형 의무이사 김금미 공보이사 이어가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한의사 현대의료기기 사용법을 놓고 의료계의 논란이 커지는 가운데, 대한의사협회(회장 추무진)가 법안 철회를 강력히 주장하며 상임이사진들의 국회 앞 1인 시위가 이어지고 있다.

14일 김록권 의협 상근부회장을 필두로 시작된 시위는 19일 김태형 의무이사에 이어, 김금미 공보이사도 20일 오전 여의도 국회 정문 앞에서 1인 시위를 펼쳤다.
 
 (좌로부터)김금미 공보이사, 김록권 부회장, 김태형 의무이사

김록권 상근부회장은 "반드시 막겠다는 의지의 표명으로 저부터 1인 릴레이 시위를 시작한다. 많은 회원들의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또한 김태형 의무이사는"비상대책위원회가 구성돼 투쟁계획이 세워질 때까지 집행부에서 저지 활동을 계속할 것"이라며"해당 개정안들이 완전히 폐기될 때까지 의협은 투쟁을 멈추지 않을 것"이라고 각오를 전했다.

김금미 공보이사는 "이 법안은 무면허 의료행위를 조장하고 이로 인해 국민건강에 커다란 악영향을 미칠 악법이기 때문에 의협은 국민들의 공감대를 확보하며 국회, 정부, 한의계를 상대로 투쟁을 가열화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21일에는 조경환 홍보이사가, 22일에는 박영부 재무이사가 국회 앞 1인 시위을 이어갈 예정이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이메일 기사목록 인쇄
기사속보

이 분야 주요기사

독자의견
  • 위대한 국민 2017-09-20 15:16

    국민을 먼저생각하세요
    질 좋은 한방진료 받고 삶의 질 올리면
    나라 경제도 살리고 가정의 행복도 충만하니
    의사님들 기득권 좀 내려놓세요

  • 의료기기 2017-09-20 16:27

    진짜 의사들 자기 밥그릇 챙기기 역겹습니다.
    우리 국민은 한방이든 양방이든 좋은 진료받고 양질의 의료혜택 누릴 권리가 있습니다.
    제발좀 직역 이기주의 버리기 바랍니다.
    부끄러운줄 아세요!!!!

메디파나 클릭 기사
  1. 1 “대구·경북발 유행 차단돼…미국·유럽발 바이러스 최근 주도”
  2. 2 코로나19 지속…의협 "표본 항체검사 정기적 실시해야" 권고
  3. 3 대웅제약-메디톡스, 균주 출처 공방 '첫 결론' 임박
  4. 4 3차 추경 들여다보니‥의료인 수당 '간신히'·비대면진료 '굳건'
  5. 5 ‘상위 10대’ JW중외제약도 국민연금 투자권 진입
  6. 6 [인터뷰] GC녹십자 마케팅CHC팀 최인복 BM
    '기능개선제' 브랜드 첫 시도..
  7. 7 "허탈하다" 추경 예산 20억 확보에도 싸늘한 '약심'
  8. 8 `황반변성` 치료제 시장도 꿈틀‥제약사별 신약들 희비
  9. 9 5·6월 임상시험 승인 증가폭 뚜렷… 코로나 영향?
  10. 10 복지부 ‘첩약 급여화’ 강행구도…수가·방안 조정 가능성 ‘열려’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포토
블로그
등록번호 : 서울아 00156 등록일자 : 2006.01.04 제호 : 메디파나뉴스 발행인 : 조현철 발행일자 : 2006.03.02 편집인:김재열 청소년보호책임자:최봉선
(07207)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로21가길 19, B동 513호(양평동 5가 우림라이온스벨리) TEL:02)2068-4068 FAX:02)2068-4069
Copyright⒞ 2005 Medipan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