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09.20(목)17:20
 
 
 
   
   
   
   
메디톡스, 대웅제약 소송에 美법원 `부적합` 결정
"영업비밀 침해했다" 6월 소송 제기‥대웅제약 `나보타`, 미국사업 탄력 기대
최봉선기자 cbs@medipana.com 2017-10-13 12:13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대웅제약(대표 이종욱)은 "미국 캘리포니아 주법원이 메디톡스가 제기한 민사소송은 부적합하다는 판단을 내렸다"고 13일 밝혔다.
 
메디톡스는 대웅제약이 메디톡스의 영업비밀을 침해했다며 지난 6월 미국에서 소송을 제기했다. 이 같은 메디톡스 주장은 자신들보다 미국 진출 등에서 앞선 `나보타` 발목잡기 전략이라는 지적을 받아왔다.
 

대웅제약 관계자는 "미국 법원 판단으로 메디톡스 소송으로 위협받았던 대한민국 제약-바이오산업 신뢰도가 회복되는 한편, 나보타의 선진국 진출도 힘을 받게 됐다"며, "나보타의 선진시장 진출은 국익과 제약산업 발전 초석이라는 의미있는 행보"라고 높이 평가했다.
 
이어 "이제는 발목잡기식 무모한 음해로부터 벗어나 제약-바이오 산업 발전을 위해 해외진출에 집중할 시기"라고 강조했다.
 
한편, 나보타 미국 허가는 지난 5월 FDA에 허가신청 이후 순조롭게 심사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미국 소송이라는 경쟁사의 방해시도가 사라졌기 때문에 대웅제약 나보타의 미국사업 진출은 더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 2017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대웅 "美 진출 문제없어.. 메디톡스 주장 사실무근"

06-15  14:12

  메디톡스, 보톡스 균주논란 미국으로 확대… 소송 제기

06-15  12:00

메디파나뉴스 최봉선기자 (cbs@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cbsun
기사작성시간 : 2017-10-13 12:13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약사회 "약가인하 고시 시행일 유예 명문화 필요"
보건복지부가 약제급여목록 개정으로 보험약제 약가인하 또는 삭제 고시시행일을 일정..
법원 "피선거권 박탈 타당"…완패 결론
법원이 김종환 서울시약사회장의 징계처분이 타당하다는 ..
반등 '아토젯'…복합제 붐 '갈수록 더'
장기 품절로 처방액이 급감했던 한국MSD의 고지혈증 복..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Aimovig` vs `Ajovy` vs `Emgality`‥편두..
결국 또 계류..첨단재생바이오·혁신의료기..
`빅5` 병원 진료비 4조 돌파..쏠림 심화
보건의약단체 "지역특구 규제특례법, 의료..
대리수술 사건 해법 CCTV 의무화?… 醫 노..
단일화 시동 서울시약 선거 '후끈'
경쟁 고조 美 바이오시밀러 시장‥'저가전..
건보료 증가만큼 국고지원도 확대..재정 '..
'소 잃고 외양간 고쳐라' 골다공증 치료제 ..
알리코제약, 사옥 확장이전… 서판교 땅 80..
이법안이 지금 현재 시행되는 있는건가요?..
열심히 지은 성모병원옆에 쓰레기장이라..
성모병원 열심히 지으셨는데 그옆에 ..
병원 근처 쓰레기장 짓는다구하네요. 병고..
병원 옆에 엄청난 쓰레기장 들어옵니다. ..

[포토] 한국릴리, 다양한 지역사회 맞춤형 봉사 활동 진행

 
블로그
커피
배우 이지아가
이 분야 주요기사
"베트남 약대 경험하며..&quo..
코센틱스, 실제 진료환경에서도 '건선' 효..
한국-벨기에, 첫 국제 오픈이노베이션 무대..
대웅제약 `우루사`, 올해 400억 매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