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09.20(목)00:01
 
 
 
   
   
   
   
"담석 제거 후 총담관담석 재발시 '추적관찰'해야"
일산병원 소화기내과 교수팀, 건강보험 빅데이터 4.6만명 대상 연구 결과 발표
서민지기자 mjseo@medipana.com 2018-01-12 09:48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내시경적 수술 후 총담관담석이 재발할 확률은 11%이지만, 재발 후 추가 재발할 확률이 높기 때문에 '추적관찰'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소화기내과 박병규, 서정훈 교수 연구팀은 한국에서 내시경적 담석 제거후에 총담관담석의 재발에 대한 빅데이터 연구를 시행해 이 같은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연구는 총담관담석 제거 후 총담관담석의 재발율과 그에 따른 추적검사의 필요성 등에 대해 조사하고자 이루어졌다.
 
연구에서 건강보험공단 빅데이터 자료 맞춤형 데이터베이스를 이용해 전체 건강보험 가입자의 자료를 활용했으며, 조사대상자는 2004년 1월 1일 ~ 2012년 12월 31일까지 총담관담석 상병코드가 있으면서 동시에 경유두적 총담관담석제거술(Q7764) 청구코드가 있는 환자를 대상으로 시행했다.
 

연구팀은 총담관담석의 재발률과 담낭담석환자에서 담낭절제술 시행여부에 따른 총담관담석 재발률의 차이를 조사했다.
 
총 4만 6,181명의 대상 환자중 재발은 5,228명으로 11.3%이었고, 누적 재발률은 1년 2.2%, 2년 6.0%, 3년 9.0%, 4년 11.3%, 5년 13.1%로 나타났다.
 
일산병원 박병규, 서정훈 교수 연구팀은 "총담관담석 재발률은 낮고, 뚜렷이 증가되는 기간은 없기 때문에 총담관담석의 재발을 진단하기 위한 추적검사는 임상적 효과가 낮을 것으로 판단된다"고 밝혔다.
 
그러나 재발한 5,228명 중에 2회 재발한 환자는 1,223명(23.4%), 2회 재발한 환자 중에 3회 재발한 환자는 408명(33.4%)로 재발한 환자에서 2회, 3회 재발률은 높았고, 기간이 경과할수록 계속 증가했다.
 
따라서 연구팀은 "총담관담석이 재발한 환자는 총담관담석의 재발에 대한 추적검사를 추천한다"고 덧붙였다.
 
총담관담석 제거후에 담낭절제술을 받지 않을 때는 수술을 받을 경우에 비해 총담관담석 재발의 상대위험도가 50세 미만  3.198, 50대 2.371, 60대  1.618, 70세 이상 1.262 배로 젊은 연령에서 재발율이 높았다.
 
즉 총담관담석 제거 후에 담낭담석이 있는 환자는 총담관담석의 재발을 줄이기 위해서는 담낭절제술이 필요하지만, 70세 이상의 환자에서는 재발이 상대적으로 낮으므로 수술의 위험도를 고려해 담낭절제술을 결정하는 것이 보다 나은 선택으로 풀이된다.
 
이번 연구는 빅데이터를 체계적으로 분석한 첫 연구라는 점에서 국내는 물론 세계적으로도 높이 평가된다.
실제 이번 연구 논문은 세계적인 학술지인 소화기학저널(Journal of Gastroenterology) 지난해 11월 30일자로 온라인에 게재됐으며, SCI로 Impact Factor 4.493점을 받았다.
 
<ⓒ 2018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서민지기자 (mjseo@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mjseo
기사작성시간 : 2018-01-12 09:48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내우외환 최대집‥한의계 공세 '변수'
[메디파나뉴스 = 조운 기자] 최대집 의협 회장이 내부 불..
2018년도 국감일정 최종 확정‥공단·심평원 감사 19일로 변경
국회 보건복지위원회가 2018년도 국정감사 일정을 최종 확정했다.   보건복지..
2019년 PEET 실제응시자 14,892명 기록‥응시율 96.2%
약학대학 6년제 전환 확정 이후 시행되면서 관심을 끌었던 약학대학입문자격시험(PE..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경향심사' 개편..의약계와 첫 논의..의협 ..
2018년도 국감일정 최종 확정‥공단·심평..
"이때가 기회"‥ 발사르탄 판매 '총력'
대리수술 사건 해법 CCTV 의무화?… 醫 노..
단일화 시동 서울시약 선거 '후끈'
경쟁 고조 美 바이오시밀러 시장‥'저가전..
건보료 증가만큼 국고지원도 확대..재정 '..
'소 잃고 외양간 고쳐라' 골다공증 치료제 ..
알리코제약, 사옥 확장이전… 서판교 땅 80..
종근당바이오, 프로바이오틱스 신규시설에 ..
임상병리사 간호사는 명백한 불법입니다. ..
의료선진국인 일본은 국민의 생명을 경시해..
무상의료본부?당신은 누구를 위한 행동을 ..
최대집 의학 회장말하는거같은데 소가웃는다
재벌 알바가튼 넘들아! 헛소리 지꺼리지..

[포토] 경상대병원, '감정노동 힐링 365 캠페인'

 
블로그
♥사♥랑♥나♥눔♥공♥간
오늘의 포토뉴스 [2018년 9월 19일 (수)]
이 분야 주요기사
아주대 유희석 교수, 일본부인종양학회 명예..
조선대병원, 학회에서 '지속적 신경감시술'..
90주년 맞이한 고대의대, '의학과 법' ..
나누리병원, '이승엽 드림 야구캠프' 의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