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02.20(화)23:37
 
 
 
   
   
   
   
셀트리온 '허쥬마' 유럽 판매허가 승인
바이오시밀러 3제품 유럽시장 진출 쾌거‥상반기 8조1천억 원 글로벌 시장 진출 시동
박으뜸기자 acepark@medipana.com 2018-02-14 10:00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셀트리온이 지난 13일(현지시간) 유럽의약품청(EMA, European Medicines Agency)으로부터 유방암 치료용 항체 바이오시밀러 허쥬마(CT-P6, 성분명:트라스트주맙)의 판매 허가를 받았다고 발표했다.

유럽의약품청이 조기유방암과 전이성유방암, 전이성위암 등 허쥬마의 전체 적응증에 대해 판매 허가를 승인한 것이다.

셀트리온은 지난해 12월 유럽의약품청 산하 약물사용자문위원회(Committee for Medicinal Products for Human Use, 이하 CHMP)로부터 허쥬마의 허가승인 권고 의견을 받은 바 있다.

허쥬마는 선발 제품인 자가면역질환 치료용 바이오시밀러 '램시마'와 혈액암 치료용 바이오시밀러 '트룩시마'에 이어 유럽 시장에 진출하는 셀트리온의 세 번째 항체 바이오시밀러 제품이다.

셀트리온은 램시마와 트룩시마의 성공적인 유럽 유통을 담당하고 있는 셀트리온헬스케어 및 기존 해외 파트너사들과 협업해 2월 초 이탈리아 베니스에서 개최된 셀트리온헬스케어 인터내셔널 서밋을 통해 허쥬마의 론칭 준비를 완료했으며, 즉시 유럽 상업화에 돌입하여 시장점유율을 빠르게 높여나간다는 방침이다.

셀트리온의 램시마(2013년 9월 EMA 허가 승인)는 유럽 론칭 후 4년여간 쌓인 시장경험과 파트너사를 통한 유통망을 기반으로 유럽에서 오리지널의약품(레미케이드) 시장의 49%를 점유 하며 견조하게 성장하고 있다. 또한, 지난해 상반기 영국을 시작으로 유럽 각국에서 론칭하고 있는 혈액암 치료용 항암 항체 바이오시밀러 트룩시마(2017년 2월 EMA 허가 승인)도 램시마와 비교하여 빠른 속도로 시장 점유율을 높여가고 있어 유럽 파트너사들의 반응이 뜨거운 상황이다.

셀트리온은 이번 허쥬마의 유럽 판매 허가 승인으로 영국, 독일, 이탈리아, 프랑스, 스페인 등 유럽 주요국을 포함한 EU 28개국과 노르웨이, 아이슬란드, 리히텐슈타인이 속한 유럽경제지역(EEA) 3개국 등 유럽 총 31개국에서 별도의 허가승인 절차 없이 허쥬마를 판매할 수 있다.

한편 허쥬마의 오리지널의약품은 제넨텍이 개발하고 로슈가 판매하는 '허셉틴'이다. 허셉틴은 연간 약 8조 1,500억 원의 매출을 올리는 세계적인 블록버스터 의약품으로 유럽의 시장 규모는 약 2조 4,500억 원으로 추산된다 .

셀트리온은 트룩시마가 항암 바이오시밀러에 대한 의구심을 극복하고 조기에 시장점유율을 확대하고 있어 후발주자인 항암 항체 바이오시밀러인 허쥬마도 비슷한 성장 트랙을 확보해 나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램시마, 트룩시마, 허쥬마 등 3개 항체 바이오시밀러의 오리지널 제품은 세계 제약 시장에서 약 25조원 규모 의 시장을 형성하고 있으며, 전체 바이오의약품 시장도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어 바이오시밀러에 대한 시장의 수요도 계속 늘어날 것으로 기대된다.

셀트리온 관계자는 "램시마가 퍼스트무버 바이오시밀러 마케팅으로 유럽에서 안정적으로 시장점유율을 높여가고 있고, 후속주자인 트룩시마가 판매 첫 해부터 급격하게 시장점유율을 높여가고 있어 세 번째 제품인 허쥬마에 대한 현지 의료진의 기대감도 높은 상황이다"라며, "바이오시밀러 선도 기업으로 자리매김한 셀트리온 제품의 품질을 바탕으로 항암제 분야에서도 보다 많은 환자들이 합리적인 가격에 고품질 바이오의약품의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시장점유율 확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2018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박으뜸기자 (acepark@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acepark
기사작성시간 : 2018-02-14 10:00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손해배상금 대불 부과 반발" 의협 조정중재원 방문
정부가 손해배상금 대불비용을 의료기관 개설자에게 부과한다는 것을 공고하자 의료..
政, 바이오마커 치료법 개발에 연간 18억 투입
4차 산업혁명과 함께 맞춤의료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가운데 정부가 바이오마커를..
"美 처방약시장 아마존 진출..국내 제약, 미 진출 패러다임 바꿔라"
아마존의 헬스케어 진출 등 미국 처방약 시장이 격변기를 맞은 가운데, 현지 제약사..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한국콜마, CJ헬스케어 매각 우선협상대상자..
"서남대 부지 활용해 남원에 공공의대 설립..
삼천당제약, 미국 제약사에 7천억 규모 점..
'위험분담제', 대상확대·간소화 없이는 '..
"美 처방약시장 아마존 진출..국내 제약, ..
R&D 16% 투자…2019 도약 준비 완료
의협회장 후보등록 6인…면면을 보니?
"체외진단기기, 의료기기서 분리하라"
자살 불러온 간호사 `태움` 언제까지‥근본..
서울아산병원 간호사 자살 계기.."업무시스..
환자중심과 국민건강증진? 한의원에서 진단..
구캐의원들 정치쇼는 그만해라. 서남대 캠..
네 다음 광고
문재인 정부와 국민의당을 지지한 전북은 ..
축하합니다.

[포토] "약사국시 응시생들, 꼭 합격 하세요"

 
블로그
너와나
지방, 알고 먹자…포화vs불포화vs트랜스지방의 모든 것
이 분야 주요기사
일동제약, 4611억 매출에 영업이익 25..
유한양행, 제3세대 비소세포폐암치료제 임상..
우리들제약, 정밀의료분야 진출…4차산업혁명..
한국콜마, 1조 3100억원에 CJ헬스케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