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02.20(화)23:37
 
 
 
   
   
   
   
[포토] NMC, 행려환자에 따뜻한 온기 나눠
'NMC 행행 day'행사 통해 행려 환자 위해 옷, 신발 모아
조운기자 goodnews@medipana.com 2018-02-14 17:11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국립중앙의료원(원장 정기현)은 어려운 이웃에게 따뜻한 온기를 나누고, 더불어 사는 지역사회 문화 조성을 위해 2월 5일(월)부터 9일(금)까지 5일간 '행려 환우와의 나눔이 있는 행복한 NMC'(이하 NMC 행행 day)를 개최했다.
 
'NMC 행행 day'는 원내 입원하는 노숙인 등 행려환자들이 퇴원 시에 입을 옷이 없는 경우가 많다는 이야기를 전해 들은 국립중앙의료원 의료봉사동호회(The Neighbors)가 전 직원을 대상으로 '안 입고 안 신는' 옷가지와 신발을 모으고자 마련된 행사다.

5일간 진행된 기부 행사 결과, 진료부, 간호부, 행정직과 공공의료사업단 등, 많은 직원이 참여하였으며 외투․패딩․스웨터 등 다양한 겨울옷과 신발 등이 모였다. 의료봉사동호회는 선별 작업을 거쳐 응급실 등 필요한 곳에 전달할 계획이다.

행사에 참여한 진단검사의학과 이혜련 전문의는 "어머님께서 여러 벌의 옷들을 정갈하게 세탁하여 전해 주셔서 참여할 수 있었다"면서 감사를 표하고 "학창시절 행려 환우들을 위한 봉사 활동 및 진료를 했던 일들이 회상됐다"고 말했다.

행사를 주최한 의료봉사동호회는 "응급실을 통해 입원하는 노숙인의 경우, 급히 치료를 위해 옷을 절단하거나, 다시 입을 수 없는 옷이 많아 의료원 측에서 옷을 준비하고 있지만, 예산 등의 이유로 충분하지 못했다"면서 "애초 하루 한 상자 정도의 기부를 예상했는데, 생각보다 많은 직원의 호응으로 목표치를 훌쩍 넘었다"고 말했다.

한편, 국립중앙의료원 의료봉사동호회(The Neighbors)는 의료취약계층에 대한 재능 나눔을 목적으로 2013년 10월 18일 시작하여 현재 의사·간호사·행정직 등 47명이 참여하고 있으며, 캄보디아 해외의료봉사 및 국내 이주민 노동자 진료 등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 2018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조운기자 (goodnews@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goodnews
기사작성시간 : 2018-02-14 17:11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손해배상금 대불 부과 반발" 의협 조정중재원 방문
정부가 손해배상금 대불비용을 의료기관 개설자에게 부과한다는 것을 공고하자 의료..
政, 바이오마커 치료법 개발에 연간 18억 투입
4차 산업혁명과 함께 맞춤의료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가운데 정부가 바이오마커를..
"美 처방약시장 아마존 진출..국내 제약, 미 진출 패러다임 바꿔라"
아마존의 헬스케어 진출 등 미국 처방약 시장이 격변기를 맞은 가운데, 현지 제약사..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한국콜마, CJ헬스케어 매각 우선협상대상자..
"서남대 부지 활용해 남원에 공공의대 설립..
삼천당제약, 미국 제약사에 7천억 규모 점..
'위험분담제', 대상확대·간소화 없이는 '..
"美 처방약시장 아마존 진출..국내 제약, ..
R&D 16% 투자…2019 도약 준비 완료
의협회장 후보등록 6인…면면을 보니?
"체외진단기기, 의료기기서 분리하라"
자살 불러온 간호사 `태움` 언제까지‥근본..
서울아산병원 간호사 자살 계기.."업무시스..
환자중심과 국민건강증진? 한의원에서 진단..
구캐의원들 정치쇼는 그만해라. 서남대 캠..
네 다음 광고
문재인 정부와 국민의당을 지지한 전북은 ..
축하합니다.

[포토] "새해엔 더 건강하세요"

 
블로그
♥사♥랑♥나♥눔♥공♥간
좋은 소금 이야기 - 소금은 생명 이다 [천일염.죽염.]
이 분야 주요기사
저염·무염? 건강의 적 `나트륨`‥비밀 파..
고대 안암병원, 뇌졸중 집중치료실 확장 이..
초미세먼지, COPD 관련 병원 방문 증가..
분당서울대병원,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