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06.21(목)19:12
 
 
 
   
   
   
   
한림대동탄성심, 새로운 로봇 담낭절제술 효과 확인
최근 5년간 담낭질환 환자 21% 증가…수술 당일 퇴원 가능한 로봇수술 인기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18-03-13 10:43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 외과 유태석 교수는 일명 비키니라인으로 불리는 하복부 절개창을 이용한 로봇 담낭절제술의 단점을 보완한 새로운 담낭절제술을 개발했다.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 외과는 2016년부터 현재까지 새로운 로봇 담낭절제술인 '절개 부위 변형 담낭절제술(Changing Port Placement)'을 담낭질환 환자 192명에게 시행한 결과 단 한 건의 부작용이나 합병증 없이 담낭 절제에 성공했다.

로봇 담낭절제술에서 일반적으로 많이 활용되고 있는 비키니라인을 이용한 수술법의 경우 상처가 비키니라인 아래에 위치해 기존에 상복부를 이용한 수술법에 비해 미용적으로 우수하고 통증도 적다는 장점이 있었다. 하지만 장(창자)과 근접한 부위인 우측 하단 절개부위를 통해 삽입된 로봇팔이 장에 손상을 일으켜 장․장간막 천공, 탈장이 발생하는 단점이 있었다. 이에 유 교수는 로봇팔의 삽입 위치를 우측 하단에서 배꼽으로 바꾼 ‘절개 부위 변형 담낭절제술’을 2016년 12월 세계 최초로 시도해 이러한 문제를 해결했다.

유 교수가 2017년 대한내시경복강경학회에 발표한 내용에 따르면 2016년 2월부터 2017년 2월까지 비키니라인을 이용한 로봇 담낭절제술과 ‘절개 부위 변형 담낭절제술’을 시행했다. 이 결과 비키니라인을 이용한 로봇 담낭절제술을 시행한 환자 중 3.7%에게서 장 천공과 탈장이 발생했지만, '절개 부위 변형 담낭절제술'을 시행한 환자군에서는 단 1건의 부작용이나 합병증도 발생하지 않았다.

유태석 교수는 "이 수술법은 기존 비키니라인 수술법의 단점은 보완하면서 통증이 적고 미용적으로 우수하다는 장점은 유지시킨다"며 "특히 복강경 수술법에서 주로 이용하는 배꼽을 절개하기 때문에 집도의가 익숙하게 절개 부위를 봉합할 수 있고 배꼽부위 흉터는 보이지 않게 된다"고 말했다.

또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은 단일공 로봇수술(Single-site) 장비를 이용한 담낭절제술도 시행하고 있지만 염증수치가 높거나 비만인 환자의 경우에는 단일공 로봇수술이 어려워 '절개 부위 변형 담낭절제술'을 시행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담석증이나 담낭염과 같은 담낭질환은 고열량·고지방식 등 서구화된 식습관이나 지나친 다이어트, 호르몬 불균형 등의 영향으로 발생한다. 담낭질환 환자 중 담석이 통증을 유발하거나 소화불량 등의 증상이 반복적으로 나타나는 경우 담낭절제술을 통해 치료하게 된다.

담낭질환 환자는 해마다 증가하고 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자료에 따르면 담석증과 담낭염 등 담낭질환 환자수(질병코드: K80~83)는 2012년 22만3930명에서 2016년 28만4184명으로 5년간 21.2%인 6만254명이 증가했다. 2016년 전체 환자 중 남성은 13만7982명, 여성은 14만6202명으로 남성보다 여성 환자가 더 많았다.

이처럼 담낭질환 환자가 꾸준히 늘어남에 따라 로봇 담낭절제술을 받는 환자도 늘고 있다. 흔히 쓸개라고 불리는 담낭은 복부 내 깊은 곳에 위치하고 있어 접근이 어렵고 주변 혈관과 복잡하게 얽혀 있다. 때문에 넓은 시야확보가 가능하고 손 떨림 없이 정밀한 수술이 가능한 로봇수술이 많이 이뤄지고 있다.
 
로봇 담낭절제술의 경우 개복수술과 비교해 통증과 출혈이 월등히 적으며, 다른 장기를 건드리지 않고 수술이 가능하기 때문에 복강경수술과 비교해서도 일상생활로의 복귀가 더 빠르다.

유태석 교수는 "일반적으로 복강경수술을 받은 환자는 수술 후 2~3일이 지난 다음 퇴원하지만 로봇수술은 당일 퇴원하여 곧바로 일상생활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 2018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hopewe
기사작성시간 : 2018-03-13 10:43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흩어진 계열사-연구소 모아 '통합 시너지' 창출 붐
제약사들이 여기저기 산재한 사무소와 연구소를 한 곳에 모아, 통합 시너지를 창출..
외과초음파학회 6년만 쾌거…아시아 학술대회 주도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국내에서 외과초음파를 다루는 전문의들이 아시아외과..
"5년 지나도 그립다"… 故 김명섭 명예회장 향한 애도
5년이 지났지만 여전히 후배 약업인들에게는 그리운 존재..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한국건강학회 창립…'건강 민주화' 화두 제..
[수첩] 꼼수로 피하는 주52시간제 더 이상 ..
AI부터 블록체인까지‥2018년 세계가 주목..
외과초음파학회 6년만 쾌거…아시아 학술대..
흩어진 계열사-연구소 모아 '통합 시너지' ..
"5년 지나도 그립다"… 故 김명섭 명예회장..
치열한 4가백신‥결국은 빠른 `적응증 획득..
변화 바람 거센 약학교육, '성과·통합 6년..
커뮤니티케어 추진‥제각각 재가 서비스 '..
심평원 MRI·초음파 비급여 규모·급여화 ..
내죽고나면 나오겠네 ㅠ
집도없고하는어르신들은어디로가야하나요?
박카스도 까스활명수도 위험하다며 불매운동..
십삼년 만이구나..
저런 곳은 병원 운영 못하도록 폐쇄 조치..

[포토] 한국애브비 전직원, 건강 소외 이웃 봉사

 
블로그
파란만장
topless-beach-girls 122
이 분야 주요기사
한림대의료원 5개병원, 조정합의 결렬시 2..
푸르메재단-서울시립과학관, 장애인 지원 M..
서울대병원, 이슬람 최대 축제 기념 행사 ..
강원대병원, 춘천성심병원 총파업 방안 마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