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06.21(목)19:12
 
 
 
   
   
   
   
상복부 초음파 급여화, 의협 비대위 "의정 대화 중단"
"의·정간 기본 신뢰 저버린 예비급여 강행"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18-03-13 16:38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정부가 상복부초음파 급여화로 '문재인 케어'라는 조각 맞춤이 진행되자 의료계가 강력한 반대에 나섰다.
 
대한의사협회 국민건강수호 비상대책위원회(이하 의협 비대위) 이필수 위원장은 13일 성명서를 통해 "복지부는 의료계가 예비급여 제도를 반대하고 있음을 잘 알고 있으면서도 상복부 초음파 비급여 철폐 및 급여기준 외 예비급여 80% 적용 고시 예고안을 일방 발표하며 의료계를 기만했다"고 평가했다.

13일 보건복지부는 오는 4월 1일부터 '상복부 초음파 검사'도 보험적용 대상으로 확대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B형·C형 간염, 담낭질환 등 상복부 질환자 307만 여 명의 의료비 부담이 평균 6~16만원에서 2~6만원 수준으로 크게 경감될 수 있다.

이런 복지부의 발표에 의협 비대위는 "조금도 대화하는 자세가 아니며 의정협상의 대화 상대방인 의료계를 존중하는 자세가 아니다"고 선을 그었다.
 
의협 비대위에 따르면 지난 1월 15일부터 2월 22일까지 단 4차례 초음파 급여화 협의체 논의가 열렸다.

의료계 입장에서는 이는 정책 수립을 위한 참고 의견수렴 과정이라고 받아들였지만 복지부는 이를 통해 "합의를 이뤘다"고 발표한 것이다.
 
의협 비대위는 "초음파 협의체에 참여하였던 각 학회, 의사회 위원은 상복부 초음파 급여 확대 시행 시기 및 비급여 존폐 여부, 예비급여 제도 도입 등은 대한의사협회 비상대책위원회와 보건복지부 간의 논의 결과에 위임하기로 했던 바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복지부의 이런 신의를 철저히 저버린 행위는 의료계와의 전면전 선포로 받아들일 수밖에 없으며 비대위는 현재 진행되고 있는 모든 의정과의 대화를 중단할 것이며 복지부의 기만적 행위에 대하여 강력한 투쟁을 시작할 것임을 대내외적으로 선포한다"고 덧붙였다.
 
나아가 담당자인 손영래 예비급여과장을 의정협상단에서 즉각 교체를 해야 한다고 강조하며 예비급여 80% 확대 역시도 철회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의협 비대위는 "의료계는 의정협상에서 신포괄수가제 확대정책 폐기를 요구했음에도 복지부는 일방적으로 민간병원 신포괄수가제 확대정책을 발표했고, 의료계의 예비급여 제도 철폐 요구에 대한 명확한 답변을 지속적으로 회피하더니 결국 의료계 의구심대로 예비급여 90%의 고시를 일방 강행했다"며 "이를 결코 두고보지 않을 것이다"고 덧붙였다.
 
<ⓒ 2018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hopewe
기사작성시간 : 2018-03-13 16:38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흩어진 계열사-연구소 모아 '통합 시너지' 창출 붐
제약사들이 여기저기 산재한 사무소와 연구소를 한 곳에 모아, 통합 시너지를 창출..
외과초음파학회 6년만 쾌거…아시아 학술대회 주도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국내에서 외과초음파를 다루는 전문의들이 아시아외과..
"5년 지나도 그립다"… 故 김명섭 명예회장 향한 애도
5년이 지났지만 여전히 후배 약업인들에게는 그리운 존재..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한국건강학회 창립…'건강 민주화' 화두 제..
[수첩] 꼼수로 피하는 주52시간제 더 이상 ..
AI부터 블록체인까지‥2018년 세계가 주목..
외과초음파학회 6년만 쾌거…아시아 학술대..
흩어진 계열사-연구소 모아 '통합 시너지' ..
"5년 지나도 그립다"… 故 김명섭 명예회장..
치열한 4가백신‥결국은 빠른 `적응증 획득..
변화 바람 거센 약학교육, '성과·통합 6년..
커뮤니티케어 추진‥제각각 재가 서비스 '..
심평원 MRI·초음파 비급여 규모·급여화 ..
내죽고나면 나오겠네 ㅠ
집도없고하는어르신들은어디로가야하나요?
박카스도 까스활명수도 위험하다며 불매운동..
십삼년 만이구나..
저런 곳은 병원 운영 못하도록 폐쇄 조치..

[포토] 한국애브비 전직원, 건강 소외 이웃 봉사

 
블로그
굿~모닝
6월 28일 오픈 앞둔 사계절 테마 관광단지 강화 씨사이드 리조트
이 분야 주요기사
'오픈 채널' 토론회…의사회원 의견 제대로..
의협, 회원 대상 '온라인 토론회' 26일..
의사 단체행동, 여러 국가 일반적 현상
의협 회장 관사두고 '왁자지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