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06.21(목)17:34
 
 
 
   
   
   
   
서울시간호사회 38대 박인숙 회장 당선
"상근직처럼 올인하는 회장될 것"
조운기자 goodnews@medipana.com 2018-03-13 17:43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메디파나뉴스 = 조운 기자] 서울시간호사회 제38대 회장에 박인숙 서울특별시보라매병원 공공의료사업단 선임정책관이 당선됐다.
 
서울특별시간호사회(이하 서울시간호사회)가 13일 롯데호텔서울에서 열린 제71회 서울특별시간호사회 정기총회(제43차 대의원총회)를 개최했다.
 
이날 정기총회는 '법적 간호인력 확보로 국민안전 보장'이라는 주제로 열려, 제38대 회정선출 및 임원선거도 진행됐다.
 
선거에는 기호 1번 박인숙 서울특별시보라매병원 공공의료사업단 선임정책관, 기호 2번 박현애 서울대학교 간호대학 교수가 출마해 경쟁을 벌였다.
 
기호 2번 박인숙 선임정책관은 총 272표 중 박인숙 138표를 얻어 최종적으로 회장으로 당선됐다.
 
박인숙 회장은 서울대병원 보라매병원에서 간호부장으로 근무했으며, 14년 동안 서울시간호사회, 구간호사회, 서울시병원간호사회에서 활동해왔다.
 
박 회장은 "상근직처럼 올인하는 회장이 되겠다"며, 회원들의 성원에 감사를 표했다.
 
한편, 이날 서울특별시간호사회는 2018년도 사업 71억 3천만 원 예산(안)이 상정돼 통과됐다.
 
<ⓒ 2018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조운기자 (goodnews@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goodnews
기사작성시간 : 2018-03-13 17:43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흩어진 계열사-연구소 모아 '통합 시너지' 창출 붐
제약사들이 여기저기 산재한 사무소와 연구소를 한 곳에 모아, 통합 시너지를 창출..
외과초음파학회 6년만 쾌거…아시아 학술대회 주도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국내에서 외과초음파를 다루는 전문의들이 아시아외과..
"5년 지나도 그립다"… 故 김명섭 명예회장 향한 애도
5년이 지났지만 여전히 후배 약업인들에게는 그리운 존재..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한국건강학회 창립…'건강 민주화' 화두 제..
[수첩] 꼼수로 피하는 주52시간제 더 이상 ..
AI부터 블록체인까지‥2018년 세계가 주목..
외과초음파학회 6년만 쾌거…아시아 학술대..
흩어진 계열사-연구소 모아 '통합 시너지' ..
"5년 지나도 그립다"… 故 김명섭 명예회장..
치열한 4가백신‥결국은 빠른 `적응증 획득..
변화 바람 거센 약학교육, '성과·통합 6년..
커뮤니티케어 추진‥제각각 재가 서비스 '..
심평원 MRI·초음파 비급여 규모·급여화 ..
내죽고나면 나오겠네 ㅠ
집도없고하는어르신들은어디로가야하나요?
박카스도 까스활명수도 위험하다며 불매운동..
십삼년 만이구나..
저런 곳은 병원 운영 못하도록 폐쇄 조치..

[포토] 한국애브비 전직원, 건강 소외 이웃 봉사

 
블로그
파란만장
topless-beach-girls 123
이 분야 주요기사
임상 간호조무사, '간호단독법' 추진에 반..
지방선거 간호사 출신 당선자 15명‥간협 ..
6.13 간호사 출신 당선자 15명‥여성 ..
간협, '2018 모유수유 및 출산장려 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