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06.21(목)19:12
 
 
 
   
   
   
   
알리코제약 매출 700억 돌파… 영업익 119% 증가
"CSO 통한 매출액 증가로 영업이익율 대폭 증가"
송연주기자 brecht36@medipana.com 2018-03-13 17:39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알리코제약은 지난해 매출 713억 원, 영업이익 89억 원, 당기순이익은 33억 원으로 실적이 잠정 집계되었다고 13일 밝혔다.
 
이는 2016년 실적 대비 매출액은 48% 증가, 영업이익은 119% 증가, 당기순이익은 48% 증가했다.
 
회사 측은 “CSO를 통한 매출액 증가로 인해 영업이익율이 대폭 증가했으며, 매출액의 80%가 전문의약품(ETC)으로 이뤄져있어, 영업이익율 향상됐다”고 설명했다.
 
다만, 순이익의 증가폭이 둔화된 것은 현금의 유출이 없는 상환전환우선주의 파생상품평가손실 33억원이 반영됐으나, 이는 일시적인 평가손실이라고 설명했다.
 
알리코제약은 현재 제2공장 설립을 준비 중이며, 2020년초 완공될 예정이다.
 
공장 완공으로 CAPA 증가에 따라 매출액 및 영업이익이 호전될 것으로 전망된다. 또 2018년도는 과거 3년도 매출액 및 영업이익의 상승세가 그대로 유지하게 될 것이라고 전망하고 있다. 
 
<ⓒ 2018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송연주기자 (brecht36@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
기사작성시간 : 2018-03-13 17:39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흩어진 계열사-연구소 모아 '통합 시너지' 창출 붐
제약사들이 여기저기 산재한 사무소와 연구소를 한 곳에 모아, 통합 시너지를 창출..
외과초음파학회 6년만 쾌거…아시아 학술대회 주도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국내에서 외과초음파를 다루는 전문의들이 아시아외과..
"5년 지나도 그립다"… 故 김명섭 명예회장 향한 애도
5년이 지났지만 여전히 후배 약업인들에게는 그리운 존재..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한국건강학회 창립…'건강 민주화' 화두 제..
[수첩] 꼼수로 피하는 주52시간제 더 이상 ..
AI부터 블록체인까지‥2018년 세계가 주목..
외과초음파학회 6년만 쾌거…아시아 학술대..
흩어진 계열사-연구소 모아 '통합 시너지' ..
"5년 지나도 그립다"… 故 김명섭 명예회장..
치열한 4가백신‥결국은 빠른 `적응증 획득..
변화 바람 거센 약학교육, '성과·통합 6년..
커뮤니티케어 추진‥제각각 재가 서비스 '..
심평원 MRI·초음파 비급여 규모·급여화 ..
내죽고나면 나오겠네 ㅠ
집도없고하는어르신들은어디로가야하나요?
박카스도 까스활명수도 위험하다며 불매운동..
십삼년 만이구나..
저런 곳은 병원 운영 못하도록 폐쇄 조치..

[포토] 한국애브비 전직원, 건강 소외 이웃 봉사

 
블로그
굿~모닝
운세] 6월 21일 목요일 (음력 5월 8일 甲申)
이 분야 주요기사
동국제약, 중년 여성 40명과 남이섬 동행..
유전성혈관부종 급성발작 치료제 '피라지르'..
[수첩] 꼼수로 피하는 주52시간제 더 이..
흩어진 계열사-연구소 모아 '통합 시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