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08.18(토)06:20
 
 
 
   
   
   
   
고혈압 진료비 3조 돌파..방치시 뇌졸중·실명 위험
건보공단 빅데이터 분석 결과 발표..일산병원 "꾸준한 관리 필요"
서민지기자 mjseo@medipana.com 2018-05-16 12:30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고혈압으로 인한 진료비가 3조원이 넘어선 가운데, 식이요법과 운동, 체중 조절을 통한 예방과 관리의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고혈압(I10~I15)에 대한 건강보험 빅데이터를 분석해 이같이 밝혔다.
 

고혈압으로 진료를 받은 인원은 2012년 540만명에서 2017년 604만명으로 늘어나 연평균 2.3%의 증가율을 보였다.
 
연령별로는 70대 이상(197만 7,000명, 32.7%)이 가장 많았고, 그 다음 60대(168만명, 27.8%), 50대(154만 8천 명, 25.6%) 순으로 나타났다.
 
요양기관 종별로 구분하면, 2017년 기준 의원에서 진료 받은 환자가 475만명으로 가장 많았고, 종합병원 50만명, 병원 43만명 그리고 요양병원 5만 9,000명 순이었다.
 
진료비 추이를 보면  2012년 2조 5,706억원에서 2017년 3조 1,032억원으로 총 5,326억원, 연평균 3.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중 외해는 2조 9,524억원, 입원은 1,509억원이었다.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심장내과 오성진 교수는 "고혈압은 나이가 들어가면 갈수록 발생빈도가 증가하는 질환이다. 연령이 증가하게 되면 혈관도 노화되어 동맥의 이완기능이 떨어져 경직도가 증가하게 되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이어 "여성의 경우 폐경에 따른 호르몬 변화로 혈관의 보호 작용과 우리 몸의 콜레스테롤에 유익한 영향을 끼치는 여성호르몬인 에스트로겐의 분비가 없어지면서 여성 환자가 증가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고혈압 질환을 치료하지 않고 방치 시 심장이 과도한 일을 해야 하므로 심부전이 생기고, 관상동맥의 동맥경화를 유발시켜 협심증이나 심근경색증이 생길 수 있다고 경고했다.
 
또한 지속적인 신장기능의 저하로 신부전을 유발시키고, 눈의 혈관에 합병증이 생기면 심할 경우 실명할수도 있으며, 뇌로 가는 혈관을 손상시켜서 뇌졸중의 위험도를 증가시킬 수 있다며 조기 적정치료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오 교수는 "고혈압이 나타나지 않도록 예방·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고열량 음식을 제한하며 콜레스테롤 및 포화지방산 섭취를 제한하는 등의 식이요법으로도 혈압이 내려가며, 염분은 1일 7g 정도가 바람직하며 최고 10g 이하로 유지해야 한다. 운동은 기분이 상쾌할 정도로 하루에 30분 이상이나, 1주에 2~3회 정도가 적절하다"고 조언했다.
 
<ⓒ 2018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서민지기자 (mjseo@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mjseo
기사작성시간 : 2018-05-16 12:30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응급실 폭행 재발 방지, 법 개정만으로는 안 된다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응급실 의료진 폭행 사건이 잇따라 발생하면서, 국회에..
SGLT-2 억제제, MSD-화이자 가세로 불 붙을까
 MSD와 화이자의 만남 만으로도 관심을 받고 있는 새로운 당뇨병치료제가 국내에..
바이엘, 조영제 '가도비스트' 특허심판 대법원 상고
MRI 조영제 '가도비스트'의 특허 심판이 3심으로 간다. ..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국내서 개발한 인공지능 기반 의료기기 2건..
휴온스 제천공장, 제약 최초 스마트 시범공..
비도덕적 진료행위에 '낙태' 포함…산부인..
응급실 폭행 술취한 사람 대부분.."주취자 ..
신규 플레이어 진입… 내년 톡신 시장 경쟁..
국내 HIV 환자 증가‥'치료 = 예방' 목소리..
첨단재생의료·첨단바이오의약품 별도관리..
차세대 건선치료제 '트렘피어' 9월부터 급..
'챔픽스' 과열경쟁..벌써 54품목 허가
강원대병원이 불지핀 'PA'논란…병원계 일..
이게 말되는 소리인가? 지금 몇세기에 사..
의사들 너무 이기적인 것 아냐? 불법이면..
복지부장관 말은 특사경을 통한 사무장병원..
삼성바이오로직스 영업이익율은 없나?
큰 기대를 갖고 있습니다

[포토] 미래 의대생들의 '1일 병원 체험행사' 성료

 
블로그
커피
폭염 기세 꺾여…서울 열대야 사라져
이 분야 주요기사
응급실 폭행 재발 방지, 법 개정만으로는 ..
새내기 의·약사·간호사 선발위한 국시 일정..
응급실 폭행 술취한 사람 대부분..&quo..
첨단재생의료·첨단바이오의약품 별도관리법 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