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10.17(수)09:56
 
 
 
   
   
   
   
의협 "상급병실 급여화는 의료적폐, 철폐하라"
의협, 봉직회원 권익보장 위한 전담조직 신설키로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18-06-14 13:36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정부가 상급병실 급여화를 추진하고 부분에 있어 의사단체는 "해당 정책은 의료적폐"라고 규정하고 이를 철폐할 것을 촉구했다.
 
대한의사협회(이하 의협) 최대집 회장<사진>은 14일 용산 임시회관에서 열린 기자간담회를 통해 이 같이 밝혔다.

최 회장은 "상급병실 급여화는 원칙과 우선순위 무시한 정책으로 중증환자만 피해만 볼 것이다. 또한 대형병원 쏠림 심화를 가속화해 지역의료기반을 무너트릴 것이다"고 우려했다.

그는 이어 "이는 과거 정부에서 의료적 필요성이나 비용효과성 등 보험급여의 우선순위 보다 정치적 목적에 따라 추진된 대표적인 의료적폐이자 포퓰리즘적 정책으로 다시 제고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일선 의료기관에서는 이미 의료전달체계가 붕괴되어 경증환자까지 대형병원을 이용하고 있는 상황.

나아가 상급종합 및 종합병원의 병상 가동율이 100% 근접하고 있는 현실에서 추진되는 상급병실 급여화는 의학적 필요성도, 비용효과성 역시도 없다고 의료계는 보고 있다.

최 회장은 "의료환경에 대한 고려없는 정책 추진으로 불필요한 의료이용과 의료자원의 집중화가 발생해 의료서비스의 질이 저하되고, 고비용·저효율의 지출 구조를 구조화시켜 소중한 국민의 보험료를 낭비하는 결과가 나올 것이다"고 내다봤다.

이어 "의료현장에서는 중증환자를 위한 입원 병상이 필요한 병원과 퇴원을 거부하는 환자 간의 민원 발생으로 극심한 혼란과 충돌이 발생할 것이며, 이로 인해 고난이도의 진료를 받아야 하는 중증질환자 등은 정작 치료를 받지 못하는 피해가 발생할 것이다"고 전망했다.

상급병실 급여화는 이뿐만이 아니라 대형병원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게 되며 결국 동네 병·의원의 퇴출을 조장할 것이라고 관측된다. 따라서 해당 정책을 당장 그만둬야 한다는 의견도 피력했다.

최 회장은 "의협은 국민건강에 반드시 필요한 필수의료에 대한 급여화를 내팽개치고, 보험급여의 우선순위에도 맞지 않고 소중한 보험재정의 낭비를 초래하며 의료체계 자체를 무너뜨릴 수 있는 의료적폐인 상급병실 급여화 정책의 철폐를 강력히 요구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의료기관 간 역할과 기능의 합리적 조정을 통해 동네 병·의원이 일차의료의 본연의 역할을 다하고, 병원과 병원 봉직회원의 권리를 제대로 보장하는 의협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전담조직을 신설해 이에 앞장설 것이다"고 강조했다.
 
<ⓒ 2018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hopewe
기사작성시간 : 2018-06-14 13:36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일회용 점안제 공급 차질… 소비자 컴플레인 '여전'
한꺼번에 많은 물량이 저용량으로 교체되면서 일회용 점안제들의 공급에 차질이 생..
실손보험 자동청구에 의료계 반발‥"심사 강화 우려"
[메디파나뉴스 = 조운 기자] 정부가 실손의료보험금 청구 간편화를 위한 실무협의체 ..
개혁 내세운 최광훈, 대약회장 출사표
최광훈 경기도약사회장이 개혁을 바탕으로 한 새로운 대한..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식약처 위상 강화..대통령 직속기관·임기..
政 "혁신형제약 인증제도 개선 검토중"
프로포폴 투약 남용 사건…고개숙인 성형외..
부광약품 창립 58주년… "당뇨·파킨슨 신..
윤일규 의원 "진흥원, 미래첨단의료 대비 ..
"DUR만으로는 부족..노인을 위한 전문약사 ..
부산시약 선거 첫 출사표… 김정숙 약사 '..
보건복지인력개발원 심각한 '갑질'논란
'벽 낮아진 첨복단지' 청년창업자 입주 쉬..
"알앤엘·네이처셀 주가조작 동일인..식약..
과기부와 산업부도 동참해야한다 이제는 우..
과기부와 산업부도 동참해야한다 이제는 우..
과기부와 산업부도 동참해야한다 이제는 우..
과기부와 산업부도 동참해야한다 이제는 우..
과기부와 산업부도 동참해야한다

[포토] 고신대복음병원, 호스피스 주간행사 성황

 
블로그
커피
stormi maya ultimate 누드 편집
이 분야 주요기사
"의사 단체행동은 권리, 다만 국..
프로포폴 투약 남용 사건…고개숙인 성형외과..
국가유공자 진료가능 동네의원, 전국에 85..
심장학회서 불어온 'PA' 논란…의료계 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