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07.19(목)23:56
 
 
 
   
   
   
   
중국산 발사르탄 사용 제품, 연간 330억원 피해 추정
연간 매출이 10억원 미만인 제약사는 피해 다소 적을 것
박으뜸기자 acepark@medipana.com 2018-07-10 18:00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메디파나뉴스 = 박으뜸 기자] 고혈압 치료제 시장에 커다란 혼란을 안겨준 중국 '제지앙 화하이'사의 발사르탄 원료 사용으로 인한 제약사의 직접 피해 규모는 연간 330억원 가량 될 것으로 추정된다.
 
한국 아이큐비아의 'National Sales Audit' 자료에 따르면, 10일 현재 판매정지에서 추가로 제외된 광동제약 엑스브이정 등을 뺀 나머지 의약품의 연간 판매규모는 약 333억원 규모로 조사됐다.
 
이 중 한국콜마의 하이포지, 대한뉴팜의 엔피포지, 삼익제약의 카덴자가 각각 33.4억원, 22.9억원, 22.8억원의 매출을 올린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 앞선 세 제품을 제외한 판매중지 의약품의 경우 연간 매출이 10억원 미만으로 제약사가 안게 될 직접적인 피해액은 다소 적을 것으로 예상된다. (한국 아이큐비아 National Sales Audit 2018 Q1 data 기준)

국내 발사르탄 성분의 시장규모는 연간 2천9백억원 규모이며, 이중 발사르탄 단일제는 5백억원, 발사르탄 복합제(발사르탄+CCB 또는 이뇨제 등)는 2천4백억원 규모이다.
 
발사르탄의 오리지널 제품인 한국 노바티스의 디오반 및 엑스포지는 지난해 9백2십억원의 매출을 올리며 약 32%의 시장 점유율을 보였다.
 
국내 항고혈압 약물 시장은 년간 1조 2천억원 규모로 추정되며, 이중 발사르탄이 포함된 ARB-Ⅱ 길항제 (Angiotensin-Ⅱ antagonist) 시장 규모는 8천9백억원 규모이다.
 
<ⓒ 2018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박으뜸기자 (acepark@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acepark
기사작성시간 : 2018-07-10 18:00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의료기기 규제 혁신..文 직접 답했다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앞으로 안전성 우려가 적은..
유일한 레날리도마이드 '정제', 대형병원 입성 박차
다발골수종 표적항암제 '레블리미드(성분명 레날리도마이드)'의 제형을 바꾼 제네릭..
편의점약 회의 확정… 7.29 약사궐기대회로 쏠린 시선
약사사회의 최대 화두인 안전상비의약품 품목 조정을 위한 최종 회의 일정이 결정되면..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지역가입자 세대원도 내년부터 국가검진대..
전북대병원, 제20대 조남천 병원장 취임
김구 대한약사회 명예회장 타계
의료기기 규제 혁신..文 직접 답했다
유일한 레날리도마이드 '정제', 대형병원 ..
조찬휘 회장 횡령 혐의 기소에 검찰 "비자..
편의점약 회의 확정… 7.29 약사궐기대회로..
고비용 약제 건강보험 급여 적용, 국민에게..
"예외지역도" 無처방 스테로이드 불법
또 늘어나는 외상센터‥국군외상센터 신축 ..
유응렬 씨 연락. 바랍니다 너무보공싶네..
유응렬 씨 연락. 바랍니다
유한양행 아냐?
유영제약큰일났네
메인에 걸게 없으니 개판이구만 ㅉㅉ 좀..

[포토] 사노피 "죽상혈전증 환자의 건강한 삶 응원"

 
블로그
커피
한번 감염되면 평생 ‘잠복’?…완치 불가능이라는 ‘헤르페스’ 실체
이 분야 주요기사
20박 21일의 동아제약 대학생 국토대장정..
보건장학회, 보건의료 연구과제 당선 30명..
"체외진단기기, 신의료평가 대상 ..
삼일제약-부산대병원, 안과질환 공동 신약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