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07.19(목)23:56
 
 
 
   
   
   
   
'박카스의 힘'… 동아제약, 의약외품 생산실적 선두
의약외품 생산실적 24.5% 감소… 호흡기·눈 보호 제품 등 호조
이호영기자 lhy37@medipana.com 2018-07-11 10:40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동아제약이 지난해 국내서 생산된 의약외품 실적 1위를 달성한 것으로 집계됐다. 의약외품인 '박카스'의 선전 때문인데 2,317억원의 생산실적을 기록하며 절대 강자로 위치를 굳건히 하고 있는 모습이다.
 
이는 식품의약품안전처가 11일 발표한 '2017년 국내 의약외품 생산실적'을 통해 확인됐다.
 
식약처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의약외품 생산실적은 1조4,703억원으로 전년(1조9,465억원) 대비 24.5% 감소했다.
 
 ▲ 국내 의약외품 실적 현황(2013~2017년)
 
지난해 생산실적이 감소한 것은 그 동안 의약외품 분야에서 약 20%를 차지해 온 염모제, 탈모방지제, 욕용제, 제모제 등 4종의 제품군이 화장품으로 전환된 데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지난해 우리나라 의약외품 시장의 주요 특징은 ▲콘택트렌즈 관리용품, 보건용마스크와 같은 미세먼지 관련 용품의 생산실적 증가 ▲의약외품 수출시장 다변화 ▲치약제, 내복용제제 등 상위 5개 품목이 생산실적 대부분 차지 등이다.
 
보건용마스크 등 마스크 생산실적은 381억원으로 전년(187억) 대비 103% 증가했으며, 렌즈세척액 등 콘택트렌즈 관리용품은 125억원으로 전년(55억원) 대비 127%로 크게 증가했다.
 
이는 최근 미세먼지 발생 빈도가 증가함에 따라 호흡기, 눈 등을 보호하기 위한 관련 제품 수요가 커진 것이 생산실적 증가에 영향을 준 것으로 보인다.
 
가정용 살충제와 감염병 예방용 살균소독제 생산실적도 증가했으며, 메르스 유행('15년), 지카 바이러스 국내 유입(’16년) 등으로 개인위생과 방역에 대한 관심을 증가한데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지난해 인도네시아(2,394만달러, 47.2%), 태국(1,809만달러, 60.1%), 러시아(456만달러, 50.9%), 파키스탄(162만달러, 127.1%)으로 수출이 증가하는 등 의약외품 수출시장이 다변화되고 있다.
 
국가별 수출은 중국(907억원, 8,024만달러)이 1위를 차지했으며, 베트남(550억원, 4,865만달러), 방글라데시(519억원, 4,587만달러), 일본(466억원, 4,125만달러) 등이 뒤를 이었다.
 
생산실적 상위 5개 품목군은 치약제(4,957억원, 33.7%), 내복용제제(2,963억원, 20.2%), 생리대(2,608억원, 17.7%), 붕대·반창고(1,255억원, 8.5%), 가정용 살충제(933억원, 6.3%)인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상위 5개 품목군의 총 생산실적은 1조 2,716억원으로 전년(1조 5,671억원) 대비 18.8% 감소했다.
 
 ▲ 생산실적 상위 의약외품 생산품목 현황(단위 : 억원, %)
 
업체별로는 동아제약(2,727억원)이 지난해 2위에서 1위로 올라섰고 엘지생활건강(2,443억원), 유한킴벌리(1,085억원), 애경산업(1,008억원), 아모레퍼시픽(885억원) 등이 뒤를 이었으며, 이들 업체의 생산실적은 전체 생산실적의 55.4%를 차지했다.
 
국내 생산실적 1위 품목은 2016년과 동일하게 동아제약의 '박카스디액'(1,408억원)이었으며, '박카스에프액'(909억원), '메디안어드밴스드타타르솔루션치약맥스'(576억원), '페리오46센티미터굿스멜링치약'(498억원)이 뒤를 이었다.
 
박카스에프액과 박카스디액 두 품목의 생산액은 2,317억원으로 전체 의약외품 생산의 15.8%를 차지했다.
 
식약처는 "신종 감염병 발생 증가 등 사회 환경이 변화하고 있고 생활 속 화학제품의 안전성에 대한 국민 관심이 증가하는 상황을 고려해 의약외품 안전관리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2018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이호영기자 (lhy37@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lhy37
기사작성시간 : 2018-07-11 10:40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의료기기 규제 혁신..文 직접 답했다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앞으로 안전성 우려가 적은..
유일한 레날리도마이드 '정제', 대형병원 입성 박차
다발골수종 표적항암제 '레블리미드(성분명 레날리도마이드)'의 제형을 바꾼 제네릭..
편의점약 회의 확정… 7.29 약사궐기대회로 쏠린 시선
약사사회의 최대 화두인 안전상비의약품 품목 조정을 위한 최종 회의 일정이 결정되면..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지역가입자 세대원도 내년부터 국가검진대..
전북대병원, 제20대 조남천 병원장 취임
김구 대한약사회 명예회장 타계
의료기기 규제 혁신..文 직접 답했다
유일한 레날리도마이드 '정제', 대형병원 ..
조찬휘 회장 횡령 혐의 기소에 검찰 "비자..
편의점약 회의 확정… 7.29 약사궐기대회로..
고비용 약제 건강보험 급여 적용, 국민에게..
"예외지역도" 無처방 스테로이드 불법
또 늘어나는 외상센터‥국군외상센터 신축 ..
유응렬 씨 연락. 바랍니다 너무보공싶네..
유응렬 씨 연락. 바랍니다
유한양행 아냐?
유영제약큰일났네
메인에 걸게 없으니 개판이구만 ㅉㅉ 좀..

[포토] 사노피 "죽상혈전증 환자의 건강한 삶 응원"

 
블로그
커피
keira knightley 누드 비치 사진
이 분야 주요기사
지역가입자 세대원도 내년부터 국가검진대상 ..
의료기기 규제 혁신..文 직접 답했다
좋은강안병원, 러시아 의료관광상품 설명회 ..
"예외지역도" 無처방 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