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07.19(목)23:56
 
 
 
   
   
   
   
발사르탄 '대체조제' 공방…의협 "처방 주체는 의사"
정성균 대변인 "약사는 의사의 처방 그대로 약을 조제하는 역할"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18-07-12 06:07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고혈압 치료제 제조 시 사용되는 원료의약품인 '발사르탄'에서 불순물 확인되어 현재 해당 의약품을 다른 약제로 바꾸는 작업이 이뤄지고 있다.
 
이 과정에서 정부가 부득이한 경우, 일명 '대체조제'를 인정한다는 취지의 안내문을 발표한 가운데 의사단체는 여전히 불편한 심기를 드러내고 있다.

대한의사협회(이하 의협) 정성균 기획이사 및 대변인<사진>은 지난 11일 기자브리핑을 통해 "처방에 관한 것은 반드시 의사가 주체가 되어야 한다. 정부의 발표는 단지 환자의 편의를 위해서 이런 입장이 나왔다고 본다"고 언급했다.

그는 이어 "환자 건강을 위해선 진료현장에서 의사가 직접 판단해서 대체약을 선택하는 것이 최선의 선택이다. 따라서 가급적이면 의료기관을 방문해 다른 약제로 처방받아야 한다"고 덧붙였다.

약사가 의사의 처방전에 따라 약을 조제하는 것이 원칙이지만, '대체조제'는 처방약과 동등한 약효를 갖고 있다고 증명된 다른 약을 약사가 환자와 의사에게 알리고 조제하는 것이다.

이번 발사르탄 사태 대처를 위해 기본적으로 약국에서 교환·환불 이전에 환자가 처방받은 병·의원에 꼭 내원해 재처방 등이 이뤄진다.

다만, 정부는 국민 편의를 위해 부득이한 경우 조제한 약국을 방문해도 된다며 일명 '대체조제'를 수용할 수 있다고 발표한 것.

정 대변인은 "이번 조치는 의학적 원칙에 부합하지 않지만, 현실적인 부분에서 환자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한 조치이다"고 선을 그었다.

'대체조제'는 의사단체와 약사단체가 이견을 보이고 있는 사안으로 곧 '성분명처방'에 논란으로 이어지는 이슈이다. 따라서 의사단체는 현 상황에서 대체조제는 어쩔 수 없는 사안이지만, 기본적으로 처방 주체는 의사가 되어야 한다는 점은 분명히 밝힌 것.

정 대변인은 "약사회 측에서는 대체조제가 1%도 안 된다고 주장하는데 확률 통계상 600만 중의 1%는 6만으로 상당히 큰 수치이다. 여기에 해당하는 환자에 심각한 영향을 줄 수 있기에 가볍게 넘겨서는 안 된다. 대체조제는 원칙적으로 금지해야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아주 어쩔 수 없는 경우에 한해서만 인정돼야 한다"며 "아울러 약사회가 주장하는 '성분명 처방'은 약사가 처방권을 가지겠다는 소리와 크게 다르지 않기에 문제가 된다. 약사의 기능은 의사의 처방을 그대로 약을 조제하는 역할을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의사단체는 이번 문제의 근본 원인 중 하나로 '복제약' 양산과, 저가약 인센티브가 있다는 점도 주목했다.

정 대변인은 "우리나라는 외국과 달리 복제약의 약가를 많이 인정해주기 때문에 이를 많이 팔아서 이익을 내는 구조이다. 이에 제약사들은 의사에게 판매를 유도하기 위해 리베이트를 많이 제공했고 약사들에게도 백마진을 제공했던 것이다. 의사 리베이트는 이제 거의 사라진 걸로 알고 있다. 하지만 약사 백마진은 법적으로 불법이 아니기에 아직 살아있다"고 구조의 문제를 돌아봤다.

그러면서 "또 가장 중요한 문제는 저가약 인센티브가 원인으로 약국에서 약을 대체조제를 하게 되면 그 차액 중 일부를 약사에게 제공한다. 이게 법적으로 가능하게 만들어놨기 때문에 이번에 중국산 저가약들이 많이 처방되는데 일조한 면이 있다. 이러한 정부 정책도 분명히 이번 사건을 유발하는데 적지않은 역할을 했다고 본다"고 돌아봤다.
 
<ⓒ 2018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hopewe
기사작성시간 : 2018-07-12 06:07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의료기기 규제 혁신..文 직접 답했다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앞으로 안전성 우려가 적은..
유일한 레날리도마이드 '정제', 대형병원 입성 박차
다발골수종 표적항암제 '레블리미드(성분명 레날리도마이드)'의 제형을 바꾼 제네릭..
편의점약 회의 확정… 7.29 약사궐기대회로 쏠린 시선
약사사회의 최대 화두인 안전상비의약품 품목 조정을 위한 최종 회의 일정이 결정되면..
 
독자의견
 

 
 
웃긴다  2018-07-12 10:13    답글 삭제
리베이트 땜에 신나게 처방해놓고 남탓하기 바쁜 의사님들
 
핵노양심  2018-07-12 11:05    답글 삭제
양심 너네 변기통에다 놓고 출근했니? 니들이 사람이냐? 앙?
 
감사  2018-07-12 19:35    답글 삭제
리베이트는 한창 다받아서 듣도보도못한 제약회사 제품쓰면서 무슨 소린지....
 
뭐래냐???  2018-07-13 08:59    답글 삭제
약사 마진이 뭐??이런게 대변이 이라고... 참 더럽다. 양심 없다.
 
 
메디파나 클릭 기사
지역가입자 세대원도 내년부터 국가검진대..
전북대병원, 제20대 조남천 병원장 취임
김구 대한약사회 명예회장 타계
의료기기 규제 혁신..文 직접 답했다
유일한 레날리도마이드 '정제', 대형병원 ..
조찬휘 회장 횡령 혐의 기소에 검찰 "비자..
편의점약 회의 확정… 7.29 약사궐기대회로..
고비용 약제 건강보험 급여 적용, 국민에게..
"예외지역도" 無처방 스테로이드 불법
또 늘어나는 외상센터‥국군외상센터 신축 ..
유응렬 씨 연락. 바랍니다 너무보공싶네..
유응렬 씨 연락. 바랍니다
유한양행 아냐?
유영제약큰일났네
메인에 걸게 없으니 개판이구만 ㅉㅉ 좀..

[포토] 사노피 "죽상혈전증 환자의 건강한 삶 응원"

 
블로그
커피
스베타 김
이 분야 주요기사
경북의사회, 캄보디아 해외의료봉사 출국
양영순 전문의 '치매 그것이 알고 싶다' ..
고도일 서초구의사회장, 심평원 감사패 받아
검증 부족에도 '한의약 육성 조례' 제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