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10.19(금)21:53
 
 
 
   
   
   
   
음주운전·성범죄 등 공보의 기강 해이 '빨간불'
대부분 솜방망이 처벌 그쳐..마약류 관리법·의료법 위반시에만 행정처분
서민지기자 mjseo@medipana.com 2018-10-12 09:40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병역의무 대신 3년 동안 농어촌 등 보건의료 취약지역에서 공중보건 업무에 종사하도록 공중보건의사제도를 시행하고 있는 가운데, 음주운전과 성범죄, 난폭운전, 절도, 폭행 등으로 징계를 받은 공보의가 연간 64건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민주평화당 김광수 의원(전북 전주시 갑)은 보건복지부로부터 제출받은 공중보건의사 징계 및 행정처분 현황자료를 분석해 공보의 기강 해이와 솜방망이 징계 문제를 비판했다.
 
2017년부터 공무원 징계령에 따라 징계위원회에서 실시한 공중보건의사 징계 건수는 64건으로 나타났다.
 
구체적 사유로는 음주운전으로 인한 징계가 총 44건으로 가장 많았으며, 치상(5건), 절도(2건), 폭행(2건)은 물론 심지어 성매매(2건)와 성폭력처벌법 위반(1건)도 포함됐다.
 
또한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난폭운전(1건), 무면허운전(1건)까지 적발돼 공중보건의의 기강해이가 심각한 수준인 것으로 드러났다.
 
더욱 문제는 징계수위는 불문(경고)이 10건, 견책이 21건, 감봉 1월이 17건, 감봉 2~3월이 16건으로 솜방망이 처벌에 그치고 있는 것이다.
 
특히 성매매로 적발된 2건에 대한 징계는 '견책', 성폭력특별법 위반에도 '감봉 3월' 징계에 그쳤고, 음주운전 44건에 대한 징계는 견책이 15건, 감봉 1월이 15건, 감봉 2~3월이 14건이었다. 난폭운전에 대한 징계 또한 견책 처분에 그쳤다.
 
만약 현역군인이었다면 성매매나 성폭력의 경우 군인징계령 시행규칙<>에 의해 기본 정직, 최대 파면의 징계를 받게 되며, 아무리 죄를 감경한다해도 견책을 받는 것은 불가능하다.
 

김광수 의원은 "공중보건의는 신성한 병역의무를 대신하는 일이며, 보건의료 취약지역 등에 배속돼 국민의 건강과 안전을 담당하고 국가공무원법에 따라 임기제 공무원 신분으로 규정돼 있는 만큼 성실근무 및 복무규정 준수가 요구된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해 처분된 징계건수만 64건에 이르고, 징계 사유 또한 음주운전을 비롯해 절도, 폭행 심지어 성매매와 성폭력처벌법 위반 등으로 나타나 공중보건의사의 기강해이 문제에 대한 개선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지적했다.
 
한편 2013년~2017년 5년간 보건복지부 신분박탈(상실) 행정처분을 받은 공보의는 16명이었으며, 이중 10명은 의료법 위반, 4명은 각각 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성폭력범죄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상해로 공중보건의사 신분이 상실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보건복지부 복무기간 연장 행정처분을 받은 공중보건의사는 5년간 78명이었으며, 이중 48명은 공중보건업무 외 타 의료기관 종사로, 나머지 30명은 7일 이내 무단결근으로 인해 복무기간이 연장되기도 한 것으로 나타났다.
 
<ⓒ 2018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메디파나뉴스 서민지기자 (mjseo@medipana.com) 의 다른기사 더 보기
블로그 : http://blog.medipana.com/blog/mjseo
기사작성시간 : 2018-10-12 09:40
  메일로보내기 기사목록 인쇄하기
 
오늘의 주요기사
급여전환 최소 3년‥허가초과승인 항암제 기준 완화되나
허가초과승인 후 급여전환까지 긴 시간이 소요돼 현장의 개선요구가 계속되고 있는 ..
서울시약 이대 단일후보 '한동주' 결정
서울시약사회장 선거에 도전장을 던졌던 이화여대 약대 출..
김용익 "'스파이칩'으로 건강정보 유출, 범부처 대응 준비중"
보건당국이 '스파이칩'을 통한 국민건강정보 유출 위험에 대응하기 위해 범부처 논..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매출할인' 정조준…"하지만, 모순도"
"임상 주가조작 동일수법..식약처 사전대응..
4세대 주인공 `대사항암제` 개발 목표
인천 여약사들 한 자리에… "희망찬 미래상..
[현장] "위암 환자는 어떤 치료를 받을 수 ..
깜깜이 의사국시 탈피?‥법원 "실기 체크리..
과열돼도 큰 시장… 휴톡스, 내년 국내 출..
요동치는 대약 선거판, 서울·경기 선거에..
심평원, 의약품 낭비적 지출 개선 추진
산부인과醫 통합 난항…의협 설문조사 추진..
얼마전에 원하지안는임신으로 고민을많이했던..
관리좀 똑바로 했으면 좋겠다
간단히 보이네요 여기 학회가 개원의들이 ..
과기부와 산업부도 동참해야한다 이제는 우..
비결핵항산균 ntm약개발 해주십시오~~ ..

[포토] NMC, 이수빈 작가 '흔적의 기억' 초대전

 
블로그
굿~모닝
운세] 10월 19일 금요일 (음력 9월 11일 甲申)
이 분야 주요기사
역차별 조성하는 다국적제약? "우..
심평원 "렌비마 실패 후 스티바가..
건보공단 "흡연, 음주, 비만 등..
심평원 변호사, 대형 로펌으로 가는 지름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