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경림 간협회장 발언 구설수‥간협, "사실과 달라"

간호사 커뮤니티에서 국회 강연회 발언 논란, 악의적 왜곡으로 드러나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메디파나뉴스 = 조운 기자] 최근 공개석상에서 신경림 대한간호협회 회장의 발언이 구설에 올랐으나 사실을 확인결과 악의적인 댓글로 확인됐다.

국회의원 출신으로 카리스마 있는 리더십을 보여 온 신경림 회장이 최근 간호학과 학생들과 일선 간호사들이 참석한 자리에서 강연을 하면서 한 발언 이 간호사 커뮤니티에서 문제가 됐다.
 
 
 
해당 제보자는 신경림 간협 회장이 "이렇게 간호협회에서 너희들을 위해서 법안도 만들었는데, 자꾸 협회가 일 안 한다고 징징대지 말라"는 말을 반복했다고 밝혔다.

특히 제보자는 마지막 질의응답 시간에 한 유휴 간호사가 학력이 나쁜 것도, 경력이 없는 것도 아닌데 육아 후 재취업이 안 된다고 호소하며 간호대학생 증원 문제 및 간호사 환경 개선에 대한 법안 제정 노력에도 현실은 변한게 없다고 질의한 데 대한 신경림 회장의 답변에 문제를 제기했다.

제보자에 따르면 신경림 회장은 "병원장들은 다 자기네들이 뽑을 사람이 없다고 한다. 지금 질문한 사람 나한테 개인 메일로 오늘 질문한 사람이라고 하고 이름이랑 소속, 전화번호 남겨라. (간호인력취업교육센터를 통해) 내가 취업을 도와주겠다. 또 이렇게 문제가 있을 때 자기한테 직접 말 안하고 그냥 협회 욕하지 마라. 문제 있으면 내 개인 메일로 보내라"라고 답한 것으로 나타났다.

간호대학생인 제보자는 "한국 간호계는 답이 없구나, 절실히 느꼈다"라며, 신경림 회장의 언행을 신랄하게 비판했다. 
  
 
해당 게시 글에는 200여 개의 공감 댓글이 달리기도 했다.

하지만, 해당 글은 악의적으로 당시 상황을 곡해한 것으로 나타나면서 현재는 삭제된 상황이다.

대한간호협회 관계자는 "신경림 회장은 간호협회가 간호사 처우 및 근무환경 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점을 강조하며, 간호협회를 믿어달라는 취지의 발언을 했다"며, "취업에 대한 고민에 대해서도 간호인력취업교육센터 등을 통한 다양한 방법이 있기 때문에 간호협회를 통해 해결할 수 있다는 의미로 발언했다"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 2018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이메일 기사목록 인쇄
기사속보

이 분야 주요기사

독자의견
  • 최정훈 2018-11-07 11:10

    이게 말이 되는 소리냐 이 자식도 결국 돈과 권력에 놀아나는 돼지였네 노답이다 노답. 간호사, 간호학과 학생 분들 진짜 날 잡고 다 파업해서 병원에서 간호사가 얼마나 중요하고 가치있는 존재인지 알릴필요가 있습니다.

  • 간호사 아빠 2018-11-07 11:16

    견제받지 않는 권력, 간호사 고혈을 짜내어 자기배만 불리는 협회. 파업하세요

  • 정부 2018-11-08 15:25

    미친년, 간호사 피나 빨아먹으면서 간호사 위에 군림하네.

  • 기자님께 2018-11-09 18:14

    간협이 찔리는게 있었나보네요 저 학생의 글은 보지 못했지만 저도 저 강연장에 있었고 기사내용 읽어보니 소름이 돋네요 저 유휴간호사 질의한 사람이 저에요 질의의 취지는 유휴간호사가 넘치는 상황에서 인력부족 문제를 인원증설로 해결하려하지말고 법과 동떨어진 현실에 대한 구체적인 정책계획을 알려달라는 거였는데 악의적인 댓글이라니 ㅎㅎ https://instagram.com/p/bpqnypqg05e/ 이건 같은 강연을 듣고 제가 남긴 글이에요 읽어보세요

  • 글쓴학생 2018-11-09 18:46

    선생님 저는 저 글쓴 학생인데요 혹시 인스타글 원문 볼 수 있을까요.. 삭제되어서 볼수가ㅠ없네요ㅠㅠ

  • 간호인력문제질문자 2018-11-09 19:01

    오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이거 보셨군요! 대문자가 안먹혀서 그런 것 같아요 첫번째b 그 다음 y 그 다음 q를 대문자로 하면 들어가져요! 안되면 저 인스타아이디 baggo_0729 검색해서 보세요! 혹시 저도 원글 읽어보고 싶은데 저한테 인스타 메세지 좀 부탁드려도 될까요? 감사합니다

  • 민혜리 2018-11-09 18:25

    간협 왜 존재하는지 1도 모르겠다. 제대로 일 좀 해라. 간호사들한테 1년에 회비도 10만원 가까이 걷어가면서..... 그 돈 가지고 대체 뭐하는겁니까? 사퇴하세요. 일도 못하면서 그 자리이 왜 있습니까? 정부에 간호사들 위한 것들 건의도 제안도 못하고 .... ㅉㅉㅉ

  • 현직간호사 2018-11-10 14:09

    한 명의 간호학생이 익명으로 페이스북에 올린 게시글을 무려 간협이 나서서 지운다? 기사내용이 악의적 곡해가 아니라 사실임을 방증하는 꼴이군요 ㅋㅋ 간호협회 신경림 회장님 내려올 준비나 하세요

  • 뭐냐 진짜 2018-11-10 18:06

    한 일이 뭔데요? 협회비로 배우 밥차나 쳐 보내고? 뭘 했는데? 그러고선 병원 강연할때는 협회에 가입해야된다고 큰소리 치대? 어이가 없어서. 간호사들 당했을때 협회 뭐하셨나요?

  • 개판 2018-11-11 00:44

    어느 협회나 한국은 늙어빠진 사고가진 사람들때문에 쓰레기인줄은 알았어도 몸담고있는 간협마저 그러지않을꺼라생각했는데 역시 고인물은 썩기마련 그러면서도 늙은시고회로 열심히 돌리며 반박하는 꼬라지

  • 간호법? 2018-11-13 11:21

    간호법 제정 100만명 서명운동은 무늬뿐이었나봐요. 2015년 정책선포식에 30여명의 국회의원들이 참석하여 간호법 입법발의하겠구나 했는데....의료법 개정안을 발의하였으면서.. 아직도 간호법을 얘기하다니...대실망입니다.

메디파나 클릭 기사
  1. 1 "질적·양적 성장한 K-바이오, 2020년 수출액 200억불 돌파"
  2. 2 바이오벤처들 글로벌화 되려면? "믿음직한 파트너와 협업"
  3. 3 실적부진 탓, R&D 투자비율 소폭↓‥신약개발 의지 계속
  4. 4 상장제약사, 10곳 중 7곳 영업이익 줄줄이 하락
  5. 5 전혜숙 의원 "재생의료법 연내 통과..의료기기 허가 단축"
  6. 6 "인터뷰 때마다 5000명의 적"‥이국종, 눈엣가시?
  7. 7 [종합] 동료 구속에 반발한 의사들 6천명 거리로
  8. 8 챔픽스 오리지널-제네릭 1100원… 울며 겨자먹기 수용
  9. 9 약사회가 작심하고 던진 '통합약사' 화두… 공론화 될까
  10. 10 데이터 이용한 바이오의약품 개발 강화..세계적 선두주자로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포토
블로그
등록번호 : 서울아 00156 등록일자 : 2006.01.04 제호 : 메디파나뉴스 발행인 : 조현철 발행일자 : 2006.03.02 편집인:김재열 청소년보호책임자:최봉선
(07207)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로21가길 19, B동 513호(양평동 5가 우림라이온스벨리) TEL:02)2068-4068 FAX:02)2068-4069
Copyright⒞ 2005 Medipan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