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용은 프로 PGA챔피언십 우승 18홀 깃발 공개 `눈길`

안병광 회장, 개인 소장품 수요포럼 박재규 회장에게 선물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550 KakaoTalk_20181115_095447185.jpg
 
골프팬이라면 양용은 프로의 PGA챔피언십 우승을 대부분 기억하고 있을 것이다.
 
2009년 8월 17일 제91회 PGA 챔피언십에서 타이거 우즈(합계 5언더파)를 꺾고 역전승을 거둔 양용은 프로(합계 8언더파 280타)가 아시아 남자 골프 선수 최초로 메이저 대회에서 우승이라는 기록을 갖고 있다.

그 당시 대회 개최지 미네소타주 채스카 헤이즐틴 내셔널골프클럽(GC) 마지막 18홀에 꽂혀 있던 깃발이 공개돼 눈길을 끌고 있다.
 
이 깃발은 그동안 유니온약품그룹 안병광 회장이 소장하고 있었으나 지난 14일 마이다스밸리cc에서 열린 의약품 유통(제약)업계 친목 골프모임 수요포럼(회장 박재규) 납회에서 종합우승(시니어 우승 고민주, 쥬니어 우승 박재규)을 차지한 에이스파마 박재규 사장에게 수여한 것이다.
 
안병광 회장이 이 깃발을 소장하게 된 것은 그가 설립한 석파정 서울미술관에서 `코리안 특급` 박찬호 선수 특별전을 열린 것을 계기로 2017년 12월 박찬호 선수와 양용은 선수가 서울미술관을 방문하면서 양 선수가 박 선수에게 이 깃발을 선물했고, 박 선수는 본인의 특별전을 열어 준 안병광 회장에게 감사의 표시로 다시 선물을 하면서 1년 가까이 소장을 하고 있었다는 것.
 
수요포럼 2대 회장을 지낸 안 회장이 PGA대회 `승자의 전유물`이라 할 수 있어 기념비적 가치가 있는 18홀 깃발을 이날 납회에 기증하게 된 것은 지난 10월 모임에서 생애 첫 `사이클 버디`(cycling birdy)를 하면서 이를 기념하기 위해 내놓게 됐다. 
 
※사진 설명 : 안병광 회장(좌)이 종합우승을 차지한 박재규 사장(우측)에게 PGA 깃발을 전달하고 있다.
<ⓒ 2018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이메일 기사목록 인쇄
기사속보

이 분야 주요기사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1. 1 제약사 사회공헌 확대 필요..복지부 "기부는 공익기구에서"
  2. 2 2025년까지 1세 미만 아동 의료비 "제로" 프로젝트 시작
  3. 3 급성장중인 중국 제약 시장‥적극적 개편과 투자가 이유
  4. 4 복잡하고 긴 임상시험‥"미국·중국에 기회 뺏긴다"
  5. 5 영리병원 허용 원희룡 제주지사 퇴진운동 시작
  6. 6 국내 바이오시밀러 시장, 퍼스트무버 제품들이 조기 선점
  7. 7 "영리병원 반대" 최대집 의협회장, 제주도 항의 방문
  8. 8 방문간호사, 전담공무원 전환‥ 커뮤니티케어 활약 기대
  9. 9 `삭센다` 바로알기‥이미 비만약 '美의 도구' 됐다
  10. 10 동아에스티 B형 간염치료제 '비리얼정', 삼성서울병원 입성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포토
블로그
등록번호 : 서울아 00156 등록일자 : 2006.01.04 제호 : 메디파나뉴스 발행인 : 조현철 발행일자 : 2006.03.02 편집인:김재열 청소년보호책임자:최봉선
(07207)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로21가길 19, B동 513호(양평동 5가 우림라이온스벨리) TEL:02)2068-4068 FAX:02)2068-4069
Copyright⒞ 2005 Medipan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