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성모병원-진에어, 호스피스 병동 성탄 파티 열어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가톨릭관동대학교 국제성모병원(병원장 김영인)과 진에어(대표이사 최정호)가 21일 병원 호스피스 병동에서 입원 환자와 보호자를 위한 성탄 파티를 열었다.
 
올해로 5회째를 맞는 '호스피스 병동 성탄 파티'는 환자와 보호자, 의료진 등 병동 전체가 크리스마스를 축하하고 선물을 나누며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해 매년 개최되고 있다. 특히 이번 성탄 파티에는 실용 항공사 진에어가 참여해 재능기부와 자원봉사 활동으로 사랑의 의미를 더했다.
 
이날 행사는 호스피스팀 자원봉사자들의 공연을 시작으로 한국발달장애인문화예술협회 아트위캔의 국악 퍼포먼스 및 색소폰 연주, 성탄 선물 나눔 등이 진행됐다.
 
특히 진에어 기내 특화 이벤트팀인 '딜라이트 지니(Delight JINI)'의 객실 승무원들은 직접 준비한 마술 공연과 풍선아트, 음악회 등을 선보여 환자와 보호자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했다. 이어 승무원들은 자원봉사 활동으로 오늘 하루 '하늘 위의 천사'가 아닌 '땅위의 천사'로 변신했다.
 
또한 진에어는 이날 행사에 참석한 호스피스 병동 사별 가족들을 위해 제주도 항공권을 크리스마스 선물로 전달해 사별 가족들의 새로운 출발을 응원했다.
 
국제성모병원 호스피스팀 서현정 파트장은 "호스피스 병동 환자와 보호자, 사별가족 분들께 따뜻한 희망과 추억을 전해준 진에어에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호스피스·완화의료 환자분들의 존엄성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진에어 고은선 객실 승무원은 "이렇게 뜻 깊은 자리를 함께해 기쁘다"며 "앞으로도 나눔활동에 지속적으로 참여해 환자들의 미소가 끊이지 않도록 다양한 재능 기부 활동을 이어 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진에어 승무원들은 이날 호스피스 병동뿐만 아니라 국제성모병원 어린이병동과 로비를 찾아 환자와 내원객을 대상으로 자원봉사와 재능기부 활동도 함께 펼쳤다.
<ⓒ 2018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이메일 기사목록 인쇄
기사속보

이 분야 주요기사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1. 1 "일개 의사" 막말 안민석 의원, 의협 회장 검찰 고발
  2. 2 [수첩] '국민' 생각한다면 커뮤니티케어 참여부터
  3. 3 76일만에 문 여는 국회..보건복지위원회 21일 전체회의 예정
  4. 4 4번째 국산톡신 출격…`줄줄이 사탕` 성공 척도될듯
  5. 5 국민 10명 중 1명은 문재인케어 '못하고 있다'
  6. 6 "일개 의사" 발언에 뿔난 최대집 국회 1인 시위 나서
  7. 7 의료질평가 개편하지만 의료계 여전히 '불만'.."싹 다 바꿔라"
  8. 8 지하철 내 의원·약국 입점 시도…"3년 전 도돌이표"
  9. 9 심평원 연구소, 갑자기 진료비통계지표 발표 '중단' 이유는?
  10. 10 "국립대병원의 시대 역행" 의료 관련 노조들 일제히 비판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포토
블로그
등록번호 : 서울아 00156 등록일자 : 2006.01.04 제호 : 메디파나뉴스 발행인 : 조현철 발행일자 : 2006.03.02 편집인:김재열 청소년보호책임자:최봉선
(07207)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로21가길 19, B동 513호(양평동 5가 우림라이온스벨리) TEL:02)2068-4068 FAX:02)2068-4069
Copyright⒞ 2005 Medipan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