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기영 교수 대한신경근골격초음파학회장 취임

"국내서 시행하는 워크숍 수준 향상" 포부 밝혀

메디파나뉴스 2019-04-13 17:54 이메일 기사목록 인쇄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재활의학과 박기영 교수<사진>가 지난 4월 6일(토) 강남세브란스병원 대강당에서 개최된 대한신경근골격초음파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임기 2년의 제6대 회장으로 취임했다.

 

238949287.jpg

대한신경근골격초음파학회는 2009년 4월 18일 창립총회와 창립세미나를 시작으로 신경근골격계 질환에서 초음파 검사와 초음파 유도하 시술 등의 연구와 보급을 통해 국내 신경근골격초음파의 저변을 확대하기 위해 결성되었다.

 
대한신경근골격초음파학회는 10년의 세월동안 1,731명 회원의 뜨거운 열정과 도움으로 매년 춘추계 학술대회와 핸즈온 위크숍 개최, 의학도서 편찬, 초음파전문의 자격시험 시행, 세계신경초음파학회와 같은 국제학회 개최 등을 성공적으로 마무리 지었다.

 
박기영 교수는 영상의학과를 제외하고 국내에서 처음으로 신경근골격초음파를 임상에 적용하였으며, 1994년부터 현재까지 국내외 신경근골격초음파의 연구와 보급을 위해 노력해온 공로를 인정받아 이번에 학회장으로 취임하게 되었다.

 
뿐만 아니라, 박기영 교수는 새로운 초음파 기술인 탄성초음파를 신경근골격질환의 진단에 처음으로 적용하였으며, 국내외 유명의학잡지에 100여편의 연구논문들을 게재한 바 있다.


또한 대만, 인도, 중국, 일본, 미얀마, 방글라데시 등과 같은 해외에서도 대한민국의 발전된 신경근골격초음파 경험과 기술을 해외의사들에게 전수하였으며, 수많은 외국 학회 초청강연과 워크숍을 진행하는 등 국내의 우수한 임상 능력을 세계에 전수하기도 하였다.

 
박기영 교수는 "학회의 새로운 10년을 준비하면서 국내의 우수한 신경근골격초음파의 경험과 기술을 해외에 널리 알리고, 젊은 해외 학자들을 많이 초청하여 국내기관에서 연수 후 자국의 의료 질을 향상시키는 데 도움을 주고자 한다"며 "앞으로 국내에서 시행하는 워크숍의 수준을 향상시켜 많은 의사들이 새로운 초음파 기술과 경험을 쉽게 습득할 수 있도록 새로운 형태의 워크숍을 준비할 것이다"고 포부를 밝혔다.

<ⓒ 2019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메디파나뉴스
기사작성시간 : 2019-04-13 17:54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이메일 기사목록 인쇄
기사속보

이 분야 주요기사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1. 1 유틸렉스, NK/T 세포림프종 1/2상 임상 중지 공시
  2. 2 요양병원·요양시설 동시 운영 악용해 급여 편취‥"21억 환수"
  3. 3 H제약 대표 아들, 10년 간 여성 30여명 불법촬영 적발
  4. 4 첨바법 발목, 사실상 국회·시민단체 아닌 '식약처'가 잡았다
  5. 5 "인보사, 제2의 황우석"..환자 3400명 임상시험 당했다
  6. 6 183개 제약기업, 매출 27조 9,940억‥5.9% 성장
  7. 7 엇갈린 식약처-코오롱, 인보사 원인규명 과정 난항?
  8. 8 인보사 투여 환자, 코오롱생명과학 대상 공동소송 '본격화'
  9. 9 23개 제약기업 CEO들, AI 기반 신약개발 추진 의지 재확인
  10. 10 P-CAB 등장 영향 위식도역류질환 시장 '지각변동'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포토
블로그
등록번호 : 서울아 00156 등록일자 : 2006.01.04 제호 : 메디파나뉴스 발행인 : 조현철 발행일자 : 2006.03.02 편집인:김재열 청소년보호책임자:최봉선
(07207)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로21가길 19, B동 513호(양평동 5가 우림라이온스벨리) TEL:02)2068-4068 FAX:02)2068-4069
Copyright⒞ 2005 Medipan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