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세의료원 노사, 추석 직전 임금·단체협약 체결

기본급 3% 인상, 일시격려금 60만원 지급, 수면OFF 개선 등 합의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연세의료원 노사는 11일 오후 2시 연세의료원 종합관 6층 교수회의실에서 윤도흠 의료원장과 권미경 연세의료원노동조합 위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조인식을 개최했다.
 
이날 연세의료원 노사는 기본급 3% 인상, 일시격려금 60만원, 간호직 12시간 교대제 도입 및 운영방안 논의, 출퇴근자동등록시스템 도입, 수면OFF제도 개선, 보수교육 대체휴일 지급 등 총 16개 단협 개정안을 합의했다. 
 

앞서 지난 10일부터 이틀간 전국의료산업노동조합연맹 연세의료원노동조합은 2019년 임단협 잠정합의안 찬반 투표'를 진행, 가결됐다.
 
전체 조합원 4,081명 중 3,465명(84.91%)이 투표에 참여했고, 3,187명이 찬성(91.98%), 278명 반대(8.02%)로 통과됐다.
 
권미경 연세의료원노동조합 위원장은 "나날이 높아지는 병원 노동강도 문제는 연세의료원만의 문제가 아니다"라며 "올해 교섭은 살인적인 노동강도 문제에 노사가 공감대를 형성하는 시작이었다"고 평했다.
 
이어 권 위원장은 "현장 노동환경의 변화는 병원노동자 생존문제"라며 "인력증원, 주 4일제 시범운영, 자유로운 휴가 사용 등을 위해 계속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노동조합이 제안한 시스템 변화에 의료원이 느끼는 부담을 이해하지만, 이른바 빅5 병원이라 평가받는 연세의료원에서 조차 현 상태를 유지해서는 사회적 문제가 된 간호사 이직과 인력난을 해결할 수 없을 것"이라며 "병원 현장의 구조 변화는 필수"라고 강조했다.
<ⓒ 2019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이메일 기사목록 인쇄
기사속보

이 분야 주요기사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1. 1 검찰, 메디톡스 간부 약사법 위반으로 구속영장 청구
  2. 2 셀트리온, 2019년도 매출 1조 1,285억 달성…창사 이래 최대
  3. 3 유한양행, 뇌질환 신약 후보물질 3종 기술도입 계약 체결
  4. 4 무거워진 '인보사' 어깨…美 임상 재개 성공할까?
  5. 5 "벨빅, PMS 중간결과 암 발생 없어…위해성 고려"
  6. 6 위탁생산 위주 파모티딘 제제…대웅제약, 자체 생산 움직임
  7. 7 보건용 마스크 하루 최대 1,266만개 생산, 1,555만개 출고
  8. 8 이관순 차기 이사장 "제약강국 꿈, 현실로 만들어 내야"
  9. 9 지역사회 감염확산 꿈틀…"코로나19 가볍게 보지마"
  10. 10 동국제약 '치센' 성공 효과‥성장기 시장 동참 늘어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포토
블로그
등록번호 : 서울아 00156 등록일자 : 2006.01.04 제호 : 메디파나뉴스 발행인 : 조현철 발행일자 : 2006.03.02 편집인:김재열 청소년보호책임자:최봉선
(07207)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로21가길 19, B동 513호(양평동 5가 우림라이온스벨리) TEL:02)2068-4068 FAX:02)2068-4069
Copyright⒞ 2005 Medipan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