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R 2019 30개국 참석..1,237편 초록·연제 발표

영상의학회 4일간 코엑스에서 개최..인공지능 진단기기 주목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대한영상의학회(회장 오주형·경희대학교병원 영상의학과 교수)가 코엑스에서 18일부터 21일까지 대한영상의학회 학술대회(KCR)2019를 본격 개막했다.
 
이번 전시회 주제는 ‘Mapping the Future: Value-based Radiology for Patients’로, 30개국에서 제출된 약 1,273편의 초록과 연제가 발표됐다.
 

지난해 대비 약 150편 이상의 연제가 많아진 것은 물론 국내 보다 해외에서 더 많은 연제가 제출돼 눈길을 끌었다.
 
또한 총 44명의 해외초청연자가 발표를 진행하며, Congress Lecture로는 Vijay Rao 교수(Thomas Jefferson University), Plenary Lecture는 김승협 교수(서울대학교병원), Gabriel Krestin 교수(Erasmus University Medical Center)와 Kamran Ahrar교수(The University of Texas MD Anderson Cancer Center)가 맡아 영상의학의 최신 지견과 미래 전망을 공유할 예정이다.
 
11개 국내외 단체와의 조인트 심포지엄, 올해 새롭게 진행되는 KCR Meets Mongolia를 포함해 117개의 프로그램도 마련, 최신 지견을 서로 토론하고 배울 수 있는 학술 교류가 이뤄질 전망이다.
 
이승구(세브란스병원 영상의학과 교수) 학술이사는 "지난 수년간 KCR이 국제학회로 발돋움하고 아시아 대표 국제학회가 됐다"면서, "올해 학회를 통해 RSNA(북미영상의학회 학술대회), ECR(유럽영상의학회 학술대회)와 견줄 수 있는 아시아 지역 대표국제학회로 자리매김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 2019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이메일 기사목록 인쇄
기사속보

이 분야 주요기사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1. 1 "20대 막바지, 의료민영화 법안 대거 통과 시도"
  2. 2 2020년 상위 제약사 '긴 터널 지나 재도약' 전망
  3. 3 연말에 IPO 러시…침체된 제약·바이오주 활력 줄까
  4. 4 회수명령 내려진 '디카맥스' 회수 사유 두고 현장은 '혼선'
  5. 5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이번엔 분당서울대병원 갈등
  6. 6 심평원 의정부지원 사옥 건립에 218억 6,300만원 투입
  7. 7 메디톡스 중국 허가 적신호…주가 하락 뒤따라
  8. 8 빅파마 또 한번 '황금알'로 택한 B형간염‥'RNA치료제' 개발
  9. 9 MRI 급여기준 들쑥날쑥..척추염 급여-두통·만성손상 비급여
  10. 10 의료급여환자 갑질에 정신치료‥A대학병원 간호사의 호소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포토
블로그
등록번호 : 서울아 00156 등록일자 : 2006.01.04 제호 : 메디파나뉴스 발행인 : 조현철 발행일자 : 2006.03.02 편집인:김재열 청소년보호책임자:최봉선
(07207)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로21가길 19, B동 513호(양평동 5가 우림라이온스벨리) TEL:02)2068-4068 FAX:02)2068-4069
Copyright⒞ 2005 Medipan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