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기 서울의료원장, 병원 발전방안 건의…서울시 '수용'

"임금인상, 직원행복동 신축 등 직원 복지 개선"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1. 김민기 퇴임.jpg
서울의료원은 김민기 의료원장이 퇴임 전, 서울의료원의 장기발전을 위한 방안을 서울시에 건의했고 서울시는 수용 의사를 밝혔다고 전했다.

오는 20일 퇴임을 앞둔 김민기 서울의료원 의료원장이 건의하고 서울시가 수용한 서울의료원 장기발전 방안은 ▲직원들 복지 향상 위해 임금을 인상하고 '직원행복동'을 신축 ▲의료질 향상 위한 지원 ▲ 행정절차 간소화 등 3가지 부분이다.

구체적으로 서울시는 서울의료원의 컨설팅 및 노사협의 후, 2021년 임금인상을 추진하는 방안을 수용했다. 유사 동종기관 대비 격차를 보이는 부문을 집중적으로 보완하여 직원들의 만족도를 높인다는 계획이다.

또한 직원 복지 및 교육을 위한 '직원행복동'을 신축하기로 했다. 지속적인 환자 증가로 진료 및 업무, 복지 공간이 부족한 현실을 반영하여 직원 기숙사, 휴게실, 어린이집, 교육시설, 행정부서 업무공간 등이 들어설 예정이며 진료인원, 병상가동률, 공간활용 등을 감안하여 단계적으로 추진한다.
 
나아가 권역응급의료센터 지정을 위한 응급의료센터 증축을 진행하며 공공암센터도 단계적으로 추진되어 중증진료 인프라를 확보하게 된다.

끝으로 현행 채용절차를 개선해 인력공백 및 업무부담을 최소화하는 동시에, 각종 평가 수검에 따른 업무과중을 효율적으로 간소화한다.

서울의료원은 15일, 김민기 의료원장의 퇴임식을 진행했다. 공식 퇴임은 20일로 예정되어 있다.

김민기 의료원장은 퇴임식에서 "지난 시간을 돌아보면 신축 이전, 간호·간병통합서비스 개발, 메르스 대응, 6년 연속 공공병원 운영평가 1위, 안정적인 재정 운영까지 직원 여러분의 손길, 발길이 닿지 않은 곳이 없었다"며 "25년간 자랑스러운 서울의료원의 구성원으로서 여러분과 함께 할 수 있어 모든 것이 행복하고 감사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지난 한 해 어려운 일과 갈등으로 병원이 힘들었지만 상처를 잘 치유하고 더 좋은 일터가 될 수 있도록 화합할 수 있길 바란다"며 "저의 퇴임 이후의 병원 지원에 대해서도 서울시의 전폭적인 지원을 약속받은 만큼, 모두가 합심해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공공병원으로 더욱 성장할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덧붙였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이메일 기사목록 인쇄
기사속보

이 분야 주요기사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1. 1 [表로 보는 뉴스]
    2019년 잠정실적 47개 상장제약기업 성적표는?
  2. 2 '벨빅' 떠난 비만치료제, 시장 구도 재편 향방은?
  3. 3 [알.쓸.신.약]
    `리피토` 20년‥이상지질혈증·심혈관계 예방 왕좌
  4. 4 의사 출신 박인숙, 총선 불출마 선언 "이제 물러날 때 판단"
  5. 5 "코로나19 지역사회·병원 감염 확산 막자"… 정부, 역량 집중
  6. 6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6일만에 추가… 80대 한국인 남성
  7. 7 `벨빅` 철수로 본 비만약‥과거부터 이어진 '안전성' 과제
  8. 8 [해설]6년 걸린 무죄선고…명예회복 그리고 데이터
  9. 9 [인터뷰] 형사재판 무죄 판결 김대업 대한약사회장
    "개인정보보호 노력 ..
  10. 10 치협, 31대 회장선거 4파전…선거운동 본격 스타트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포토
블로그
등록번호 : 서울아 00156 등록일자 : 2006.01.04 제호 : 메디파나뉴스 발행인 : 조현철 발행일자 : 2006.03.02 편집인:김재열 청소년보호책임자:최봉선
(07207)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로21가길 19, B동 513호(양평동 5가 우림라이온스벨리) TEL:02)2068-4068 FAX:02)2068-4069
Copyright⒞ 2005 Medipan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