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지병원, 코로나19와 싸우는 환자와 의료진에 음악 선물

확진환자 병실로 찾아가 치유 전하는 베드사이드 콘서트 마련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명지병원(이사장 이왕준)은 지난 27일 오전 코로나19 확진환자가 치료받고 있는 음압격리병동을 찾아가 환자와 의료진을 응원하고 위로하는 특별 베드사이드콘서트와 특별 로비음악회를 잇따라 개최했다.

이번 음악회는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에 적극 동참하는 의미에서 비대면 콘서트로 진행됐지만, 명지병원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명지병원 직원은 물론, 국내외에서 코로나19와 싸우고 있는 의료진과 환자들에게 라이브로 중계됐다.

특히 음압격리병동에서 진행된 베드사이드 콘서트는 문화관광체육부와 질병관리본부 트위터를 통해서도 전 세계에 소개됐다.

베드사이드콘서트는 코로나19 확진 환자가 입원, 치료를 받고 있는 명지병원의 국가지정 음압격리병동에서 진행됐는데, 연주자와 환자들이 화상 전화와 노트북을 통해 아름다운 음악으로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명지병원 코로나19 특별 음악회는 음악을 통해 평화외교활동을 펼치고 있는 세계적인 바이올리니스트 원형준 씨가 특별히 초청돼 수준 높은 연주를 선사했다. 린덴바움페스티벌 오케스트라 음악감독을 맡고 있는 원형준 씨는 줄리어드 음악대학에서 바이올린을 전공했으며, 지난 10년간 남북합동음악회를 진행한 것을 비롯, 2017유엔 제네바에서 한국인 최초로 연설 및 연주를 했으며, 현재 MIT 미디어 랩과 함께 K-Symphony 융합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이날 오전 11시에 격리병동을 찾아간 바이올리니스트 원형준 씨와 피아니스트 이소영 교수(명지병원 예술치유센터장)는 일가족 3명이 모두 코로나19 확진을 받고 입원, 치료를 받고 있는 환자들과 소통하며 위로했다.

원형준, 이소영 듀오가 연주하는 구노의 아베마리아와 엘가의 사랑의 인사 등 자신만을 위한 아름다운 연주를 들은 환자(23세, 여)는 "코로나19 확진을 받고 격리병실에 입원해 있으며, 세상과는 완전히 단절된 느낌에 심한 좌절에 빠졌었다"며 "나만을 위해 선사해주는 아름다운 음악을 통해 저에게 주는 따뜻한 위로가 전해져 다시 세상과 연결됐다는 희망을 갖게 됐다"고 말했다.

지난 3월 초 문체부, 질병관리본부와 함께 '음악을 통한 코로나바이러스 극복' 캠페인을 시작한 바이올리니스트 원형준 씨는 "코로나19의 최전방에서 고분고투 하는 의료진들과 직원들 그리고 격리되어 치료를 받고 있는 환자들의 명상과 정신적 안정을 위해 음악회에 참여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 음악회를 기획한 명지병원 이소영 예술치유센터장은 "코로나19 환자들을 치료하는 의료진 뿐만아니라 팬데믹 상황을 맞아 사회적 거리두기에 나서고 있는 일반 국민들에게도 음악을 통한 감성적 희망 전달이 절실하다"고 말했다. 또 "힘들고 답답한 격리병실 속에서 투병중인 환자들에게 심리적 안정과 치유에 도움을 주기 위해 베드사이드콘서트를 마련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 날 오후 2시에는 명지병원 1층 로비 상상스테이지에서 바이올리니스트 원형준 씨와 피아니스트 이소영 교수(명지병원 예술치유센터장) 듀오가 블로흐의 '기도'(Ernest Bloch: Prayer). 글룩의 '멜로디'(C.W Gluck, Melodie), 구노 바하의 '아베마리아-메디테이션'(Gounod-Bach: Ave Maria-Meditation Pour Orchestre et Choeur), 엘가의 '사랑의 인사'(Edward Elgar, Salut D’amour) 등을 연주한 코로나19 박멸 특별로비음악회가 유튜브 생방송으로 진행됐다.

한편, 명지병원은 지난 2월 의료진과 환자들을 위한 신코박멸 특별로비음악회를 3주간에 걸쳐 매일 개최한 바 있으며, 확진환자 병동을 찾아가는 베드사이드콘서트를 연 바 있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이메일 기사목록 인쇄
실시간 빠른뉴스
당신이 읽은분야 주요기사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1. 1 입원전담전문의 제도 본사업 전환… 내년 1월 관리료 신설
  2. 2 내달부터 '이베티티·비짐프로' 급여 신설… 환자부담 경감
  3. 3 안과용 수술보조제 부작용 급증에 제약업계 "예의 주시"
  4. 4 코로나19 일일확진자 가파른 상승세 醫 "안전불감증 경계"
  5. 5 의사인력 부족?‥전문의 과잉배출·양극화가 '진짜 문제'
  6. 6 30일 신라젠 상장폐지 여부 걸린 기심위 열려…결과 주목
  7. 7 "의료기기도 예외없게"… 거짓·부정 허가 시 처벌 강화 추진
  8. 8 '면허 미신고' 내년 6월말까지 유예…논란 일단락
  9. 9 SK바이오사이언스, 코스피 IPO 추진 결정
  10. 10 안과 수술용보조제가 안내염 발생?…식약처·질병청 조사 착수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포토
블로그
등록번호 : 서울아 00156 등록일자 : 2006.01.04 제호 : 메디파나뉴스 발행인 : 조현철 발행일자 : 2006.03.02 편집인:김재열 청소년보호책임자:최봉선
(07207)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로21가길 19, B동 513호(양평동 5가 우림라이온스벨리) TEL:02)2068-4068 FAX:02)2068-4069
Copyright⒞ 2005 Medipan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