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진 감염 '신천지' 언급…醫 "의료진에 책임전가 뉘앙스"

"의료진은 바이러스가 아니라 바이러스 치료하는 사람"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453523.jpg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국내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가장 많이 발생한 대구 지역과 관련해 정부가 의료진 감염 현황을 발표했다.

그러나 이 과정에서 신천지 교인이 몇 명인지를 공개하고 이를 언급해 의료계가 공분을 자아내게 만들었다.

대한의사협회(이하 의협) 박종혁 대변인은 31일 "정부가 의료진 감염 현황을 발표하면서 동시에 이중에 신천지 교도들이 얼마나 있는지 전했다"며 "이는 마치 의료진 중에 신천지가 있어 이들이 원내감염을 일으키고 감염관리의 수준이 낮으니 정부가 지침을 만들겠다는 뉘앙스를 준다"며 "만약 국민이 이렇게 받아들인다면 이는 심각한 문제이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이런 것은 방역 현장의 최일선에서 최선을 다하고 있는 의료진에 훈계를 하고 채찍질한 격이다"며 정부는 적과 아군의 피아를 구분을 잘했으면 좋겠다. 의료진은 바이러스가 아니라 바이러스와 싸우는 아군이다"고 강조했다.

지난 28일 정부는 지난 3월 28일 대구지역 감염 의료진 확진자 121명의 현황을 공개하며 이 중 신천지 교인은 34명이라고 언급했다.

감염 의료진 확진자 자료제공 과정에서 신천지 교인 확진자까지 제공됨으로써 '대구 감염 의료진, 30%신천지'라는 언론보도가 이어졌다.

이에 의료계는 마치 정부가 책임을 의료진에게 떠넘기려는 느낌을 줬다는 지적이 나온 것이다.

박 대변인은 "의료진 감염에 대해 정부가 지원이 부족한 것에 대해 미안해해야 할 일인데도 불구하고 책임을 떠넘기는 느낌이다. 의료진이 보호되어야만 국민이 살아남는다는 점을 알아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개원가 A관계자도 "정부는 중국에서 유입된 코로나19에 대해 마치 신천지 교인들 때문에 만연한 것처럼 여론을 만들더니, 이제는 의료진 감염마저 이런 식으로 몰고가려 것 같아 안타깝다"고 평가했다.

아울러 해당 지역 지자체에서도 정부의 발표가 불필요한 정보를 제공했다고 지적했다.

채홍호 대구시 행정부시장는 31일 정례브리핑을 통해 "이렇게 제공된 자료로 인해 방역의 최전선에서 고군분투하고 있는 대구지역 전체 의료진의 상당수가 마치 신천지 교인인 듯한 착시현상이 초래되었다"며 "모든 직업군에 대한 감염 확진자와 신천지 확진자가 제공되었거나, 전국의 감염 의료진 확진자와 신천지 확진자가 제공되었더라면 발생하지 않았을 불필요한 오해이다"고 말했다.

나아가 대구시가 정부 발표자료를 분석한 결과, 121명 가운데 의사는 14명, 간호사 56명, 간호조무사 50명, 비의료인(배성병원) 1명으로, 이 중 신천지 교인은 36명(치과의사 1, 간호사 23, 간호조무사 12)으로 확인되었다.

즉 정부가 발표한 수치도 차이가 있었던 것.

채 부시장은 "최근 유럽과 미국에서 감염자와 사망자가 속출하는 가운데, 대한민국 방역대응의 중심, 대구를 전 세계가 주목하고 또 배우려 하고 있다"며 "대구시의 방역 대응이 전 세계인의 이목을 집중시킬 수 있었던 것은 바로 의료진들의 고귀한 희생과 헌신이 있었기 때문이다"고 격려했다.

이어 "코로나19 방역의 최전선에는 생명의 위험 앞에서 오직 사명감으로 묵묵하게 환자치료에 전념하고 있는 의료진들의 고귀한 희생과 헌신이 있다는 사실을 기억하여 주실 것을 당부한다"고 덧붙였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이메일 기사목록 인쇄
기사속보

이 분야 주요기사

독자의견
  • 전북지키미 2020-03-31 15:18

    정부의 책임론 회피를 위해 특정 종교단체를 들먹이는 것은 매우 저질이고 허접한 선택이다. 더욱 안타까운 것은 올바른 언론의 부족으로 정부의 종 노릇 하는데가 많다는 것이다.
    국민들에게 올바른 시각을 줄 수 있는 언론에 감사합니다.

  • 황당 2020-03-31 15:26

    정부가 할 수 있는게 의료진들의 어려움을 살피고 목소리를 귀기울여 들어주는게 아니라 책임떠넘기기 식인가요? 대한민국 의사들 존경스럽고 저런사상가진 정치인들 진짜 대단히 황당합니다

  • 언론관시미 2020-03-31 15:30

    최전선에서 애쓰는 의료진들을 생각할 때 굳이 종교단체를 언급하는 이유는 뭘까 불필요한 처사라고 본다

  • 이정숙 2020-03-31 15:46

    정말 뭐하자는건지~제발 지금 코로나로 죽음을무릅쓰고 일하는데 도움을줄망정 힘빠지는 소리가웬말인지요 의료진이 신천지면어떻고 제일교회면 어떤가요?코로나외기극복이먼저지 참말로 똥인지 된장인지~

  • 애쓰시는 의료진 분들인데... 2020-03-31 15:52

    코로나19 사태 해결을 위해 가장 위험한 최전선에서 뛰고 있으신 분들이 의료진 분들인데... 정부가 지원해주지는 못할망정 책임을 회피하기 위해 특정 종교단체를 언급한 것은 정말 납득할 수가 없네요...

  • 아이참 2020-03-31 16:28

    지금 바이러스를 잡겠다는 건지 특정종교를 잡겠다는 건지 답답하네요 의료진들 얼마나 고생하고 있는데 힘을 주지 못할망정... 한곳이라도 바른소리 해주는것 그나마 다행이네요

  • 대구의료진들고맙습니다 2020-03-31 17:32

    힘내십시요.. 누가뭐래도 희생하신 의료진분들의 수고를 영원히 잊지 않을 것입니다. 정부는 이 시점에도 정치를 하고 있으니 총선에 대한 의지가 약해집니다. 그냥 뭐하는 건지 도저히 초등학생보다도 못한 상황파악입니다. 대구 힘내라!!!!!

  • 온유 2020-03-31 19:10

    정부의 부주의로 왜 또 특정 교단에게 책임을 전가하려는 걸까요?

  • 2020-03-31 22:51

    의료진분들 너무 고생하시는데 정부랑 언론은 책임 회피만 하네요. 제1선에서 코로나로부터 국민을 지키기 위해 고생하시는것 알고 있습니다! 의료진들 종교가 여기서 왜 나오는지ㅡㅡ 그게 중요한 일인지 잘 모르겠네요. 힘내세요!!!

  • 제발 2020-04-01 02:35

    의료진 중 신천지가 감염시켰다는 건가요?? 코로나사태가 두달째 접어드는데,,,혼란을 가중시키는 발표말고 정확한 내용만 해주세요. 의료진들은 현장에서 바이러스와 사투를 벌이고 있습니다.

  • 여명 2020-04-01 07:03

    신천지인은 대한민국 국민아닌가요?

  • 닥 치시죠 2020-04-01 08:56

    신천지 교인 이신가요 ? 정신 차리세요

  • 2020-04-01 13:18

    당신이나 정신 차리세요; 그럼 국민 아닌가요?

  • 알로샤 2020-04-01 09:40

    정부는 제발 의협의 말에 귀를 기울여 주면 좋겠네요!!의료진의 희생과 수고를 제발 가볍게 여기지 말았으면 좋겠구요! 제발 정신좀 차려서 민심을 헤아렸으면 좋겠습니다!!!

  • 사랑꽃 2020-04-01 09:41

    국민이 존경하는 정치가 절실합니다~!

  • 새싹 2020-04-01 10:03

    전국 의료진 정말 고생 많으심니다 저희국민들 코로나 걸리지 않게 조심하겠습니다 정부의 터무니 없는 말에 어이 없었겠지만 참 수준낮은 발언이어서 언론도 정부도 진짜진짜 못 믿겠어요

  • 힘내십시요 2020-04-01 10:35

    신천지 의료진 분들! 정부나 언론의 저질스런 행태에 흔들리지 말고, 생명살리는 일에 좀더 힘써 주세요. 그리고, 대한민국 의료진 분들 정말 자랑스럽습니다. 여러분들이 이 시대의 주인공들입니다. 정부는 반성하시오!

  • 대구ㅜㅜ 2020-04-01 13:17

    실질적인 업무를 보는 의료진 노고에 감사드립니다. 의협의 경고를 무시한 정부 코로나 발생 후 신천지와 의료진에게 떠넘기고 사과하는 말 하나 없는 국 도 시 장님들 제발 정확한 팩트를 좀 봤으면 좋겠습니다 ...

  • 아휴 2020-04-01 13:22

    내가 존경하는 대통령은 신천지와 의료진들이게 떠 넘길 것이 아니라 2/12일날 경솔하게 말한 것 그리고 출입국 2주 격리조치 못했던 부분 사죄하겠다;; 그게 오히려 멋진 정치인이지 무슨 어린애들 서로 잘못안했다고 쟤가 그랬다고 하는 거랑 뭐가 다르냐

  • 진짜 2020-04-01 14:13

    맞습니다 ㅜㅜ

  • 강누비 2020-04-01 14:29

    의료진 중 신천지 교인 34명. 모든 의료진은 목숨 걸고 바이러스를 막는 아군들입니다. 오해는 편견입니다. 모두 하루빨리 쾌유되시길 빕니다.

  • 고래고래 2020-04-01 14:58

    정부는 자꾸 국민탓 하지 마라~ 마음고생이 심한데

  • 안타까워요.. 2020-04-01 16:00

    그래도 국가를 위해서 희생하는 사람들인 것은 마찬가지인데 그런 사람들에게도 다니는 교회가지고 병을 옮기는 자들이니 뭐라니 욕하는 모습은 정말 아닌 것 같아요

  • 오잉 2020-04-01 16:37

    바이러스를 잡아야지.. 왜 딴지를 거나요

  • 가지가지 2020-04-01 19:03

    진짜 읽을수록 화나네ㅋㅋㅋㅋㅋ
    정부의 무능력함을 그대로 보여주는 꼴이예요
    말 안해도되는걸 굳이...? 불편하다 진짜ㅋㅋㅋㅋ

  • 오정말이네 2020-04-16 09:40

    댓글에 신천지가 물타기 한다더니 진짜네

메디파나 클릭 기사
  1. 1 정은경 본부장 "코로나19 2차 대유행 대비 렘데시비르 확보중"
  2. 2 국내사 ASCO 발표 봇물…긍정적 주요 임상 결과 등 ‘관심’
  3. 3 '코로나19' 배려 2021년 수가협상 D-DAY, 밴딩 1조 넘길까
  4. 4 의약품업종 안정세… 시총 증가, 100조 원 '육박'
  5. 5 코로나19로 탄력받는 의대 확대, 서울 이어 지자체들 '군침'
  6. 6 기대주 SK바이오팜 등 6월 제약·바이오기업 IPO 도전 본격화
  7. 7 우리 병원 드라마 촬영 맛집?‥이대서울 vs 한림대동탄성심
  8. 8 21대 국회 화두 "질본 청승격·코로나 민생법"
  9. 9 끊임없던 티슈진 `인보사` 손배소송, 최근 2달간 0건
  10. 10 '원격진료' 헬스케어산업 미래…"풀어야할 것 많다"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포토
블로그
등록번호 : 서울아 00156 등록일자 : 2006.01.04 제호 : 메디파나뉴스 발행인 : 조현철 발행일자 : 2006.03.02 편집인:김재열 청소년보호책임자:최봉선
(07207)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로21가길 19, B동 513호(양평동 5가 우림라이온스벨리) TEL:02)2068-4068 FAX:02)2068-4069
Copyright⒞ 2005 Medipana.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