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교수, 한국 최초 '말리니악 강연자' 선정

美성형외과학회로부터 세계 성형외과학 발전 공로 인정, 43번째 수상

메디파나뉴스 2020-10-20 10:45 이메일 기사목록 인쇄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홍준표 서울아산병원 성형외과 교수가 세계 성형외과학 발전 공로를 인정받아 미국성형외과학회로부터 한국 최초 '말리니악' 강연자(Maliniac Lecture)로 최근 선정됐다.

말리니악 강연은 1931년 미국성형외과학회를 창설한 자크 W 말리니악 박사의 이름을 따 미국성형외과학술대회에서 1년에 한 번 전 세계 성형외과학 발전에 의미 있는 업적을 남긴 의학자를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홍준표 교수는 전 세계 43번째 수상자로 미국성형외과학회로부터 당뇨발 재건, 초미세 수술 재건, 임파부종 재건 등을 성형외과학에서 혁신적인 수술로 인정받았다. 미국성형외과학술대회 특별강연은 웨비나를 통해 '끊임없는 도전(Facing Challenges)'이라는 제목으로 18일 진행됐다.

성형외과학의 역사에 전설로 남은 선천성 안면 기형의 폴 테시어(Paul Tessier, 프랑스), 말초 신경수술의 멜리지(Mellesi, 미국), 천공지 피판 및 수부 재건의 푸 첸 웨이(Fu Chan Wei, 대만), 세계 최초 안면이식의 란티에리(Lantieri, 프랑스), 초미세수술의 코시마(Koshima, 일본) 교수 등이 과거 수상자로 선정됐다. 우리나라에서는 홍준표 교수가 첫 수상자이다.

홍준표 교수는 2016년 미국 미세수술학회의 고디나상(Godina Award), 2017년 캐나다 성형외과학회 알프레드 파머상(Al Fred W. Farmer Lectureship), 2018년 스칸디나비아 성형외과학회 강연상(Acta Scandinavia Lectureship)에 이어 수상하게 됐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 메디파나뉴스
메디파나뉴스
기사작성시간 : 2020-10-20 10:45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스토리 이메일 기사목록 인쇄
실시간 빠른뉴스
당신이 읽은분야 주요기사

독자의견
메디파나 클릭 기사
  1. 1 안과용 수술보조제 부작용 급증에 제약업계 "예의 주시"
  2. 2 코로나19 일일확진자 가파른 상승세 醫 "안전불감증 경계"
  3. 3 의사인력 부족?‥전문의 과잉배출·양극화가 '진짜 문제'
  4. 4 30일 신라젠 상장폐지 여부 걸린 기심위 열려…결과 주목
  5. 5 "의료기기도 예외없게"… 거짓·부정 허가 시 처벌 강화 추진
  6. 6 '면허 미신고' 내년 6월말까지 유예…논란 일단락
  7. 7 SK바이오사이언스, 코스피 IPO 추진 결정
  8. 8 안과 수술용보조제가 안내염 발생?…식약처·질병청 조사 착수
  9. 9 편법약국 제동 "거대자본 약국개설 불가 확인 선례"
  10. 10 현장에서 인정 받은 'GC5131'…연내 임상 데이터 도출 목표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포토
블로그
등록번호 : 서울아 00156 등록일자 : 2006.01.04 제호 : 메디파나뉴스 발행인 : 조현철 발행일자 : 2006.03.02 편집인:김재열 청소년보호책임자:최봉선
(07207)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로21가길 19, B동 513호(양평동 5가 우림라이온스벨리) TEL:02)2068-4068 FAX:02)2068-4069
Copyright⒞ 2005 Medipana. ALL Right Reserved